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37551-337560 / 341,66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김대통령 미국방문] 무역금융, 전폭지원 .. '뒷얘기'

    ... "한국이 필요하면 적절한 조건으로 지원한다"는 표현을 수용. 루빈 미재무장관과 김 대통령의 친분 =뉴욕 도착 첫날 국제인권연맹 인권상을 받는 자리에 루빈 장관이 워싱턴에서 참석, 단독 요담하기도 했는데 루빈 장관은 "친구자격으로 수상식에 참석했다"고 설명. 특히 미국 수출입은행이 20억달러의 무역금융차관 제공협상에서 입장을 바꿔 좋은 금리조건으로 제공키로 결정한 데는 루빈 장관의 힘이 작용했다는 전언. 뉴욕 월가 출신의 루빈 장관은 JP ...

    한국경제 | 1998.06.13 00:00

  • [한경에세이] 입문 거품 .. 김재우 <(주)벽산 사장>

    ... 구조조정은 정치권과 관련분야의 몫이지만 특정전문분야에 입문하는 것이 곧 출세를 보장받는 기득권을 얻어내는 것이 아니라 해당분야에서 세계일류와의 경쟁을 시작해야 하는 의무를 갖게된다는 의식의 구조조정은 우리 각자의 몫이다. 필자는 오늘 친구아들의 사법고시합격 자축모임에 간다. 그자리에서 그동안 영감이라는 소리 들으며 선배들이 누려온 프레미엄일랑 아예 잊어버리고 지금부터 진정한 전문가가 되도록 노력하라는 당부를 해주려고 한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

    한국경제 | 1998.06.11 00:00

  • [우리모임] '안산회' .. 권오영 <한국산업단지공단 이사>

    각박한 도시를 한발짝 벗어나면 산을 만날 수 있다. 태고의 모습 그대로 고향같은 푸근함 주는 그 매력에 이끌려 "안산회"를 만들었다. 59년 경북 안동에서 고등학교를 졸업한뒤부터 서울에 살고 있는 고향 친구들이 산행을 통해 건강과 친목을 다지고자 만든 모임이다. 지난 92년2월 창립 당시 18명에 불과하던 회원수가 지금은 남녀 70명에 이르는 대가족을 이뤘다. 그동안 70여회의 산행을 해오면서 숱한 화제와 재미있는 일화도 많이 남겼다. ...

    한국경제 | 1998.06.11 00:00

  • [생활문화 달라진다] (16) 3부 : 바뀌는 생활패턴 <4>

    ... 생활양식도 바뀌었다. 인화를 바탕으로한 공동체적 직장문화대신 경쟁적 직장문화가 자리잡은 것. 선후배 동기 모두 동료라기보다는 경쟁자가 돼버렸다. 신입사원도 예외가 아니다. H기업에 다니는 송모(31)씨는 보너스가 나올때면 친구나 후배들에게 술을 사는 호탕한 성격이었지만 연봉제이후 소심해지기로 했다. 연봉제로 연수입이 일목요연해지고 보너스가 사라져 목돈을 만질 기회가 없어졌기 때문. 퇴근길 소주 한잔 기울일 여유마저 연봉제가 빼앗아버린 것이다. 급여에 ...

    한국경제 | 1998.06.10 00:00

  • [김대중대통령 미국방문] '워싱턴 방문/교민 리셉션 참석'

    ... 하루를 보냈다. 클린턴 대통령은 환영사를 통해 "미국은 김 대통령이 추진하고 있는 한국의 경제.금융개혁 조치를 강력히 지원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 대통령은 답사에서 "미국은 우리가 어려울 때 언제나 도움을 아끼지 않는 친구였다"고 회고. 김 대통령은 이어 "아시아의 경제위기가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클린턴 대통령의 역할이 지금처럼 중요한 때가 없었다"며 아시아 국가의 경제회생을 위한 미국의 역할을 강조. 김 대통령은 또 "한국도 한국전쟁 이후 최대의 ...

