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37881-337890 / 353,50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탈리아 애니영화제에 오콘 작품 두 편 진출

    ... 만들어진 봉제마을을 배경으로 헝겊인형 애니, 토끼 핑크바니, 코끼리 엘로, 까마귀 크로 등이 펼치는 환상의 세계를 펼쳐놓은 TV 시리즈물. '뽀로로의 대모험'은 크리스마스 이브에 독감에 걸린 산타클로스의 심부름에 나서게 된 뽀로로와 친구들의 모험을 그린 장편 애니메이션이다. 오콘은 "주요 애니메이션 영화제 중에서도 카툰즈 온 더 베이 페스티벌은 상업성이 있는 작품을 선호해 초청 사실만으로 상업성을 보장받는 셈"이라며 "한 회사의두 작품이 동시에 본선에 오른 것은 대단히 ...

    연합뉴스 | 2005.03.21 00:00

  • 씨네큐브, '가능한…' 감독과의 대화 마련

    씨네큐브는 26일 오후 7시 영화 '가능한 변화들'의 민병국 감독을 초청해 관객과 이야기를 나누는 시간을 마련한다. 18일 개봉한 이 영화는 30대 중반에 들어선 두 친구의 이야기를 통해 삶이 갖는모호함을 그리고 있다. 민 감독의 데뷔작으로 도쿄 국제영화제 최우수 아시아영화상을 받았으며 정찬, 김유석 등이 출연한다. 관객과의 대화는 시네큐브가 위치한 서울 신문로 흥국생명 빌딩의 14층 회의실에서 마련되며 무료로 참가할 수 있다. ☎02-747-7782 ...

    연합뉴스 | 2005.03.21 00:00

  • 미혼남녀 "`성격차이'가 결혼생활서 가장 부담"

    ... 이상적인 결혼생활 유형에 대해서는 응답자의 77.8%가 `배우자와 일, 자식이 모두 있는 경우'라고 답했다. 남성은 `배우자와 일'을, 여성은 `배우자와 자식'을 각각 선호하는 유형으로 꼽았다. 이밖에 응답자의 75%는 `결혼을 하지 않고 혼자 산다고 해도 연애상대는 있어야한다'고 답변했고, 혼자 살며 이성이 필요할 경우 관계 설정에 대해서는 `친구 사이'(46.5%)란 응답이 가장 많았다. (서울=연합뉴스) 임주영 기자 zoo@yna.co.kr

    연합뉴스 | 2005.03.21 00:00

  • 전남에서 학교 폭력 첫 자진신고

    ... 제외한 15건 중 여학생이 낀 학교 폭력은 5건이고 중학생이 5건, 고교생이 10건 등이며 폭력 유형은 폭행이 9건, 갈취가 6건으로 나타났다. 경찰은 오는 4월 말까지 실시되는 이번 학교폭력 신고 기간에 본인은 물론 부모와 교사, 친구가 신고한 경우에도 자진신고한 것으로 인정해 최대한 선처할 방침이다. 경찰은 또 학교폭력 자진신고 홍보를 강화하는 한편 방문접수는 물론 전화, 우편, 인터넷 등 다양한 방법으로 피해신고를 받을 계획이다. (광주=연합뉴스) 남현호 ...

    연합뉴스 | 2005.03.21 00:00

  • 명창(名唱)과 콜라 광고

    ... 그리고 춘향이 옥에 갇혀 이도령 그리는 대목에서는 나도 모르는 새에 눈물이 그렁그렁 맺혀가는데, 안숙선 선생이 먼저 눈물을 주르륵 흘리는가 싶더니, 자연스럽게 고수(鼓手) 선생이 슬그머니 손수건을 건넨다. 예전에 같이 일했던 미국 친구 몇몇도 초대를 했는데, 레드 카펫 행사 하듯이 입고 와서 다른 사람들 보기 민망하게 만들었던 친구조차도, 그 대목에서 복받쳐 오르는 무언가를 느끼고 있는 찰나였는데, 선생의 눈물에 자신까지 눈물이 나왔다고 한다. 그 날 공연 이후 간략하게 ...

