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37591-337600 / 356,93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청소·방범·말벗, 가정용 로봇 시대 활짝

    ... 시선을 끌고 변함없이 친절해야 하는 안내원 역할은 로봇이 수행하기에 적합한 일이어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가정에서 인간과 로봇이 공존하는 시대의 문을 연 것은 1999년 5월 일본 소니가 선보인 강아지로봇 '아이보'다. 일어로 '친구'라는 의미를 지닌 아이보는 이미 스타가 된 장난감 로봇이다. 현재 장난감 로봇은 어린아이부터 노인까지 연령의 제한을 받지 않는 인간의 친구로 확고한 자리를 잡아가고 있다. 인간과 로봇이 공존하는 사회 국내 업체들도 장난감 로봇 개발에 ...

    한경Business | 2006.09.04 11:54

  • 투자자가 빠지기 쉬운 함정 '유행'

    ... 고민이 많았다. 게다가 은행금리가 낮아지면서 생활비도 빠듯해졌다. 김씨는 고민 끝에 좀더 높은 수익을 낼 수 있는 새로운 투자처를 찾아나섰다. 먼저 여러 금융기관을 찾아 상담하기도 하고, 경제지도 열심히 읽고, 투자에 성공한 친구들로부터 부지런히 귀동냥도 했다. 김씨는 2000년 3월 만기가 된 은행 정기예금 9억원으로 금융기관 직원과 친구의 조언을 받아 새로운 투자 포트폴리오를 짰다. 우선 매월 생활비를 안정적으로 확보하기 위해 은행 후순위채를 매입했다. ...

    한경Business | 2006.09.04 11:54

  • 40대 후반부터 성기능장애 나타나

    ... 장애의 후유증이기도 하다. 성기능장애는 노년에 나타나는 발기반응과 성기감도의 저하, 기타 각종 질병과 약물, 정신적인 스트레스 등 다양한 원인으로 빚어진다. 이 시기에는 자식들이 결혼해서 집을 나가고, 퇴직도 하게 되고, 부모나 친구, 심지어 배우자가 사망하는 일까지 많은 생활 사건이 일어난다. 성호르몬 분비가 확실히 부족한 성선 기능 부전에 걸린 젊은 나이의 환자에서는 남성호르몬으로 치료해 성욕도 생기고 발기도 일어나지만, 건강한 정상 노인의 발기장애 치료에 ...

    한경Business | 2006.09.04 11:54

  • 경쟁률 200~300대 1 넘는 기업 수두룩

    ... 하며 기업체 문을 두드리고 있지만 번번이 미역국을 마셨다. 처음에는 토익시험 성적이 나빠 그러는줄 알고 영어학원을 다니며 910점대까지 끌어올렸지만 상황은 마찬가지다. 최근에도 3군데에 원서를 서류전형에서 미끄러졌다. 최씨는 “친구들 가운데는 취업을 포기하고 공장에 들어갔거나 장사를 시작한 경우가 적지 않다”며 “일단은 서울에서 올해 말까지 버텨보고 그래도 안되면 고향으로 내려가 다른 일을 찾아볼 생각”이라고 말했다. 지난 수년간 지속돼온 취업문제가 나아지기는커녕 ...

    한경Business | 2006.09.04 11:54

  • 이벤트를 업무현장과 연결… 소속감 높여

    ... 없다. 마케팅부의 이민희씨는 “처음에는 시간을 내서 운동을 해야 한다는 것이 부담스러웠지만 수요 마라톤 모임 이후로 한 주가 가볍게 지나가고 있는 게 느껴졌다. 숨이 턱에 차오를 만큼 뛰고 있자면 어렵게만 느껴지던 상사가 달리기 친구로 느껴진다”고 말한다. 회사의 수요 마라톤은 신제품 출시에 앞선 품평회의 일환으로도 활용된다. 뉴밸런스를 비롯한 신제품의 출시를 앞두고 있을 때는 임직원이 직접 샘플제품을 체험, 소비자의 입장에서 제품을 따져보는 것이다. 꽉 막힌 ...

