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22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Law&Biz] 신영무 전 세종 대표 "유리그릇처럼 깨지기 쉬운 평판…변호사의 자산은 올바름"

    ... 5년 만에 귀국하니 여기저기서 ‘러브콜’을 보내왔다. 국내 최초 국제 로펌인 김장리의 김흥한 대표, 김앤장의 김영무 대표도 합류를 제안했다. 결국 황주명 변호사(현 법무법인 충정 회장)에게로 갔는데 황 변호사가 ... 방식이 중요하다. 1980년대 초기 한국 로펌들은 대부분 창업자 중심의 오너 경영체제에서 벗어나지 못했다. 신 대표는 “젊은 변호사들이 일정 기간 창업자 밑에서 일하다가 결국 사무실을 떠나 독자 개업의 길을 선택하는 것이 ...

    한국경제 | 2017.01.24 17:26 | 김병일

  • thumbnail
    [한경에세이] 오바마 대통령의 고별연설

    ... 외칩니다” 하는 식의 웅변을 가르치기도 한다. 오늘날 사회에서는 웅변이나 선동보다는 구성원과의 소통을 통해 대중의 뜻을 결집하고 중지를 모으는 것이 중요하다. 그러려면 사람 사이의 편안한 대화와 정확한 의사 전달이 중요하다. 우리 학생들에게 어릴 때부터 이런 말하기를 가르쳐야 한다. ‘웅변’이 아니라 ‘말하고 소통하기’를. 박상일 < 법무법인 충정 대표변호사 sipark@hmplaw.com >

    한국경제 | 2017.01.18 17:33

  • thumbnail
    [한경에세이] 그냥 마음 편하게 나누시지요

    ... 계층의 의무라고 생각하지 말고 또는 의무감에서 체면치레로 보여주는 나눔이 아니라 우리 모두가 스스로의 기쁨을 위해 기꺼이 그냥 나누는 사회, 있는 사람은 조금 덜 있는 사람을 위해 기쁜 마음으로 자신의 몫을 나누고 조금 부족한 사람은 또 그보다 더 부족한 사람을 위해 조금씩 나누는 사회, 그것이 진정 사람과 사람이 서로 도우면서 사는 아름다운 사회라고 생각한다. 박상일 < 법무법인 충정 대표변호사 sipark@hmplaw.com >

    한국경제 | 2017.01.11 17:33

  • thumbnail
    [한경에세이] 선택의 시간

    ... 스스로의 진정한 믿음에 따른 선택을 할 수 있도록 용인하고 존중해 주는 태도가 중요하다는 것을 일깨워 준다. 수많은 촛불과 태극기의 물결을 보면서, 난무하는 비방과 폭로를 보면서, 그 모든 주장과 혐의와 옹호와 변호에 대한 판단은 나 자신의 진솔한 마음에 더해 다른 사람의 진솔한 마음은 나의 그것과 다를 수 있다는 점을 수용하는 유연함에 바탕해야 한다고 생각해 본다. 박상일 < 법무법인 충정 대표변호사 sipark@hmplaw.com >

    한국경제 | 2017.01.04 17:30

  • thumbnail
    늘어나는 손자녀 상속, 고령화 시대 해법 될까

    ... 상속·증여에 대한 할증과세율을 50%로 상향 조정하는 것을 핵심으로 한 <상속세 및 증여세법> 일부 개정안을 대표 발의했다. 현행법은 한 세대를 건너뛴 상속·증여에 대해 산출세액의 30%(상속인·수증자가 미성년자인 경우 40%)를 ... 주장했다. 이처럼 손자녀 상속이 단단히 꼬여 있던 유류분의 매듭에 틈새를 벌려 놓은 것이다. 최수령 법무법인 충정 변호사는 “다소 엄격한 유류분 난제를 피해 내야 할 세금은 내더라도 1명에게 집중해 가업을 물려주고자 할 경우 손자녀 ...