    The pen | 2005.03.20 23:38

  • ML 명2루수 알로마, 은퇴

    ... 11년 연속 올스타로 선정되기도했다. 하지만 96년 볼티모어 오리올스 시절엔 삼진을 당한 후 심판 존 허쉬백의 얼굴에 침을 뱉고 폭언을 하는 행위로 거센 비난에 휩싸인 전력도 있다. 이후 간곡한 사과 끝에 허쉬백과 절친한 친구로 발전한 알로마는 "사람들이 당시의 불미스런 일로만 나를 기억하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마지막 소망을 밝혔다. 한편 알로마는 아버지인 샌디 알로마는 뉴욕 메츠의 코치, 형인 샌디 주니어는 텍사스 레인저스의 포수인 유명한 야구 가족이기도 ...

    연합뉴스 | 2005.03.20 00:00

  • 패스트푸드점 '커피 장사'

    ...원), 아이스 카페라떼(1천500원)를 판매하고 있다. 피자헛 역시 업그레이드 레스토랑 `피자헛 플러스' 매장에서 다양한 커피 메뉴를 선보여 식후 디저트로 인기를 끌고 있다. 파파이스 김수미 과장은 "최근 커피 판매가 부쩍 늘어 콜라 다음으로 많이 팔리는 메뉴"라며 "햄버거나 치킨을 먹지 않더라도 커피를 마시며 친구와 담소를 나누기위해 매장을 찾는 여성 고객들이 많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황윤정기자 yunzhen@yna.co.kr

    연합뉴스 | 2005.03.20 00:00

  • `일진회' 중.고생 24명 적발..후배 돈 강취

    ... 등은 또 올해 1월 N중학교 운동장에서 용돈을 마련하기 위해 양군 등 일진후배 11명에게 `내기축구시합'을 강요해 경기에 진 일진 후배들로부터 현금 11만원을 빼앗았으며, 지난해 12월 후배 B(14)군 등 3명에게 자신의 여자친구 사회봉사활동 확인서를 가져올 것을 강요했다고 경찰은 전했다. 최군은 지난 2년여간 일진회의 `리더'로 활동하면서 "선배들 말에 무조건 복종하고 인사는 90도로 한다"는 행동강령을 만들어 조직 규모를 늘려왔다고 경찰은 덧붙였다. ...

    연합뉴스 | 2005.03.20 00:00

  • '말아톤', 전국 관객수 500만명 돌파

    ... 500만명 이상을 돌파한 영화가 됐다. '말아톤'의 전국 관객 수는 역대 아홉번째에 해당하는 스코어다. 이전까지 전국500만명 이상을 동원한 영화는 지난해 초 1천만명 이상의 관객을 동원한 '태극기 휘날리며'와 '실미도'를 비롯해 '친구'(818만명), '쉬리'(621만명), '공동경비구역 JSA'(583만명), '살인의 추억'(530만명), '조폭마누라'(525만명), '가문의 영광'(505만명) 등 모두 여덟편이었다. '말아톤'은 개봉 8주차를 맞는 19-20일 ...

    연합뉴스 | 2005.03.20 00:00

  • 밤에 택시 탄 항공사 여승무원 이틀째 실종

    ...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8일 경기도 분당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6일 오후 11시 30분께 성남시 분당구서현동 모 나이트클럽 앞에서 택시를 탄 최모(27.여.항공사 승무원)씨가 이틀이 지나도록 귀가하지 않고 있다. 최씨는 실종 당일 친구들과 술을 마신 뒤 분당구 정자동에 있는 집으로 간다는말을 남기고 택시에 탔으나 그 이후 소식이 끊겼다. 최씨 친구 등 주변 사람들에 따르면 실종 당일 최씨는 술에 많이 취해 휴대전화까지 잃어버린 상태였으며 가출할 만한 이유나 원한 ...

    연합뉴스 | 2005.03.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