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34961-334970 / 342,20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FTSE인터내셔널, 윤리투자지수 'FTSE4굿'도 18일 발표

    ... 박사는 당시 위원들의 의견이 20대 20으로 팽팽히 대립됐었다고 말했다. 맥켄지 박사는 그러나 특정 업종을 배제하는 대신 개별기업의 활동에 초점을 맞추어야 한다는 의견에 동조하는 의견이 많았다고 말했다. 박애주의 단체인 '지구의 친구들'은 담배회사인 브리티시 토바코와 같은 기업들을 반드시 배제해야 한다는 주장한다. 반면 투자회사인 헨더슨 인베스터즈의 SRI매니저인 롭 레이크는 이 지수가 지나치게 엄격한 장애물이 되서는 안된다고 말한다. 여하튼 FTSE4굿이 발표되면 ...

    연합뉴스 | 2001.06.15 14:28

  • 소설 눈물꽃 베스트셀러 1위

    시골 해변마을 출신인 세 친구가 중고교 시절부터 10여년에 걸쳐 펼치는 애절한 사랑 이야기를 다룬 김민기의 소설 "눈물꽃"(은행나무)이 1위를 차지했다. 지난 주 순위는 10위. 지난 주까지 1, 2위를 지켰던 윤대녕의 소설 "사슴벌레 여자"(이룸)와 이용범의 소설 "열한번째 사과나무"(생각의나무)는 각각 2위와 4위로 밀려났다. [한국경제]

    한국경제 | 2001.06.15 09:58

  • [해외유머] 'IT전문가'

    ...----------------------------------------------- IT전문가 둘이 공원을 걷고 있었는데 한 사람이 "그 자전거 꽤 좋은데 어디서 났어?"하고 물었다. "어제 공원을 걷고 있는데 미녀가 이 자전거를 타고 나타나더군. 그녀는 자전거를 내던지더니 옷을 홀랑 벗어버리고 ''원하는 것 차지하세요''라고 하는거야" 친구는 잘 했다는 듯 고개를 끄덕였다. "제대로 선택했군. 옷들이야 어디 자네 몸에 맞기나 했겠어"

    한국경제 | 2001.06.15 09:29

  • 헤드헌팅 e-마켓플레이스 생긴다

    ... B사는 A사로부터 수수료를 받고 해당 인력의 데이터베이스를 넘겨주거나 자사가 직접 헤드헌팅 업무를 대행하고 수익을 A사와 나눠 가질 수 있다. 이러한 인터넷상의 헤드헌팅 중개과정에는 전문 헤드헌팅업체뿐만 아니라 개인도 참여해 친구나 동료를 소개해 주고 수수료를 받을 수 있다고 잡코리아는 설명했다. 또 이 사이트는 헤드헌팅의 성격상 일반 채용정보 사이트와 달리 구인업체의 사명, 구직자의 이름.연락처 등이 철저하게 비밀에 붙여진채 운영된다. 잡코리아의 김화수 ...

    연합뉴스 | 2001.06.15 07:15

  • 부시, 비에케스 미군 훈련 중단 결정

    ... 사격 훈련 중단 결정을 밝히면서 "여러 이유로, 내 입장은 해군이 사격 훈련을 실시하기위해 다른 곳을 찾아야한다는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사격 훈련 중단 결정을 내린 이유로 " 과거 주민들이 해를 입었다. 그들은 우리 이웃이고 친구인데 우리가 그 곳에 있는 것을 원치 않는다"고 설명했다. 국방부 고위 관리들은 훈련이 현행 사격장 사용 협정이 만료되는 2003년 5월 이후 중단될 것이라고 말했다. 도널드 럼즈펠드 국방장관도 이날 "폭격 훈련을 중단키로 한 ...