    한국경제 | 1998.06.10 00:00

  • '조용필 콘서트' .. 13~14일 서울 올림픽공원 88잔디마당

    ... 상상을 초월할 정도. 80년 첫음반 "창밖의 여자"를 시작으로 지난해 "Eternally"까지 16장의 정규음반을 냈으며 국내에서만 1천만장이 넘는 판매량을 기록했다. 조씨는 이번 무대에서 고등학교 음악교과서에까지 실려있는 "친구여"를 비롯, "꿈" "창밖의 여자" "그대 발길이 머무는 곳에" "허공" "그 겨울의 찻집" "킬리만자로의 표범" 등 히트곡들을 선사한다. 후배가수 김종서 신해철 박상민도 무대에 올라 축하노래를 부른다. 부모동반 미취학아동은 ...

    한국경제 | 1998.06.09 00:00

  • [김대중대통령 미국방문] '한미 정상회담/교민 리셉션 표정'

    ... 대통령 내외는 군악대의 연주가 울려퍼지는 가운데 프렌치 의전장의 안내로 클린턴 대통령 내외와 첫 인사를 교환. 김 대통령은 클린턴 대통령의 환영사가 끝난 뒤 답사를 통해 "미국은 우리가 어려울 때 언제나 도움을 아끼지 않는 친구였다"고 회고. 김 대통령은 이어 "아시아의 경제위기가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클린턴 대통령의 역할이 지금처럼 중요한 때가 없었다"며 아시아 국가의 경제회생을 위한 미국의 역할을 강조. 김 대통령은 또 "한국도 한국전쟁 이후 최대의 ...

    한국경제 | 1998.06.09 00:00

  • [다산칼럼] AMF를 설립해야 한다 .. 신상민 <본사 논설실장>

    지난달말께 미국주재원으로 나간 친구에게서 "한국사람은 셋집 얻기도 어려운 시절이 됐다"는 푸념섞인 전화가 왔다. 복덕방에 내놓은 집을 몇곳 둘러보고 이튿날 계약을 하자고 전화를 했더니, 한 곳은 오늘 오전에 나갔다는 얘기고 또다른 한 곳은 주인이 세를 놓지않고 팔기로 했다며 미안하게 됐다고 하더라는 것. 복덕방들이 한 얘기가 모두 사실인지, 아니면 이 친구의 말대로 한국사람은 집세를 제때 못낼까봐 꺼린 것인지 확인할 길은 없지만 고약한 ...

    한국경제 | 1998.06.09 00:00

  • [김입삼 회고록 '시장경제와 기업가 정신'] (10) '영국유학'

    [[ 어려웠던 영국유학 생활 ]] 57년이 돼 미네소타대학 졸업을 앞두고 진로를 생각하지 않을 수 없었다. 미국인 친구들과 유학생들은 대학원에 진학하라고 권했다. 사실 나도 그러고 싶었다. 귀국해봐야 오라는 데도 없을 것이고 밀어줄 사람도 없는 처지가 아닌가. 자유당 말기라 정권연장을 위한 온갖 부정 부패가 판을 치고 있었다. 그러나 미국에 남으려 해도 학비를 마련할 길이 막막했다. 그해 여름방학 때엔 미국 내수경기가 좋아서인지 아르바이트 ...

    한국경제 | 1998.06.08 00:00

  • [유통면톱] '여고생 '입' 빌려 판촉'..구전마케팅 전문대행

    ... 있다. 101붐플래닝(대표 우종원)은 최근 서울시내에 소재한 64개 여고생 6백명을 회원으로 확보, 본격적인 구전마케팅사업에 들어갔다. 구전마케팅은 여고생 회원들에게 의뢰인 회사의 제품샘플을 제공, 써보게 한뒤 주변의 친구, 지인들에게 자연스럽게 소개토록해 판매극대화를 추구하는 신종 마케팅방식. 이는 일본에서 큰 유행을 하고 있으며 시세이도 화장품의 "누보 메니큐어" 가 대표적인 성공사례로 꼽힌다. 이 제품은 구전마케팅으로 소문이 나 발매전부터 ...

    한국경제 | 1998.06.0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