전체뉴스 60731-60740 / 61,61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박영식광주지법원장도 사표...부인이 위장 농지 구입

    ... 박원장의 사표를 계기로 그동안 축재과정에 서 물의를 빚은 판사들의 자진 사퇴도 잇따를 것으로 보인다. 박원장의 부인 김혜숙씨는 지난 90년1월 농민이 아니면 사들일 수없는 경기양평군서종면수입리453일대 밭 2천9백여평의 절대농지를 매입하면서 소유권이전등기를 할수 없게 되자 "이땅의 소유자인 지모씨등이 빌린 돈 을 갚지않으니 대신 땅의 소유권을 이전받게 해달라"며 여주지원에 위장 소송을 제기, 지씨등의 법정불출석으로 승소했다는 것이다.

    한국경제 | 1993.09.13 00:00

  • <정가스케치> 민주당, "전-노씨증언 대통령결단땐 가능"

    .민주당은 10일 최고위원회의 의원총회 원내대책회의를 잇따라 열고 율 곡사업등에 관한 국정조사기간 연장과 노태우 전두환 두 전직대통령의 국회 출석증언을 관철시키기 위한 전략을 숙의. 이날 열린 의총에서는 "두 전직 대통령의 국회증언이 관철되지 않으면 어떠한 의사일정에도 합의할수 없다" 는 강경론이 우세. 손세일의원은 이날 의총분위기가 "전직대통령의 증언은 김영삼대통령의 말 한마디면 실행될수 있다"는 방향으로 흐르는 가운데 "김대통령이 군사독재 ...

    한국경제 | 1993.09.11 00:00

  • < 정가스케치 > 허화평의원 증언지연위한 유인물 논란

    12.12쿠데타 가해자쪽 증인으로 10일 출석 요구를 받은 허화평의원(민자. 당시 보안사령관 비서실장)은 국방위가 열리기 직전 `조사위원회에 출석하 는 본 의원의 입장''이란 유인물을 통해 증인출석 요구서가 법정요건에 미비 하다는 이유로 "증언은 하겠지만 증인자격으로 출석하지는 않겠다"는 입장 을 밝혔다. 허의원은 유인물에서 "목적의 정당성 못지 않게 절차의 정당성 이나 적법성도 존중돼야 한다는 것이 민주주의의 기초를 이루는 원칙이며 국회의원을 ...

    한국경제 | 1993.09.11 00:00

  • 정기국회 초반 진통...여야, 국정조사로 일정합의 못해

    ... 의사일정을 다시 논의 하기로 했다. 민자당은 이날 오후 고위당직자 회의를 열고 민주당이 의사일 정 합의의 전제조건으로 내세우고 있는 전직 대통령의 증언과 국정조사기간 연장은 받아들일 수 없으며, 대통령 국정보고는 13일 진행한다는 방침을 확 인했다. 민주당은 이날 오전 최고위원회의와 의원총회를 잇따라 열고 "국정조사기 간의 연장과 두 전직대통령의 국회출석이 이루어지지 않으면 의사일정에 합 의하지 않는다"는 내용의 결의문을 채택했다.

    한국경제 | 1993.09.11 00:00

  • 국방위 허화평 허삼수 박준병의원 신문

    ... 평화의댐 건설등 3대의혹규명 을 위한 11일간의 국정조사활동이 10일 종료된다. 국방위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노전국방장관과 민자당의 허화평(전보안사령 관 비서실장) 허삼수(전보안사 인사처장) 박준병의원(전20사단장)등을 출석 시킨 가운데 12.12사건에 대한 신문을 계속했다. 국방위는 오후에는 고명승(전청와대 경호실 작전과장) 김진영(전수경사 30 경비단장) 이학봉(전보안사대공처장) 박희도(전1공수여단장) 최세창씨(전 3 공수여단장)등을 불러 12.12당시 ...

    한국경제 | 1993.09.10 00:00

  • "12.12는 하나회 핵심에 의한 계획된 쿠데타"...국정조사

    ... 잊어버렸었다"며 "그러나 김재규의 1심재 판이 끝나는 81년1월15일께 바꿔야겠다고 생각했다"고 밝혔다. 정전총장은 이어 "전소장이 자신의 경질예정사실을 안 것이 쿠데타를 감행 한 배경의 하나일 것"이라고 말했다. 건설위에 증인으로 출석한 이학봉 당시 안기부제2차장은 평화의 댐 성금모 금과 관련, 자신이 지휘한 정부내의 실무대책반은 북한첩보에 대한 대응책 협의가 주목적이었으며 성금문제에는 관여하지 않았다고 답변했다. 야당의원들은 이에대해 문서검증결과 대책반의 ...

    한국경제 | 1993.09.10 00:00

  • <정가스케치> 이기택대표 "전.노씨 증언 성사될것" 주장

    .이기택 민주당 대표는 9일 김영삼 대통령이 두 전직 대통령의 증언 에 미온적인 것은 "두 사람을 국회에 출석시키기에 부적절한 시기로 보 기 때문"이라고 `시기론''을 주장했다. 이 대표는 이날 기자회견 일문일답에서 "김 대통령은 노 전 대통령과 함께 민자당을 만든 처지이고 대통령으로 당선될 때까지 많은 도움을 받 았기 때문에 결단을 미루고 있는 것 같다"고 말해 앞으로 전직 대통령의 증언이 이루어질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이 대표는 ...

    한국경제 | 1993.09.10 00:00

  • 민주당,두전직대통령의 국회증언과 국회일정 연계 결정

    민주당은 10일 율곡사업등 3대의혹사건에 대한 국정조사 기간 의 연장과 전두환 노태우 두전직 대통령의 국회증인출석 요구가 받아들여지지 않을 경우 정기국회 일정에 합의할 수 없다는 입장 을 정했다. 민주당은 이날 국회에서 최고위원회의와 의원총회를 잇따라 열어 "과거청산을 위해서는 국정조사 기간을 연장하고 두전직 대통령의 국회증인출석이 반드시 이루어져야 한다"며 이같은 강경대응방침의 결의문을 채택했다. 이에따라 오는 13일 대통령 시정연설과 ...

    한국경제 | 1993.09.10 00:00

  • "전직 대통령 국회증언 안하면 형사고발검토"...이대표

    이기택 민주당대표는 9일 율곡사업등 3대의혹사건에 대한 국정조사와 관련, "두 전직 대통령의 국회출석증언이 이뤄지지 않을 경우 독자적인 형사고발등 의 조치를 적극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이대표는 이날 마포당사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두전직 대통령의 국회증언을 위해 김영삼대통령이 결단을 내릴것을 촉구하고 이같이 말했다. 이대표는 또 "3대의혹사건의 진상규명을 위해 국정조사기간을 연장할 것"을 요구하고 "김대통령이 이같은 요구를 거절한다면 이로인한 ...

    한국경제 | 1993.09.10 00:00

  • 민주,전직대통령 증언.국정조사연장 정기국회일정과 연계

    민주당은 10일 율곡사업등 3대의혹사건에 대한 국정조사 기간 의 연장과 전두환 노태우 두전직 대통령의 국회증인출석 요구가 받아들여지지 않을 경우 정기국회 일정에 합의할 수 없다는 입장 을 정했다. 민주당은 이날 국회에서 최고위원회의와 의원총회를 잇따라 열어 "과거청산을 위해서는 국정조사 기간을 연장하고 두전직 대통령의 국회증인출석이 반드시 이루어져야 한다"며 이같은 강경대응방침의 결의문을 채택했다. 이에따라 오는 13일 대통령 시정연설과 ...

    한국경제 | 1993.09.1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