    연합뉴스 | 2001.06.15 07:04

  • EU-미, 남북화해 지지..부시 "러시아는 적 아니다"

    ... 끝났고 냉전시대에 두 나라에 흐르던 그같은 정서는 사라져야한다"면서 " 러시아는 미국의 적이 아니다"라고 선언했다. 부시 대통령은 16일 슬로베니아에서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만난다. 부시 대통령은 또 푸에르토 리코 비에케스섬의 미군 사격 훈련을 둘러싼 분쟁이해결됐음을 선언하고 " 그들은 우리 친구이자 이웃"이라며 " 그들이 우리가 그곳에있는 것을 원치 않는다"고 말했다. (브뤼셀=연합뉴스) 현경숙특파원 ksh@yna.co.kr r

    연합뉴스 | 2001.06.15 01:11

  • 산악인 엄홍길씨 外大 중국어과 합격

    ... 자기추천자 특별전형을 통해 2002학년도 한국외국어대 중국어과 전형에 합격했다. 지난 79년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20여년만에 다시 학교생활을 하게 된 엄씨는 "공부도 산을 오르듯 열심히 하겠다"며 "등산에서의 팀워크를 살려 학교 친구들과 함께 술도 마시며 잘 어울릴 것"이라고 기쁜 표정으로 말했다. 엄씨는 "중국 쪽에 남아 있는 미개척 산을 오르기 위해서 중국어과를 선택했다"고 밝혔다. 그는 1988년 에베레스트 등정을 시작으로 지난해 7월 아시아에서 처음으로 ...

    한국경제 | 2001.06.14 21:23

  • 친구야, 여름캠프 가자! .. 초중생의 탐구.도전정신 키워줘

    ''이번 여름방학 캠퍼스에 가면 뭔가 특별한 것이 있다'' 여름방학을 맞아 각 대학들이 흥미있는 캠프를 개설하고 재학생은 물론 초·중등학생에서부터 일반인들까지 유혹하고 있다. 길게는 3주에서 짧게는 1박2일 코스의 일정으로 잡힌 이들 캠프는 특히 어린이들에게 탐구정신과 도전의식을 심어주기 위한 항공 해양 과학 등 다양한 분야에서 이뤄지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국제화시대의 필수인 영어실력 향상을 위한 캠프를 마련한 대학도 상당수 있다. ...

    한국경제 | 2001.06.14 17:31

  • 다모임, 실명회원 전용 '플러스클럽' 오픈

    ... 주는 실명회원 전용의 "플러스클럽"을 오픈한다고 밝혔다. 다모임은 다음달 중순까지 플러스클럽에 가입하는 회원에게 "선물 아이템"이라는 유료 프리미엄 서비스를 6개월동안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혜택을 준다. "선물 아이템"은 친구 등에게 짤막한 메시지와 함께 디지털상품을 선물로 보낼 수 있는 서비스이다. 다모임은 또 이달중 오픈 예정인 온라인 만남 매칭서비스 "프렌드메이킹"도 실명회원에게만 제공할 계획이다. 또 실명확인을 마친 회원들을 대상으로 프로축구.프로야구 ...

    한국경제 | 2001.06.14 16:27

  • [골프] 인터넷 공동구매 : 체형.스윙에 맞게 골라라..'맞춤서비스'

    대다수 골퍼들은 클럽을 선택할때 자신의 스윙이나 체형을 고려하지 않는다. 골퍼들에겐 모든 클럽을 갖춘 풀세트를 구입하는 비용이 상당히 부담스러운게 사실이다. 그러다보니 주로 친지나 회사선배,친구 등 주변사람들로부터 골프채를 얻어 시작하는 경우가 많다. 아니면 값이 싼 중고채를 구입하기도 한다. 그러나 이는 매우 바람직하지 않다고 클럽전문가들은 지적한다. 특히 여성골퍼들이 남편의 골프채를 물려받는 경우가 많은데 이는 거친 스윙을 유발하게 되고 ...

    한국경제 | 2001.06.14 15: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