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3501-63510 / 64,39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여자 여러명 소개해줬다"...박철언의원 5차공판

    ... 빌려 달라는 부탁을 받았다"며 "바로 다음날 집에 있는 장롱속의 비밀 서랍에 보관해 두었던 업소 수입금 중 헌 수표로 3억원을 정씨가 경영하던 희전 관광호텔 영업상무 이부영씨에게 갖다주었다"고 말했다. 이날 5차공판에 출석한 증인들은 정덕일씨가 박의원에게 돈을 건네준 현장을 목격한 증인들이 아니고 사건당시 정황을 간접적으로 뒷받침하는 증인들이기 때문인지 지난 차례의 공판에 비해 다소 열기가 떨어진 느낌. 특히 이날 공판에서 검찰측은 전 하얏트호텔 ...

    한국경제 | 1993.09.15 00:00

  • [제국의칼] (244) 제2부 대정변

    이쿠노 대관소가 점령 당했다는 급보에 접한 히메지(희로)이스시(출석) 도요오카(풍강)등 주변의 여러 번들은 즉시 반도(반도)를 진압하기 위해 출병했다. 그러자 이쿠노 대관소에 본진을 설치한 거병 수뇌부는 숨 돌릴 사이도 없이 다시 다음 작전을 위한 회의를 개최했다. 그러나 그 회의는 작전 계획을 짠다기보다도 사방에서 몰려오는 번군을 맞아 싸울 것인가,어쩔 건가 하는 문제로 입씨름들을 하게 되었다. 싸우면 진다는 것을 뻔히 알면서 맞선다는 ...

    한국경제 | 1993.09.14 00:00

  • 박영식광주지법원장도 사표...부인이 위장 농지 매입

    ... 박원장의 사표를 계기로 그동안 축재과정에 서 물의를 빚은 판사들의 자진 사퇴도 잇따를 것으로 보인다. 박원장의 부인 김혜숙씨는 지난 90년1월 농민이 아니면 사들일 수없는 경기양평군서종면수입리453일대 밭 2천9백여평의 절대농지를 매입하면서 소유권이전등기를 할수 없게 되자 "이땅의 소유자인 지모씨등이 빌린 돈 을 갚지않으니 대신 땅의 소유권을 이전받게 해달라"며 여주지원에 위장 소송을 제기, 지씨등의 법정불출석으로 승소했다는 것이다.

    한국경제 | 1993.09.14 00:00

  • 정기국회 공전 당분간 계속될 전망...여야 타협점못찾아

    국정조사기간연장과 전직대통령출석문제로 파행을 빚고있는 정기국회의 공 전이 당분간 계속될 전망이다. 민자당의 김영구,민주당의 김태식총무는 13일 두차례에 걸쳐 총무회담을 갖 고 국회정상화문제를 논의했으나 타협점을 찾지못했다. 이에따라 대통령의 국정연설과 각당 대표연설 대정부질문 국정감사등 모든 정기국회의사일정이 불투명해졌다. 이날 총무회담에서 민주당측은 국정조사문제를 의사일정논의와 연계시키지 않고 일단 국회를 정상화한 다음 계속 협의해나가자는 ...

    한국경제 | 1993.09.13 00:00

  • [사설] (14일자) 대통령연설은 우선 듣고나서...

    ... 여.야협상이 결렬되자 청와대는 연설을 취소해 버렸다. 이런 사태는 일찍이 없던 일로서 과거 어느때보다 할일이 많은 올가을 국회의 원만한 운영을 어둡게 한다. 이듬해 예산안등을 심의하는 정기회벽두의 대통령 국정연설은 본인이 직접 출석해서 하든 혹은 대독하든 정부의 새해 국정운영방향과 주요정책내용을 국민앞에 밝히는 기회로 오래전부터 관례화돼온 행사이다. 민주국가에서 국회는 국민을 대표하고 대변하는 기구이며 따라서 대통령의 연설은 곧 국민을 향한 것으로서 애시당초 ...

