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40291-340300 / 344,67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천자칼럼] 수능시험

    ... 나침반(잘찾아라)에 야구방망이 (잘쳐라) 볼링세트(잘굴려라)까지 나타났다. 합격마케팅이라는 용어도 생겼다. 같은 선식이라도 수험생 건강을 위한 "합격선식"이라고 이름붙이는 식이다. 이번 수능시험 지원자가 86만5천명인 만큼 가족과 친구 선후배가 엿이나 팬시용품 한두가지씩만 선물해도 1백억원이 훨씬 넘는다는 계산이 나온다. 입시철 특수가 아닐 수 없다. 백일기도나 새벽기도를 올리는 모정은 아름답다. 엿이나 합격사과는 물론 부적의 요소가 짙은 포크나 팬티를 ...

    한국경제 | 1998.11.16 00:00

  • 교수들 '눈물 호소' .. 취업전쟁터로 바뀐 캠퍼스 신풍속도

    ... 뒤적이던 K교수는 "잘 나가고 있는" 섬유업체 기사를 보고 무턱대고 전화를 걸어 L사장을 만나자고 했다. L사장은 시간을 내주었다. "사람은 겉보기로는 판단하기 힘듭디다. 직장을 얻으면 책임감을 가져야 하는데 그렇지 못한 친구들 때문에 회사가 어려워진 적도 있었습니다" 그는 K교수가 찾아온 의도를 알아채고는 얘기도 꺼내기 전에 정중히 거절 했다. K교수는 연구실로 돌아와 다시 신문을 펴들었다. 무역회사를 하나 골라 총무부장과 통화했다. 그러나 돌아온 ...

    한국경제 | 1998.11.16 00:00

  • 수채화처럼 담백한 '50년대 자화상' .. 김수남 '똥구이야기'

    "내 이름은 동구. 하지만 사람들은 똥구라고 부른다. 가난하고 배고팠지만 즐거웠던 시절. 개구장이 친구들과 그리운 끝순이..." 소설가 김수남(54)씨의 장편소설 "똥구 이야기"(찬섬)는 잃어버린 유년의 수채화를 떠올리게 하는 작품이다. 전쟁 직후의 고단한 삶이 한 소년의 성장기와 함께 맛깔스럽게 담겨 있다. 걸쭉한 충청도 사투리와 오래된 우리 입말의 정겨움이 읽는 맛을 더한다. 험한 이름으로 불러야 명이 길어진다고 붙여진 이름 "똥구". ...

    한국경제 | 1998.11.16 00:00

  • [취재여록] IMF 1년을 맞는 자세

    ... 일각에서는 "한국의 외환위기는 이제 끝났다"는 소리까지 들린다. 이 평가대로라면 한국은 정말 1년만에 IMF체제를 벗어나게 된다. 그러나 기자는 이런 소리를 접하면서 영화 벤허의 첫장면이 주는 교훈을 떠올리게 된다. 벤허의 친구 멧살라가 개선하는 장면이다. 멧살라의 뒤에는 한 노예가 햇볕가리개를 들고 큰 소리를 외치면서 따라 온다. "너는 신이 아니다". 승리감과 군중의 환호에 들떠있는 개선장군이 지나치게 자아도취되지 않게 하려는 로마시대의 관습이다. ...

    한국경제 | 1998.11.16 00:00

  • [협력동반자 '한국-중국'] 고속철 한국참여 조치..이모저모

    ... 다른 한국측 참석자들에게 박수를 유도하기도 했다. 만찬석상에서 김 대통령과 주 총리는 연신 큰 웃음을 터뜨렸으며 만찬이 끝나자 주 총리는 김 대통령의 손을 잡고 승용차까지 안내한 뒤 김 대통령을 포옹하면서 "대통령각하와 내가 친구가 돼 한.중관계의 새시대를 여는데 앞장서자"고 말했다. 이날 주총리의 홍소에 대해 만찬에 참석한 중국 외교관들은 "총리가 매우 냉정한 분인데 저렇게 유쾌하게 웃는 것은 처음 봤다"고 놀라움을 표시했다. .인민대회당 접대청에서 ...