    한경Business | 2006.09.04 11:54

  • 자신의 투자성향부터 파악하라

    ... 시작했다. 자신도 새로운 투자대안을 찾아야 하는 것 아닌가 고민하게 됐다. 이런 고민을 하고 있을 무렵, 99년 이씨는 부모로부터 물려받았던 재개발아파트를 2억원에 팔았다. 이 여윳돈을 어떻게 운영해야 할지 고민하다가 주위 친구들에게 조언을 구했다. 당시 주식형 수익증권이 은행금리보다 초과 수익을 누릴 수 있다는 기대감에 선뜻 가입했다. 그러나 이씨는 주식에 관한 한 너무나 문외한이었다. 평소 주식투자에 대한 기본적인 상식조차 없는 상황에서 단순히 초과 수익에 ...

    한경Business | 2006.09.04 11:54

  • 쉴거리·먹거리·할거리 '우와~'

    ... 하나같이 표정들이 환해집니다. 이게 바로 자연과 함께하는 주말농장의 매력이 아닐까요”라고 말하며 김씨부부는 바쁘게 텃밭으로 발길을 돌렸다. 여행 “夜테크로 비용은 절반, 기쁨은 두 배” 손은주 한화투어몰 일본팀 대리(27)는 요즘 친구들로부터 '너희 회사는 괜찮냐'는 말을 종종 듣는다. 사스(SARSㆍ중증급성호흡기증후군)로 해외여행 수요가 큰 폭으로 줄어들어 여행업계가 몹시 어렵다는 뉴스 때문이다. 하지만 손대리는 “일본쪽 여행상담은 큰 타격이 없어 이전과 별 차이를 ...

    한경Business | 2006.09.04 11:54

  • 스릴·릴렉스·운동 '일거삼득'

    ... 귀띔했다. 그동안 쌓인 스트레스를 물살과 함께 싹 씻어보내고 가벼운 발걸음으로 떠나는 그들의 뒷모습을 보면 박씨의 입가에도 미소가 드리워진다고 한다. 주말강좌 나른한 시간, 강의실은 '후끈' “영어강사를 시작한 이후로 절친한 친구 결혼식에도 한 번 못갔어요.” 종로 이익훈어학원의 청취전문 김희수 강사(32)는 매주 토요일, 하루 3시간씩 강의를 한다. '3시간이면 별 것 아니다'고 여길 사람도 있겠지만 긴장과 집중이 항상 최고조에 달해 있어야 하는 강의시간이 ...

    한경Business | 2006.09.04 11:54

  • 주5일 근무시대…'FUNDAY' 여는 사람들

    ... 정작 쉬어야 하는 직장인은 자기 시간을 포기하게 되는 경우가 많다”고 말했다. 따라서 “어린이와 여성, 남성이 각각 선호하는 시설을 모두 갖춘 유원지가 많아졌으면 좋겠다”는 게 그의 희망이다. 그는 어린시절 함께 서예를 배웠던 친구들을 종종 만난다. 친구들은 은행원인 안차장에게 “돈 만지는 손으로 어떻게 서도(書道)를 실현할 수 있겠냐”고 농을 건네기도 한다. “요즘은 수명이 길어져서 정년퇴직 후 생활도 설계를 미리 해야 하잖아요. 저는 걱정 없습니다. 자기계발이 ...

    한경Business | 2006.09.04 11:54

  • '미니멈' 앞세워 여성의류업계 다크호스 떠올라

    ... 내발산동에 5평을 임대했고 여직원 한 명이 고작이었다. 그는 디자인 개발에 심혈을 기울였다. 디자인이 완성돼 갈 때쯤 운도 따랐다. 네덜란드에 여행용 가방 3,000개 1만5,000달러어치 수출계약을 맺었다. “에이전트를 하던 친구의 소개로 샘플을 들고 네덜란드로 갔는데 그 자리에서 계약을 체결했습니다.” 소사장의 출발은 자랑스럽게도 수출이었다. 그는 번 돈으로 디자인 개발을 계속했다. 10여개 모델을 개발한 그는 89년 초 프랑스 최대의 가방수입업체인 GYL에 ...

    한경Business | 2006.09.04 11: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