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37721-337730 / 354,93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즐거움을 배운다] 고교생 로봇 동아리 '페이비스'

    ... 조립하는 데 30분이면 충분해요." 윤군은 "예전 같으면 로봇을 대학의 박사나 연구하는 것으로 생각하겠지만 요즘은 그렇지 않다"고 말한다. 어릴 적 레고 블록놀이를 하듯이 로봇의 매력에 빠져 취미생활로 로봇 만들기를 즐기는 친구들이 많아졌다는 것이다. 요즘은 상당한 수준의 로봇을 쉽게 구입해 조립해 볼 수 있고 어린이를 위한 로봇 학원도 생겼다고 한다. 국내 업체에서 판매하는 축구용 로봇은 대략 40만원이면 살 수 있다. 하지만 각종 대회에 참가해 ...

    한국경제 | 2005.10.28 00:00 | 장원락

  • 군입대 신체검사받다 대마흡연 '들통'

    ... 적발되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경기지방경찰청 마약수사대는 28일 대마초를 상습흡연한 혐의(마약류관리에 관한 법률위반)로 우모(25.무직)씨를 구속했다. 경찰에 따르면 디자인공부를 위해 영국에서 유학생활을 하던 우씨는 지난 8-9월초 영국인 친구로부터 대마초를 건네받아 상습적으로 피운 혐의다. 우씨는 군입대를 위해 9월초 입국, 같은달 27일 수원에 있는 인천.경기지방병무청에서 징병검사를 받았으며, 이때 소변검사에서 대마 양성반응이 나왔고 병무청 산하 서울중앙신체검사소와 ...

    연합뉴스 | 2005.10.28 00:00

  • [이 아침에] 80년대 영화에 바치는 오마주

    ... 어쩌면 '봄날은 간다'가 잊혀지지 않는 사랑 얘기라면 '너는 내 운명'은 죽지 않는 사랑 얘기일지 모른다. 그런가 하면 80년대 짧았던 서울의 봄을 배경으로 성장통을 앓으며 커나가는 '사랑해 말순씨'의 14살짜리 주인공 광호는 친구들과 몰래 극장 구경을 간다. 어두컴컴한 스크린 한 구석에는 놀랍게도 정윤희 주연의 '앵무새 몸으로 울었다'가 삽입돼 있다. 당대의 남학생들을 가장 들뜨게 했던 여배우.화면에서라도 정윤희씨의 젊은 날의 모습을 보는 감회는 새롭다. ...

    한국경제 | 2005.10.28 00:00 | 유재혁

  • thumbnail
    [도전 & 변신] 세탁공장으로 재기한 진수일씨

    ... 것이 좋은 사례라고 귀띔한다. 진씨는 지난 1984년 부산대 물리학과를 졸업한 뒤 미싱 제조업체에 들어가 실력을 인정받으면서 월급쟁이로 탄탄대로를 달렸다. 하지만 "아무래도 내 사업을 한번 해야겠다"는 생각을 키우고 있던 차에 친구가 세탁장비업인 '월풀' 수입판매사업을 해보자고 제안해왔다. 동업으로 92년 사업을 벌이기로 했다. "고향(거제도) 부모님은 펄쩍 뛰셨습니다. 좋은 직장 그만두고 벌인다는 사업이 하필 세탁소라는 데 크게 실망하셨던 거죠. 당시 세탁 ...

    한국경제 | 2005.10.27 00:00 | 이동우

  • thumbnail
    [LPGA] 우승후보 3인방 "꼭 우승하겠다"

    ... 내비쳤다. 특히 크리머는 "소렌스탐이 세계랭킹 1위인데 언젠가는 그 자리를 내가 갖고 싶다"면서 "올해도 1승 정도는 더 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크리머도 위성미에 대한 언급은 빠트리지 않았다. "코스 밖에서는 아주 좋은 친구 사이"라고 소개한 크리머는 "LPGA를 홍보하는데 최고의 선수"라고 라이벌 의식을 감춘 채 칭찬을 늘어놨다. 작년 챔피언 박지은 역시 "올해 성적이 다소 좋지 않았지만 안방에서 열리는 대회라서 자신이 있다"고 투지를 불태웠다. ...

