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34931-334940 / 350,27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리모델링 창업] '돈 드림' 박창규 사장 .. '불가마 돼지갈비'

    ... 불가마 아이디어가 떠올랐다. 도자기를 굽는 불가마를 고기 굽는 화로용으로 만들 수 없을까 하는 생각이었다. 몇 달을 씨름한 끝에 불가마 시제품이 만들어졌다. 곧바로 특허출원한 뒤 실험에 들어갔다. 작년 5월의 일이었다. 친구가 하는 35평짜리 고기집에 불가마를 설치하고 손님들 반응을 보기로 했다. 6월부터 매출이 뜨기 시작,8월에는 하루 80만원까지 상승했다. 종전 하루 20만원 안팎 매출이 적힌 장부를 보며 줄담배만 피워대던 친구 얼굴에 웃음이 돌기 ...

    한국경제 | 2005.02.20 00:00

  • 선행 30대부부 애석한 죽음에 잇단 추모글

    ... 것인지, 설날에 새로 길 뚫렸다 해서 해당 도로에 가봤는데 온통 빙판이었다"고 비난했다. 네티즌들은 또 설씨가 만든 미니 홈페이지를 찾아 이날 하루 100개가 넘는 추모글을 방명록에 올리며 고인들의 애석한 죽음을 달랬다. 설씨의 친구인 `남영미'씨는 "새해 복 많이 받고 부자되라고 통화했던게 엊그제 같은데, 이젠 통화도 할 수 없고 잘생긴 아들 소식도 들을 길이 없네"라며 "아들도 잘 자랄 테니 걱정하지 말고 진숙씨랑 다른 세계에서 행복한 여행하길 바란다"는 ...

    연합뉴스 | 2005.02.20 00:00

  • 극장가에 일본 영화 개봉 러시

    ... 사사건건 선생님들의 지도에 반항을 한다. '인생을 즐기지 않으면 안된다'는 게 그의 신조. 이 학교 최고의 미녀 마쓰이가즈코(오타 리나)를 마음 속에 담고 있는 그는 '데모나 바리케이드를 하는 남자를좋아한다'는 그녀의 말을 듣고 친구들과 함께 학교를 쑥대밭으로 만들 '거사'를 도모한다. ▲지금, 만나러 갑니다(3월 25일)='세상의 중심에서 사랑을 외치다'와 함께 지난해 일본에서 순애보의 열풍을 이끌며 흥행에 성공했던 영화. 세상을 떠난 아내와의 6주간의 아름다운 ...

    연합뉴스 | 2005.02.20 00:00

  • 애인 등 2명 살해한 20대 자살(속보)

    ... 높이의 아카시아 나무에 목을 매 있었으며,30m 떨어진 지점에서 박씨가 도주중 입고 있었던 점퍼가 발견됐다. 경찰은 사체 검안결과 박씨는 사건을 저질렀던 18일 오후 2시께 사망한 것으로추정했다. 경찰은 평소 내성적인 박씨가 여자친구 등을 살해한 후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인 규명을 위해 부검을 실시할 예정이다. 박씨는 지난 18일 낮 12시께 헤어지지는데 앙심을 품고 여자 친구 김모(22)씨와언니(23), 언니의 친구 정모(20)씨 등 ...

    연합뉴스 | 2005.02.20 00:00

  • 여성이 평생직업.직장 관념 더높아

    일반의 인식과는 달리 여성이 현재의 직장 또는직업을 평생직장이나 평생직업으로 여기는 비중이 남성에 비해 오히려 높은 것으로나타났다. 또 청년 직장인들이 직장을 옮길 때 결정적인 도움을 주는 것은 친구나 선후배,인터넷 등인 것으로 나타났으며 공공 또는 사설 취업알선기관은 그 비중이 높지 않은 것으로 조사됐다. 20일 한국산업인력공단과 중앙고용정보원이 최근 발간한 청년패널 노동현황 조사 3차연도 분석보고서에 따르면 현재 직업을 '평생직업'으로 여기는지를 ...