    한국경제 | 2017.01.03 15:45 | 한용섭

  • thumbnail
    늘어나는 손자녀 상속, 고령화 시대 해법 될까

    ... 상속·증여에 대한 할증과세율을 50%로 상향 조정하는 것을 핵심으로 한 <상속세 및 증여세법> 일부 개정안을 대표 발의했다. 현행법은 한 세대를 건너뛴 상속·증여에 대해 산출세액의 30%(상속인·수증자가 미성년자인 경우 40%)를 ... 주장했다. 이처럼 손자녀 상속이 단단히 꼬여 있던 유류분의 매듭에 틈새를 벌려 놓은 것이다. 최수령 법무법인 충정 변호사는 “다소 엄격한 유류분 난제를 피해 내야 할 세금은 내더라도 1명에게 집중해 가업을 물려주고자 할 경우 손자녀 ...

    Money | 2017.01.03 15:43

  • thumbnail
    정유년 새해 밝은 빛을 전합니다

    ... △1989년 잉창치배 우승 △1995년 국내 최초 1000승 달성 △한국기원 상임이사 △제20대 국회의원(새누리당 비례대표) △주요 수상: 은관문화훈장(1989년) △주요 저서: 《조훈현 고수의 생각법》 《조훈현 바둑입문》 등 ◆유영희 ... 겸임교수(現) △주요 저서: 《팜므 파탈》 《그림읽는 CEO》 《명화 속 신기한 수학이야기》 등 ◆박상일 법무법인 충정 대표변호사(목) △1958년생 △서울대 법대 △제23회 사법시험 합격 △1983년 8월~ 변호사 개업(법무법인 ...

    한국경제 | 2017.01.01 18:36 | 이미아

  • thumbnail
    "판 뒤집는 혁신에 도전" 젊은 충정, 법률시장 새 시대 이끈다

    ... 국제로펌인 김장리가 충정의 모태다. 김장리 설립자가 가족경영의 뜻을 내비치자 1993년 황 회장을 비롯해 목근수 박상일 대표 등 현 경영진들이 의기투합해 딴 살림을 차린 것이 충정이다. 김장리의 주력 분야였던 기업자문, M&A,... 경영진은 “혁신을 더 이상 늦출 수 없다”는 절박함으로 똘똘 뭉쳐있다. 업계에서는 “충정만이 할 수 있는 일”이라는 반응이 나온다. 충정은 중대형 규모다. 국내변호사 92명에 외국변호사(미국, ...

    한국경제 | 2016.12.15 16:24 | 김병일

  • thumbnail
    [Cover Story] 충정 이끄는 '변호사 드림팀'…검사장·법원장 출신도 대거 포진

    ... 대표변호사(고등고시 13회)는 로펌 경영을 총괄하고 있고 목근수(사법연수원 13기)·박상일(13기) 대표변호사는 실무를 맡아 현장을 누빈다. 1939년생인 황 변호사는 판사 출신으로 대우그룹 법제실장을 거쳐 1993년 ... “유신시대에 재판을 하는 게 불편했다”는 이유로 판사를 그만둘 정도로 강직한 성품이다. 이후 목 대표변호사, 박 대표변호사와 함께 충정을 설립했고 잠시 은퇴했다가 올초 복귀했다. 목 대표변호사충정의 기업자문 분야를 ...

    한국경제 | 2016.12.15 16:16 | 박한신

  • thumbnail
    [Cover Story] "로펌도 위기일수록 공격투자"…올해 개인정보·스포츠 등 신생팀 5개 출범

    충정은 블루오션 격인 ‘틈새시장’은 얼마든지 있다고 얘기한다. 최우영 대표변호사(사법연수원 15기)는 “상황을 탓하기보다 적극적으로 나서서 새로운 시장을 리드하는 것을 목표로 두고 있다”고 ... 도산에 대비해 인력을 충원하는 등 팀을 재정비했다. 해상 관련 사건과 기업 도산 사건에서 오랜 경험을 쌓은 최우영 대표변호사가 팀장을 맡고 상선 항해사 근무경험이 있는 성우린 변호사(변호사시험 4회)와 이상봉 임치영 석지윤 박수진 변호사 ...

    한국경제 | 2016.12.15 16:13 | 이상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