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37501-337510 / 355,16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가장 본전 생각이 난 영화"에 '외출'

    ... 10개 항목으로 진행됐다. '한국영화 중 가장 본전 생각이 난 영화' 항목에서는 '외출'(26.7%)에 이어 '형사 duelist'(22.2%), '남극일기'(21%), '달콤한 인생'(12.2%), '역도산'(10.2%), 'B형 남자친구'(0.5%)가 꼽혔다. 또 '영화계 가장 충격적 사건'에서는 이은주의 자살이 전체의 83%를 얻어 압도적인 차이로 1위에 오른 데 이어, '연예인 X파일 유출'(12.5%)이 2위를 차지했다. '꼭 다시 보고 싶은 영화'에서는 ...

    연합뉴스 | 2005.12.28 00:00

  • [한경에세이] e-평생교육‥이재분 < KEDI평생교육센터 소장 >

    ... 때 말로만 듣던 한류열풍을 체감할 수 있었다. 홍콩에도 우리나라 동대문시장과 같은 재래시장이 있는데 그 곳 한 상점에는 드라마 '대장금'의 여주인공 장금이가 입고 나온 한복이 하나 가득 걸려 있었고 현지에서 만난 몇몇 홍콩 친구들은 하나같이 드라마 내용과 주인공에 대해 질문하며 즐거워했다. 홍콩 사람들의 한국문화에 대한 관심과 열정에 한편 마음이 뿌듯하면서도 다른 한편으로는 혹시 장금이의 의상을 우리나라의 전형적인 한복으로 착각하는 것은 아닌지 걱정이 ...

    한국경제 | 2005.12.28 00:00 | 정용성

  • 상사도 칭찬받고 싶다!

    ... 인간관계가 필수적이다. 성공한 사람이라고 해도 사실 온전히 자기 힘으로 성공했다고 할 수는 없다. 성공한 사람의 주위에서 알게 모르게 성공을 말없이 도왔던 사람이 있기 마련이다. 선배가 될 수도 있고, 후배가 될 수도 있고, 동기와 친구가 될 수도 있다. 성공의 주역은 곁에 있었던 그 사람이 아니었다면, 결코 성공한 인물로 남지 못했을 것이다. 두 사람은 서로 긴밀한 협력을 통해 성공을 얻을 수가 있었다. 직장동료는 바로 이렇게 든든한 협력자가 될 수 있는 가장 ...

    The pen | 2005.12.27 22:39

  • [건강한 인생] 춥다고 뜨거운 것만 쫓다간 '큰일'

    예년 뺨치는 동장군 기세에 뜨거운 아랫목 생각이 간절해진다. 찜질방과 사우나에 가족과 친구들이 삼삼오오 모여 스트레스도 풀고 건강까지 챙긴다면 딱 좋을 요즘이다. 하지만 혈관 상태가 비정상적인 질환을 가진 사람들은 마냥 뜨거운 곳을 쫓다가는 예상치 않았던 화를 입기 쉽다. 하지정맥류는 다리에서 심장으로 혈액을 올려보내는 정맥혈관이 제기능을 하지 못해 일정 지점에서 피가 뭉치는 질환이다. 혈액 순환이 느려지게 되므로 혈전이 생기기 쉽고 증상은 ...

    한국경제 | 2005.12.27 00:00 | 정종호

  • [中 서부 極地 2만km 대장정] (12) 차여행 허가는 처음

    ... 중요합니다. 신장에서 티베트 서부의 아리 지역으로 군용 물자와 설비를 수송하는 길이기 때문이죠.이 지역으로 자동차 여행을 허가한 건 이번이 처음입니다. 세계에서 가장 높고 험한 길에서 동고동락(同苦同樂)한 사람들이야말로 진정한 친구가 아닐까요." 리 총경리는 군인 출신으로 중국 캠핑·캐러밴 연맹 주석,베이징골프구락부 회장도 맡고 있는 인물.탐험대원들이 그를 '다거(大哥)'라고 부르면 "우리는 펑유(朋友·친구)"라며 스스럼없이 대화를 나눌 정도로 친화력이 돋보인다. ...