    연합뉴스 | 2005.02.20 00:00

  • 기습 한파 속 사건.사고 잇따라

    ... ◆사건 20일 오전 9시께 경남 창원시 사파동 토월 약수터 뒷산 5부 능선 대나무 숲에서박모(23.회사원)씨가 목을 매어 숨져 있는 것을 박씨의 사촌형(34.회사원)이 발견,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평소 내성적인 박씨가 여자친구 등을 살해한 후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인 규명을 위해 부검을 실시할 예정이다. 박씨는 지난 18일 낮 12시께 헤어지자는데 앙심을 품고 여자 친구 김모(22)씨와 언니(23), 언니의 친구 정모(20)씨 등 ...

    연합뉴스 | 2005.02.20 00:00

  • 휴일 한파에 전국 '꽁꽁'..스키장 북적

    ... 등산객과 행락객들이 몰렸고 지리산과 가야산, 가지산 등에도 평소와 비슷한 5천여명의등산객들이 산행을 하며 눈 쌓인 겨울 산의 정취를 만끽했다. 도심 극장가와 백화점 등에는 졸업과 입학 시즌을 맞아 영화 관람이나 선물 구입을 위해 친구나 연인 단위로 외출나온 시민들로 붐볐다. 반면 놀이공원과 유원지 등에는 발길이 줄어 한산한 모습을 보였다. 이날 오후 2시 현재 용인 애버랜드내 페스티벌 월드와 캐리비안베이에는 겨울철하루 평균 입장객의 절반에도 못 미치는 각 7천500여명과 ...

    연합뉴스 | 2005.02.20 00:00

  • 부시, 20일 유럽 순방 출발

    ... 희망은 자유 국가들간 단결에 달려 있음을 알고 있다"며 "우리는 풍자만화에서 그리는 것과 같은 이상주의적인 미국과 냉소적인 유럽간 분열을 인정할 수없다"고 말했다. 그는 "미국과 유럽은 자유 세계의 축"이라며 "가장 가까운 친구 사이도 모든 것에 의견이 일치하는 것은 아니지만, 21세기가 동튼 지금 미국과 유럽의 최고 가치와이익은 테러리즘 격퇴, 빈곤 퇴치, 무역 확대, 평화 증진이라는 점에서 똑 같다"고강조했다. 그는 이번 순방의 목표로 또 시장개방과 ...

    연합뉴스 | 2005.02.20 00:00

  • 부시, 대마초 흡연 전력 밝혀져 .. NYT

    조지 부시 미국 대통령이 대마초를 피웠던 사실이 대통령선거 이전에 친구와 나눈 사적인 대화 녹음에서 밝혀졌다고 뉴욕타임스 인터넷판이20일 보도했다. 이 같은 대화는 부시가 대통령 출마를 신중하게 검토하던 1998년 초부터 2000년 공화당 전당대회 직전까지 아버지 부시 전 대통령의 보좌관이자 친구인 덕 위드와 나눈 것이며 위드는 이를 비밀리에 녹음했다. 이 대화에서 부시 대통령은 보수적 기독교인과 일반 유권자 사이의 애매한 정치적 상황을 헤쳐나갈 ...

    연합뉴스 | 2005.02.20 00:00

  • 여성이 평생직업 인식 더 높다

    ... '그렇다'고 답한 반면 여성은 51.1%가 '그렇다'고 답해 다소 높았다. 또 현 직장을 '평생직장'으로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대해서도 남성은 35.5%가,여성은 39.0%가 각각 '그렇다'고 답해 여성의 직장만족도가 남성에 비해 상대적으로 높았다. 한편 직장을 옮긴 청년 취업자(만 17∼31세)들에 대한 조사에서 직장 취업시 가장 도움을 준 경로에 대해 26.8%가 친구 또는 선후배를 꼽았다. 윤기설 노동전문기자 upyks@hankyung.com

    한국경제 | 2005.02.2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