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31-11040 / 11,28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자동차보험 의료수가 고시제' 하반기부터 시행

    ... 끝나는대로 이를 시행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이관계자는 오는 8월부터 자동차보험료 조정등을 포함한 전반적인 제도가 개선될 계획으로 있어 늦어도 올하반기중 의료수가 고시제가 시행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교통사고환자는 일반환자와는 달리 응급처치및 복합치료를 받아야 하는 특성을 감안해 보험사가 지급하는 치료비는 병원별로 일반수가의 1.1배에서 최고 2배까지 평균 1.3 3배로 책정됐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5월 25일자).

    한국경제 | 1995.05.24 00:00

  • [현대자동차 휴업] 우리의 입장 : 이용복 <노조위원장>

    ... 어느정도인가. "전체 3만조합원중 대부분은 노조의 입장을 지지하고 있다. 10%선인 2천5백여명 정도가 노조의 통제를 벗어난 것으로 보인다" -이번 파업에 대한 노조의 대책은. "분신대책위의 주도하에 이루어진 불법파업이므로 노조에서 책임질수 있는 사안이 아니다" -양씨에 대한 노조의 대책방안은. "도의적으로 회사에 치료비 정도는 대줘야되지 않느냐고 요청하고 있는 실정이다. 재요청하겠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5월 18일자).

    한국경제 | 1995.05.18 00:00

  • VDT증후군 환자 급속 확산

    ... 사무직근로자들이 늘고있고 각 은행이 이를 공상으로 처리하도록 단체협약등에 규정해 놓고 있지만 절차등이 복잡해 극 히 심한 경우가 아니면 공상처리가 사실상 불가능한 것으로 지적되고 있다. 조흥은행의 경우 지금까지 VDT증세로 회사가 치료비를 부담한 것이 모두 네 건이고 그밖에 한 건에 불과한 실정이다. 한일은행 군산지점에 근무하는 김모양(26)은 극심한 VDT증세로 작년 9월부 터 2개월간 유급휴가를 내고 치료를 받았고 조흥은행의 경기도 평촌출장소에 근무하는 ...

    한국경제 | 1995.05.16 00:00

  • 전체 은행여직원 10%이상이 VDT증후군에 시달려

    ... 사무직근로자들이 늘고있고 각 은행이 이를 공상으로 처리하도록 단체협약등에 규정해 놓고 있지만 절차등이 복잡해 극히 심한 경우가 아니면 공상처리가 사실상 불가능한 것으로 지적되고 있다. 조흥은행의 경우 지금까지 VDT증세로 회사가 치료비를 부담한 것이 모 두 4건이고 그밖에 1건에 대해 공상처리여부를 심사중이며 한일은행도 치료비를 지급한것은 지금까지 1건에 불과한 실정이다. 한일은행 군산지점에 근무하는 김모양(26)은 극심한 VDT증세로 작년 9 월부터 2개월간 ...

    한국경제 | 1995.05.16 00:00

  • [보험이야기] (30) 제조물배상책임 고액화 추세

    ... 변호사를 선임, JC 페니사에 손해보상을 청구했고 그회사는 신발메이커인 H사에 그 청구에 대한 보상을 요구하기에 이르렀다. 보상요구내용은 험블군의 육체적 정신적 고통에 대한 위자료로 1만 달러를 우선 지급하고 향후 발생할 치료비와 정형수술비에 대해선 추후 결정하겠다는 것. 결국 부실한 신발 한켤레를 판 대가로 엄청난 비용부담과 함께 기업의 이미지가 땅에 떨어지고 말았다. 이처럼 물건을 만들거나 판 기업이 그물건의 결함으로 말미암아 구입자 나 이용자에게 ...

    한국경제 | 1995.05.11 00:00

  • 한은 등 대구 가스사고 피해주민/중소기업 긴급 자금 지원

    ... 임금체불이나 부도발생이 우려되는 우신건설의 하청업체들에 대해 최고 1억원까지 긴급경영안정자금을 지원하고 이미 받은 대출금의 상환이 어려운 업체들에는 대출기간을 연장해 주기로 했다. 국민은행은 피해주민에 대해 장례비와 치료비 생계자금등으로 가구당 최고 5천만원까지 지원하기로 했으며 이중 3천만원까지는 최우대금리를 적용할 방침이다. 주택은행은 아파트를 포함,주거전용면적 1백 이내의 주택에 거주하는 피해 주민에 대해 최고 3천만원까지 연10.5%의 ...

    한국경제 | 1995.04.30 00:00

  • 보험 가입과정서 가입자 민원 끊이지 않아

    ... 그쳤다. 손해보험에선 자동차보험이 8백6건(0.1%),화재 해상등 일반보험은 2백32건 (14.9%)이었다. 자동차보험에선 피해자에 대한 보상금 산정등 보험금지급관련 민원이 2백38 건으로 전체의 30.6%로 가장 많았고 부상치료비 과실비율적용 상실소 득 인정등 보상관련 민원이 주류를 이루었다. 생명보험민원중에는 고지.통지의무 위반관련민원이 19.3%, 보험모집관련민 원 18.8% 등으로 나타났다. 이는 보험모집과정에서 설계사가 보험료 납입기간등 보험상품에 ...

    한국경제 | 1995.04.27 00:00

  • 급여한도 초과 치료비, 의보조합에서 자금대여..5월1일부터

    오는 5월1일부터 의료보험가입자는 치료비중 급여한도를 초과하는 부분에 대해 의보조합에서 자금대여를 받을수있다. 보건복지부는 25일 이같은 내용등을 담은 "의료보험조합운영규칙"을 개정, 일선의보조합에 시달했다. 이번 규칙개정으로 저소득층 가입자들도 고액치료에 대한 부담을 크게 줄 일수있게됐다. 개정규칙은 또 의보조합들은 종전 조합별로 9개은행에 한해 적급금을 운영 케했으나 앞으로는 투자수익율을 쫓아 자율적으로 금융기관을 이용할수있도 록했다. ...

    한국경제 | 1995.04.25 00:00

  • 광주의보,'본인부담보상금제'실시..50만원초과시 전액환급

    [ 광주=최수용기자 ]광주지역에서도 의료보험수혜자를 대상으로 일정액을 초과한 치료비를 환급해주는 "본인부담보상금제"가 실시된다. 21일 광주제2지구 의료보험조합에 따르면 광주.전남지역에서는 처음으로 같은 달에 동일한 요양기관에서 의료보험수혜자가 부담하는 치료비가 50만 원을 초과할때 초과진료비의 전액을 현금으로 환급해주는 본인부담보상금 제를 실시키로 했다. 광주제2지구 의료보험조합은 관내 근로자들의 연평균 소득액이 전국평균 에도 미치지 ...

    한국경제 | 1995.04.21 00:00

  • [사회면톱] 과잉진료부분 보험사에 지불책임 없어..서울지법

    병원이 교통사고 피해자에게 물린 치료비중 과잉진료 부분은 보험사가 지불 하지 않아도 된다는 법원의 판결이 나왔다. 이번 판결은 교통사고 피해자에 대한 병원의 과다.허위 진료문제로 의료계 와 보험업계가 팽팽한 줄다리기를 하고 있는 가운데 병원의 진료비 책정에 문 제점이 있음을 지적한 것이어서 주목된다. 이에 따라 교통사고 환자의 지나친 치료비 부담을 덜고 과잉치료로 인한 보 험금 누수현상을 막기위해 자동차보험에 대해서도 의료수가가 시급히 ...

    한국경제 | 1995.04.1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