    한국경제 | 2005.12.27 00:00 | 서화동

  • [한경에세이] 耳順‥김기협 <한국생산기술연구원장>

    김기협 세모에 들려온 두 가지 소식에 덜컥 심장부터 내려앉았다. 한 친구가 위암 수술을 받은 데 이어 다른 한 친구가 최근 대장암 진단을 받은 것이다. 해가 바뀌면 내 나이 예순.공자는 60세에 '귀가 순해졌다'는데,친구들의 병환 소식에 이리도 귀가 얇아지는 걸 보면 이순(耳順)의 경지는 아직도 멀었나 보다. 이순은커녕 아홉 수의 재앙인가 싶은 것이,자꾸 마음까지 얇아지는 것 같아 걱정이다. 어쨌거나 함께 성장기를 통과해 온 동갑 친구들의 ...

    한국경제 | 2005.12.27 00:00 | 정용성

  • TV로 티켓예매·문자전송 되네…KT, 양방향 'IP미디어' 시연

    분당에 사는 30대 초반의 직장인 K씨. 그는 퇴근하자마자 인터넷TV를 켜고 리모컨을 눌러 메뉴에서 날씨 정보를 찾는다. 다음날 친구들과 낚시하러 가기로 한 원주 저수지 주변의 날씨 정보가 필요하기 때문이다. K씨는 TV 화면의 지시에 따라 원주지역을 선택해 바람 기온 수온 등 날씨 정보를 체크한다. K씨는 컴퓨터와 TV를 결합한 인터넷TV를 이용해 피자를 주문하고 결제까지 한다. 저녁식사 후 직장 동료와 온라인바둑을 두기도 하고 비디오를 주문해 ...

    한국경제 | 2005.12.27 00:00 | 고기완

  • thumbnail
    한부총리 "난 한국 영화 마니아"‥스크린쿼터 폐지주창

    ... 의무상영일수 제도) 축소를 주장해 논란을 빚었던 한덕수 부총리 겸 재정경제부 장관이 사실은 한국영화 마니아인 것으로 알려졌다. 27일 측근들에 따르면 한 부총리는 경제부총리직을 맡기 이전에는 주말이면 부인과 단 둘이 또는 가까운 친구 부부와 동반해 한국영화를 즐겨 감상했다. 그러나 부총리직을 맡으면서 이전 만큼 극장을 자주 찾지 못해 아쉬워하고 있다는 것.그런 한 부총리가 최근 "올해를 보내기 전에 재경부 직원,출입기자들과 함께 좋은 한국영화 한 편 보자"고 ...

    한국경제 | 2005.12.27 00:00 | 차병석

  • 성탄일 워싱턴 근교서 총격 살인 .. 5명 사망

    ... 끊었다. 25일 미국 언론 보도에 따르면 네이던 치쌤이란 이름의 이 살인범은 매클린의 자기 집에서 어머니를 총으로 쏘아 죽인 후 13km 떨어진 그레이트 폴스의 제니너 프라이스의 집을 찾아가 제니너와 그녀의 아들 아담, 제니너의 친구인 크리스 버로우 등 3명을 추가로 살해한뒤 자살했다. 매클린과 그레이트 폴스 지역은 버지니아 지역의 부촌으로 재미 교포들도 상당수 거주하는 곳이어서 이번 사건은 한인 사회에도 적잖은 충격을 주었다. 경찰은 살인범 치쌤이 경범죄로 ...

    연합뉴스 | 2005.12.27 00:00

  • 서울시민 "노후 자녀와 함께 살겠다" 10%

    ... 불과했다. `자녀와 가까운 곳에서 혼자 살겠다'는 응답이 50.8%로 가장 많았고 `노인 전용 공간에 살겠다'는 응답이 32.2%로 뒤를 이었다. `아들과 동거', `딸과 동거'가 각각 9.2%, 1.9%로 11.1%였고 `친구와 동거하겠다'는 답도 4.9%나 됐다. `자녀와 같이 살겠다'는 응답은 연령이 높을 수록 높아 10대는 5.2%, 20대는 5.6%, 30대는 5.9%, 40대는 9.6%, 50대는 15.1%, 60대 이상은 29.1%였다. 반면 ...

    연합뉴스 | 2005.12.2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