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41631-341640 / 344,70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우리모임] 홍성민 <보석 디자이너/쥬얼버튼 대표>..'1m1원'

    ... 생각했다. 모여서 뛸때마다 돈을 낼까, 아니면 반대로 모임에 빠지는 회원에게 벌금을 거둘까. 몇가지 방안중 뛴 거리에 비례해 돈을 걷자는 제안이 채택됐다. 그 다음에 나온 안이 후원자를 구해서 돈을 부담하게 하는 것. 가족 친구등인 후원자에게 좀 미안한 마음도 있었지만 "좋은 일을 할 기회를 준다"는 명분을 내세워 용감하게 부담지웠다. 이런 경로로 나온 이름이 "1m 1원". 자기가 달린 거리 1m마다 1원씩 환산해 후원자로 하여금 돈을 기부하게 ...

    한국경제 | 1997.03.24 00:00

  • "삼미특수강 포철인수과정서 외압없었다"...서상록씨 귀국

    ... 계열사의 부도 직전 미국으로 출국했던 서상록그룹 부회장(60)은 24일 오후 김포공항을 통해 귀국, 기자회견을 갖고 "삼미특수 강의 창원공장을 포철에 파는 과정에서 외압은 전혀 없었다"고 주장했다. 신한국당의 최형우고문과 친구관계인 서부회장은 또 "삼미그룹 부도를 정치 적 문제로 확대 해석하는 것은 터무니 없는 억측"이라고 밝혔다. 그는 창원에 있는 강관및 봉강공장 매각과 관련, "김현배그룹회장과 김만 제포철회장을 만나 창원공장을 인수해 달라고 부탁했고 ...

    한국경제 | 1997.03.24 00:00

  • [인물교차로] 임향자 <타임스페이스 대표이사> 등

    임향자 타임스페이스 대표이사는 22일 호텔롯데에서 열리는 일본 규슈산업대학 한국동창회 창립총회에서 초대 동창회장으로 취임한다. 조일묵 "장애인먼저"실천중앙협의회중앙추진본부장은 22,23일 강원도 강릉 정동진해안 곰두리연수원에서 장애인 인연맺기 캠페인의 하나로 "곰두리 친구맺기 캠프"를 개최한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3월 22일자).

    한국경제 | 1997.03.22 00:00

  • [비디오] 안방극장 한국영화 '가뭄에 단비'..'불새' 등 3편

    ... "김의 전쟁" "테러리스트" "나에게 오라"에서 거친 남성들의 세계를 힘있는 영상으로 표현한 김영빈 감독이 최인호의 널리 알려진 원작을 90년대 감각에 맞게 각색한 멜로드라마. 마카오의 도박장을 전전하던 영후(이정재)는 소꼽친구 윤의 소개로 재벌 2세인 민섭(손창민)을 알게 된다. 민섭이 건네준 코카인의 복용으로 윤이 죽자 영후는 기회를 잡았다는 사실을 직감한다. 영후는 당황해하는 민섭을 부추겨 윤의 시체를 바다에 유기하고 민섭 대신 쫓기는 신세가 ...

    한국경제 | 1997.03.21 00:00

  • 삼미그룹 서상록 부회장, 미국으로 극비 출국

    ... 서씨는 수행원없이 혼자 탑승 했다"고 밝혔다. 삼미그룹 비서실 관계자는 "서부회장이 며칠째 회사에 출근하지 않고 있으나 해외출장을 간다는 말은 없었다"고 밝혀 극비리에 돌연 출국한 배경에 의혹이 일고 있다. 서부회장은 최형우 신한국당 고문과 오랜 친구 사이로 미국에서 생활하다 지난 92년 전격적으로 삼미 북미법인인 삼미아틀라스 부회장으로 영입됐으며 95년부터 삼미그룹 부회장으로 재직해왔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3월 21일자).

