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37821-337830 / 353,11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럼즈펠드 "안보위협시 美 독자행동 불사"

    ... 의견의 일치를 보이고 있다고 주장하고 이란에 핵프로그램이 진행된다는것은 전세계를 위해 바람직 하지 않다고 말했다. 럼즈펠드 장관은 또 이라크전을 놓고 독일 등이 다른 견해를 보인 것에 대해 "이라크에 대한 견해차가 있지만 오랜 친구사이에서 그런 문제는 새로운 것이 아니다"며 "우리 대서양 양안 동맹관계는 수년동안 거친 파도를 헤쳐왔지만 항상 가장 어려운 문제들을 해결해 왔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 하비에르 솔라나 EU 외교담당 집행위원은 EU가 이라크 보안군 ...

    연합뉴스 | 2005.02.13 00:00

  • 설연휴 극장가 흥행명암.. '그때 그 사람들' 의외로 부진

    ... 주관객층인 20대 관객을 끌어들이는 데 실패했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조승우 주연의 '말아톤'은 이 기간 중 서울 34만여명,전국 1백17만여명을 동원해 서울 31만여명,전국 1백11만여명을 끌어들인 강우석 감독의 '공공의 적2'를 밀어내고 1위에 올랐다. 또 이동건 한지혜가 주연한 'B형 남자친구'가 전국 70만여명으로 5위를 기록하는 등 '흥행 톱5'에 한국 영화가 4편이나 포함되는 강세를 보였다. 유재혁 기자 yoojh@hankyung.com

    한국경제 | 2005.02.13 00:00

  • "연인간 다툼 男 '내탓', 女 '남자탓'" .. MSN 조사결과

    ... 상대(67%)가 먼저 제안한다고답했다. 주로 다투는 이유로는 여성의 31%가 '괜한 짜증, 화풀이', 30%가 '무신경함', 13%가 '불성실한 생활태도', 11%가 '가치관, 성향 차이', 10%가 '바람기' 등을 꼽았다. 또 남성들은 여자친구가 '말꼬투리 잡고 늘어질 때(25%)', '입 꾹 다물어 버릴때(22%), '욕하고 고함칠 때(20%)' 화해할 마음이 사라지는 반면 '봐달라고 애교 부릴 때(45%)', '자신 잘못을 인정할 때(20%)' 마음이 풀린다고 밝혔다. ...

    연합뉴스 | 2005.02.13 00:00

  • "中언론매체도 北태도 비판" .. NYT

    ... 사이트에 오른 한 비판적인 글은 "부엌칼은 음식을 자르는데 쓰여지지만 어린이나 미친 사람에게 쥐어져서는 안된다"면서 "이것이 바로 북한의 핵무기 보유를허용해서는 안되는 이유"라고 꼬집었다. 이 사이트에는 물론 "적의 적은 우리의 친구다. 북한을 아무도 좋아하지 않지만,미국을 반대하는 나라는 누구든 지지해야 한다" 등 북한을 두둔하는 내용도 많이 올라 있지만 북한을 두둔하는 내용이 압도적이었던 과거와는 달리 이번엔 양쪽이 비슷한 분량으로 올라있다는 것. 중국 ...

    연합뉴스 | 2005.02.13 00:00

  • 휴대전화 이용자들 "무선인터넷 비싸다"

    ... 질문에는 응답자의 89.2%가 '휴대전화 꾸미기'를 꼽았으며 '시간 때우기'(58.9%), '오락'(14.9%), 커뮤니케이션(11%) 등이 그 뒤를 이었다. 서비스 항목별로는 벨소리가 가장 많았으며 컬러링, 게임 다운로드, 그림친구,노래방/음악, 포토메일, 멀티 메시지, 뉴스/날씨, 메일송수신/수신알림 등의 순이었다. 이용 장소의 경우 집(37.6%)과 직장/학교(31.4%) 등 정지된 장소가 버스안(4.3%)이나 자가용안(2.6%), 보행중(1.2%) 등 이동중일 ...