    한국경제 | 1993.09.13 00:00

  • 박영식광주지법원장도 사표...부인이 위장 농지 구입

    ... 박원장의 사표를 계기로 그동안 축재과정에 서 물의를 빚은 판사들의 자진 사퇴도 잇따를 것으로 보인다. 박원장의 부인 김혜숙씨는 지난 90년1월 농민이 아니면 사들일 수없는 경기양평군서종면수입리453일대 밭 2천9백여평의 절대농지를 매입하면서 소유권이전등기를 할수 없게 되자 "이땅의 소유자인 지모씨등이 빌린 돈 을 갚지않으니 대신 땅의 소유권을 이전받게 해달라"며 여주지원에 위장 소송을 제기, 지씨등의 법정불출석으로 승소했다는 것이다.

    한국경제 | 1993.09.13 00:00

  • 정기국회 초반 진통...여야, 국정조사로 일정합의 못해

    ... 의사일정을 다시 논의 하기로 했다. 민자당은 이날 오후 고위당직자 회의를 열고 민주당이 의사일 정 합의의 전제조건으로 내세우고 있는 전직 대통령의 증언과 국정조사기간 연장은 받아들일 수 없으며, 대통령 국정보고는 13일 진행한다는 방침을 확 인했다. 민주당은 이날 오전 최고위원회의와 의원총회를 잇따라 열고 "국정조사기 간의 연장과 두 전직대통령의 국회출석이 이루어지지 않으면 의사일정에 합 의하지 않는다"는 내용의 결의문을 채택했다.

    한국경제 | 1993.09.11 00:00

  • < 정가스케치 > 허화평의원 증언지연위한 유인물 논란

    12.12쿠데타 가해자쪽 증인으로 10일 출석 요구를 받은 허화평의원(민자. 당시 보안사령관 비서실장)은 국방위가 열리기 직전 `조사위원회에 출석하 는 본 의원의 입장''이란 유인물을 통해 증인출석 요구서가 법정요건에 미비 하다는 이유로 "증언은 하겠지만 증인자격으로 출석하지는 않겠다"는 입장 을 밝혔다. 허의원은 유인물에서 "목적의 정당성 못지 않게 절차의 정당성 이나 적법성도 존중돼야 한다는 것이 민주주의의 기초를 이루는 원칙이며 국회의원을 ...

    한국경제 | 1993.09.11 00:00

  • <정가스케치> 민주당, "전-노씨증언 대통령결단땐 가능"

    .민주당은 10일 최고위원회의 의원총회 원내대책회의를 잇따라 열고 율 곡사업등에 관한 국정조사기간 연장과 노태우 전두환 두 전직대통령의 국회 출석증언을 관철시키기 위한 전략을 숙의. 이날 열린 의총에서는 "두 전직 대통령의 국회증언이 관철되지 않으면 어떠한 의사일정에도 합의할수 없다" 는 강경론이 우세. 손세일의원은 이날 의총분위기가 "전직대통령의 증언은 김영삼대통령의 말 한마디면 실행될수 있다"는 방향으로 흐르는 가운데 "김대통령이 군사독재 ...

    한국경제 | 1993.09.11 00:00

  • 국방위 허화평 허삼수 박준병의원 신문

    ... 평화의댐 건설등 3대의혹규명 을 위한 11일간의 국정조사활동이 10일 종료된다. 국방위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노전국방장관과 민자당의 허화평(전보안사령 관 비서실장) 허삼수(전보안사 인사처장) 박준병의원(전20사단장)등을 출석 시킨 가운데 12.12사건에 대한 신문을 계속했다. 국방위는 오후에는 고명승(전청와대 경호실 작전과장) 김진영(전수경사 30 경비단장) 이학봉(전보안사대공처장) 박희도(전1공수여단장) 최세창씨(전 3 공수여단장)등을 불러 12.12당시 ...

    한국경제 | 1993.09.1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