    연합뉴스 | 2005.10.27 00:00

  • thumbnail
    [새영화] 조폭이 키운 '꼴통 형사'의 반란..'미스터 소크라테스'

    주인공은 복역 중인 아버지를 찾아가 거짓말을 해서 돈을 뜯어낸다. 지하철 노약자석에서 담배를 피우고 이를 나무라는 노인에게 되레 호통을 친다. 궁지에 몰린 친구를 가차없이 경찰에 신고한다. 이런 장면들은 주인공이 '인간 말종'임을 보여준다. 우여곡절 끝에 경찰이 된 그는 음주 측정을 거부하는 취객을 뭇매로 다스린다. 최진원 감독의 '미스터 소크라테스'의 주인공 구동혁(김래원)은 '공공의 적'에 등장하는 강철중 형사보다 더 괴상한 형사 캐릭터다. ...

    한국경제 | 2005.10.27 00:00 | 유재혁

  • 늦가을 기대작 '이 죽일 놈의 사랑'

    ... 실망시키지 않는 경영을 해온 미래그룹의 후계자. 갑작스런 키스 스캔들이 나자 미래그룹은 두 사람을 약혼시켜버린다. 두 사람의 약혼 발표를 보며 형은 나뭇잎이 떨어지듯 건물에서 몸을 던져 식물인간이 된다. 무명시절 차은석이 형의 여자친구였던 것. 강복구는 복수를 위해 차은석의 경호원이 되고, 전혀 원치않았던 사랑에 빠진다. 제작발표회에서 보여진 20여분의 편집본에서는 사랑에 대한 환상과 현실의 암울함을 절묘하게 접점을 찾아 현실과 판타지를 교차시킨 장면이 등장하기도 했다. ...

    연합뉴스 | 2005.10.27 00:00

  • 졸업 전에 하고 싶은 20 가지

    ... 일간지에 논설 쓰기, 동거해 보기, 부모님 해외여행 보내 드리기, 큰 무대에서 프로들과 춤추기, 정치인 평론가 논객들과 술 한 잔 하기, 누군가의 인생에 모델 되어 주기, 신발 100켤레 사고, 원 없이 옷 사보기, 이성친구 사귀기, 남들 앞에서 발표 잘 해 보기, 피아노 잘 치고 노래 잘 부르기, 옷과 머리 등 치장에 쓸데없는 시간 낭비하지 않기, 품위 있는 열정 식지 않도록 하기, 다시는 오지 않을 20대를 최선을 다해 멋지게 살아 보기, ...

    The pen | 2005.10.26 07:09 | 홍석기

  • 졸업 전에 하고 싶은 20 가지

    ... 나기, 주요 일간지에 논설 쓰기, 동거해 보기, 부모님 해외여행 보내 드리기, 큰 무대에서 프로들과 춤추기, 정치인 평론가 논객들과 술 한 잔 하기, 누군가의 인생에 모델 되어 주기, 신발 100켤레 사고, 원 없이 옷 사보기, 이성친구 사귀기, 남들 앞에서 발표 잘 해 보기, 피아노 잘 치고 노래 잘 부르기, 옷과 머리 등 치장에 쓸데없는 시간 낭비하지 않기, 품위 있는 열정 식지 않도록 하기, 다시는 오지 않을 20대를 최선을 다해 멋지게 살아 보기, 시(詩)를 읽고 ...

    The pen | 2005.10.26 07:09

  • '재선거 투표일' 긴장속 결과 촉각

    ... 흔들기와 경제 실정에 대한 국민의 준엄한 심판이 있는 날이 되기를 기대한다"며 "민생과 나라지키기는 별개가 아니고 함께 성취할 과제"라며 유권자들의 지지를 호소했다. 김무성(金武星) 사무총장은 "대구 동을의 경우, 대통령의 친구, 실세라는 위력을 느낄 수 있었다. 현재까지 확보한 이강철(李康哲) 후보측의 불법선거행위만 가지고도 당선 무효가 될 수 있다"며 마지막까지 여당의 `불법성'을 강조했다. 한편 이번 재선거 최대 격전지로 꼽히는 대구 동을 지역에서 ...

    연합뉴스 | 2005.10.2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