    한국경제 | 1998.11.14 00:00

  • [해외유머] '할리우드 스타일'

    ... George는 남자 이름 ----------------------------------------------------------------------- 영화배우가 여러 해만에 어린 시절을 보냈던 고향으로 찾아왔다. 친구들은 할리우드 생활에 관해 들어온 갖가지 문란한 이야기들이 사실인지 궁금했다. "엉터리없는 소리"라고 그는 대답했다. "할리우드라고 해서 미국의 다른 도시들과 다를 것 없어. 그곳에서도 정상 적인 생활들을 하고 있다네. 나만해도 ...

    한국경제 | 1998.11.14 00:00

  • [ 신설법인 현황 ] (11월1일 ~ 7일)

    ... 391의7 가구목재 *채널커뮤니케이션(김재학.100.가구및실내장식소품) 봉천 875의1 관악캠퍼스타워 농수축산 *멜리유통(이미숙.50.케밥원료) 석촌 284의3 웅암빌딩 *전라농수산유통(강현석 " 농수산물) 송파 48의13 *좋은친구(장경국.160.배합사료) 서초 1337의33 유통 *가나설비(강성택.100.기계설비) 역삼 730의5 *강평텔레콤(노건두.50.통신기기) 광장 334의2 *건양주얼리(이규호.100.귀금속) 봉익 19의1 온녕빌딩 ...

    한국경제 | 1998.11.14 00:00

  • [협력동반자 '한국-중국'] '세일즈외교' 전략협의..이모저모

    ... 만찬으로 이어졌다. .김 대통령은 12일 밤 국빈만찬에 참석한뒤 숙소로 돌아와 장쩌민(강택민) 중국 국가주석에 대해 "아주 솔직하고 큰 인물이더라"며 "나와 모든 말이 맞았다"고 평가했다는 전언이다. "김 대통령은 "장 주석이 친구에 대해 마음 터놓고 격의없이 말씀하시는 분이었고 특히 주변사람들에게 서민적으로 대하는게 인상적이었고 자신의 속말도 솔직하게 했다"고 말했다"고 박 대변인이 전했다. 김 대통령은 "한마디로 장 주석에 대해선 동반국의 정상으로서 모든 ...

    한국경제 | 1998.11.13 00:00

  • ['서울 아시아 성학회' 특별칼럼] (44) '한국여성의 성'

    ... 영화를 추천 하고 싶다. 이 영화는 29세 된 미혼녀들의 성에 대한 욕구를 묘사한다. 자신과 결혼을 원하는 남자를 만나려 애쓰는 호텔 여종업원, 열정적인 만남 들로 삶을 엮어가면서도 결혼이라면 고개를 흔드는 건축사, 이런 친구들에 의해 항상 영향을 받으며 성에 대해 호기심을 갖는 대학원생. 그들의 자아찾기는 한국사회에서 벌어지고 있는 사랑과 성, 그리고 결혼 등 의 문제들과 고군분투하는 모습으로 묘사된다. 나는 이 영화를 통해 여성들이 자신의 ...

    한국경제 | 1998.11.13 00:00

  • [백윤재의 돈과 법률] (105) '채권자 취소권'

    ... 채무자가, 자신에게 권리를 가지고 있는 사람, 즉 채권자가 손해를 입는 것을 알면서도 자기의 재산을 처분할 경우에 채권자가 법원에 요청해서 그 사람이 한 처분행위를 취소할 수 있는 권리를 말합니다. 서울 목동에 사는 채씨는 친구인 오씨에게 돈 5천만원을 빌려줬습니다. 물론 친구 사이기 때문에 담보를 잡거나 보증인을 세우지는 않고 돈을 빌려 준 겁니다. 채씨가 이렇게 돈을 빌려주면서 별다른 담보를 받지 않은 것은 친구 오씨에 게 집도 있고 부동산도 ...

    한국경제 | 1998.11.1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