    한국경제 | 1997.03.21 00:00

  • [우리모임] 장세권 <경우씨스템 사장> .. '경아'

    ... 하는 추억거리로 얘기를 나누곤 한다. 이렇게 말썽도 부리며서 60년대중반부터 70년때 초반까지 북악산기슭에서 비슷한 취미를 갖고 함께 공부하였던 우리는 44회 졸업생부터 50회까지약 23명이 아직도 끈끈한 선후배간의 유대와 친구간의 우정으로 두달에 한번씩 모임을 갖고 있다. 그리고 때로는 가족모임을 가져 우의를 두텁게 하고있다. 공대와 의대에 주로 진학했던 우리 멤버들은 대학에서 후진양성에 힘쓰고 있는 이용석(연세공대) 박춘배(인하공대) 하동삼(미버지니아대) ...

    한국경제 | 1997.03.21 00:00

  • [Y-파일] 과학기술원 학생창업연구회장 김도완씨..젊은 벤처

    ... 기술과 아이디어로 무장한 벤처기업으로 승부를 걸어야 한다는 뜻이다. 그가 이처럼 창업에 관심을 갖게 된 것은 학생 시절부터다. 졸업후 번듯한 회사를 차리겠다는 마음을 일찍부터 먹었지만 막상 아는게 없었다. 비슷한 생각을 가진 주변 친구들을 모아 창업연구 동아리를 만든게 지난해 5월. 하지만 학생이라는 신분때문에 벤처모임을 끌고가기가 간단치 않았다. "학생신분에 무슨 창업이냐"는 핀잔을 받은 것. 그러나 성과는 곧바로 나타났다. 3일만에 40여명의 회원이 모였다. ...

    한국경제 | 1997.03.21 00:00

  • [일요명화] (23일) '웨스트 사이드 스토리' ; '구멍'

    ... 현재까지도 꾸준히 사랑받는 영화음악. 로버트 와이즈 감독은 후에 "사운드 오브 뮤직"을 비롯 많은 뮤지컬 영화를 히트시켰다. 백인 건달패거리 제트파와 푸에르토리코 청년들의 샤크파 사이엔 잦은 마찰이 생긴다. 제트파 대장의 친구 토니(리차드 베이머)와 샤크파 대장의 동생 마리아 (내털리 우드)는 사랑에 빠져들고 결혼식을 올리지만 토니는 친구를 죽인 마리아의 오빠를 살해한다. * "세계의 명화-구멍" (EBSTV 오후 2시) 프랑스 서스펜스영화의 백미로 ...

    한국경제 | 1997.03.21 00:00

  • [Y-파일] (신세대 창업만세) "빌 게이츠신화 우리도 해낸다"

    ... 하다. 그룹웨어는 여러대의 PC를 네트워크로 묶어 결재 자료교환 스케줄관리 회의등 분산돼 있는 복잡한 업무를 온라인으로 처리해 주는 정보소프트웨어 이다. 그는 서울대공학계열 82학번으로 뜻하지 않게 컴퓨터와 인연을 맺었다. 친구가 대신 써넣어준 지망학과인 전자계산기공학과가 미달되는 바람에 컴퓨터공학을 전공하게 된 것. 85년 5월23일에는 시국을 원망하면서 을지로1가 미국문화원에 뛰어들기도 했었다. 그런 그가 미국의 전자문서교환(EDI) 전문업체인 ...

    한국경제 | 1997.03.21 00:00

  • 기업들 연고채용 감소 .. 노동부 조사, 작년 44%

    ... 연고자소개에 의한 채용이 지난해 44.3%로 17.7% 포인트나 떨어졌다고 밝혔다. 공개채용은 이 기간중 28.7%에서 44.7%로 16.0% 포인트 올랐다. 노동부는 이같은 현상에 대해 기업이 우수인력을 확보하기 위해 전직회사 친척 친구 동향인 등 개인적 친분에 의한 연고채용보다 응모자들을 동등한 조건에서 경쟁시킬 수 있는 공개채용을 선호하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직업안정기관의 알선에 의한 채용 비율도 지난 90년에는 1.9%에 그쳤으나 96년에는 4.8%로 높아졌다. ...

    한국경제 | 1997.03.2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