    연합뉴스 | 2005.02.13 00:00

  • thumbnail
    SKC&C지원 장애인 교육생 구직난 뚫고 취업

    ... 4명이 웹디자이너 등으로 취직했다고 13일 밝혔다. 지난해 6월 경기도 성남시에 마련한 장애인정보화교육원을 수료한 지체 3급 장애인 문미경(40·여·지체2급) 김영아(37·여·시각6급) 김금화씨(38·여)가 인터넷 사진관 '사진친구(www.4779.co.kr)'에서 웹디자이너로 일하게 된 것. 또 동기생인 지체3급 장애인 김난이씨(33·여)는 한국정보문화진흥원의 장애인 IT 방문교육 강사직을 맡게 됐다. 성남 장애인정보화 교육원은 SKC&C가 성남시 장애인정보화협회와 ...

    한국경제 | 2005.02.13 00:00

  • `말다툼끝에 남녀폭행'..미군하사 입건

    ... 서울종로구 관철동 한 맥주집 앞에서 술을 마시고 나오던 민모(24.대학생)씨와 김모(22.여.대학생)씨의 뒤에서 접근해 이들의 목을 조른 혐의를 받고 있다. 조사결과 P 하사는 민씨 일행 옆자리에서 술을 마시다 김씨에게 "남자친구가 있느냐" "전화번호가 뭐냐"며 추근대다 민씨 일행이 이에 항의하자 말다툼을 벌인 뒤먼저 술집에서 나와 밖에서 기다리다 이런 짓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P 하사의 신병을 일단 미군 헌병대에 넘겼으나 검찰의 지휘를 받아 곧재소환해 ...

    연합뉴스 | 2005.02.13 00:00

  • thumbnail
    싱가포르 ‥ 낙조…야경…테마파크…달콤한 '3박자 로맨스'

    ... 코스는 전채,메인,디저트 순으로 정찬이 제공된다. 매주 토요일 오후 6시30분부터 시작돼 낙조 감상은 물론이고 해가 떨어진 직후에 연출되는 아름다운 싱가포르의 야경을 즐길 수 있다. 독립된 공간에서 둘만의 시간을 갖는 것이므로 친구와 함께 해도 좋다. 싱가포르를 발 밑에 두고 로맨틱한 시간을 즐기고 싶은 커플은 에퀴녹스로 가야 한다. 에퀴녹스는 스위소텔 더 스템포드 70층에 위치한 야경 포인트다. 호텔 정문쪽에서 왼쪽으로 에퀴녹스 전용 엘리베이터가 있다. ...

    한국경제 | 2005.02.13 00:00

  • `배보다 배꼽이 더크다?' 잡지 부록 경쟁

    서울에 사는 대학원생 권모(27.여)씨는 최근 여성 잡지에 푹 빠졌다. 지난해 11월 친구로부터 잡지 부록 카페를 소개받았을 때만 해도 그저 가계부나다이어리 정도를 상상했지만 각종 화장품을 잡지 부록으로 받을 수 있다는 걸 알게됐기 때문이다. 지난달엔 5천원짜리 모 여성지를 사면서 시중에서 2만8천원하는 블러셔에 미니립글로스까지 부록으로 받았다. 권씨는 벌써부터 다음달 부록으론 어떤 상품을 받게 될까 기대가 크다. ◆ 배보다 배꼽이 큰 여성지 ...

    연합뉴스 | 2005.02.13 00:00

  • 크리스티나 아길레라 약혼

    미국의 팝스타 크리스티나 아길레라(24)가 음반제작자인 남자친구 조던 브래트먼과 약혼했다고 잡지 `피플'이 12일 보도했다. 피플은 아길레라의 절친한 친구의 말을 인용, 브래트먼이 휴가 중인 지난 11일아길레라에게 청혼했으며 아길레라가 "대단히 놀라고 황홀해 했다"고 전했다. 이들은 2년 넘게 연인으로 지냈다. 그래미상을 3번 거머쥔 아길레라는 지난 1999년 데뷔했으며 아길레라의 싱글앨범 `지니 인 어 보틀(Genie in a Bottle)'과 ...

    연합뉴스 | 2005.02.1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