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42081-342090 / 344,53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동호동락] 김무언 <종합건축사무소 하나그룹 대표>

    ... 돌아보아 결정을 하여야 하는 습관이 생겼다. 징검다리도 두들겨 보아야 안심을 하는 버릇이 나도 모르게 몸에 습관적으로 배이게 된 것이다. 고등학교를 졸업한 지도 정확히 35년이 되었고, 매년 우리 곁을 불시에 떠나는 친구들이 점점 그 수가 늘어나고 있다. 바로 이 죽음을 준비하여야 하는 때가 된 것이다. 경기고등학교 57회 동기생을 주축으로 한 우리들의 모임인 "57 ELIM"회는 1987년 6월15일 첫모임을 강남에 있는 제일생명건물 뒷편에 ...

    한국경제 | 1996.08.02 00:00

  • [영화주평] '굿바이 마이 프렌드' .. 불치병 소년과의 우정

    "굿바이 마이 프렌드"(원제 The Cure : 치료제)는 불치병에 걸린 소년과 친구의 우정을 그린 휴먼드라마. 해맑은 웃음뒤에 감춰진 슬픔의 샘물로 관객을 세번 울리는 영화다. 덱스터는 수혈로 에이즈에 걸린 11세 소년. 친구 에릭은 남몰래 덱스터와 놀아주며 우정을 키운다. 친구를 위해 온갖 약초와 나뭇잎, 독초까지 뜯어주다 혼이 난 그는 특효약 개발소문을 듣고 덱스터와 강을 따라 여행길에 오른다. 기력이 약해진 덱스터는 밤마다 무서워한다. ...

    한국경제 | 1996.08.02 00:00

  • [홍루몽] (486) 제11부 벌은 벌을, 꽃은 꽃을 따르고 (10)

    ... 아뢰었다. 하지만 설부인은 설반이 자기 곁에 있어도 말썽을 피우는데 자기를 떠나 있으면 얼마나 더 말썽을 피울까 하고 설반의 계획에 반대 의사를 표하였다. "어머님, 저도 이제 사람이 되어볼까 합니다. 그런데 여기에 있으면 못된 친구들이 자꾸만 꼬드겨서 아무리 나쁜 짓을 끊으려고 하여도 작심삼일이 되고 맙니다. 그런데 장덕희는 사람이 듬직하고 믿을 만하지 않습니까. 장사를 하여 이익을 남기는 것도 그렇고, 자기 가정을 꾸려가는 것도 그렇고, 내가 배울 ...

    한국경제 | 1996.08.01 00:00

  • [TV하이라이트] (1일) 수목드라마 '남자대탐험' 등

    ... 않았다며 영웅을 보살펴 달라고 부탁한다. 세월이 흘러 영웅은 근사한 레스토랑의 사장이 되어 순정과 아들 정상이와 행복한 삶을 꾸려 나간다. "신세대 보고 어른들은 몰라요"(KBS1TV오후7시35분) = 여고 2학년 같은반 친구인 영민 지연 소라 혜옥 여고 2학년 같은반 친구인 영민 지연 소라 혜옥은 고3이 되기전 마지막으로 바다를 보기위해 4박5일의 여행길에 오른다. 그러나 기대에 찼던 여행은 지연이 차표 예매를 잊는 것을 시작으로 점점 꼬이기만 한다. ...

    한국경제 | 1996.08.01 00:00

  • [레저/관광] '오토캠핑' .. "여름휴가 낭만 싣고 달려보자"

    ... 바꿀수 있는 여유가 여행의 즐거움을 더해 준다. "오토캠핑"은 승용차가 가져다 준 새로운 캠핑문화. 80년대 중반이후 자동차가 생활필수품으로 자리잡으면서 새로운 레저문화로 정착된 것. 특히 오토캠핑은 가족과 연인 또는 친구들과 함께 이동에서부터 야영 취사에 이르기까지 많은 시간을 보낼수 있어 우애와 가족애를 돈독히 하는데도 도움이 된다. 현재 국내의 오토캠핑장으로는 기업체가 무료로 개설한 곳과 국립공원등의 상설유료시설, 민간 유료야영장 등이 ...

    한국경제 | 1996.08.01 00:00

  • [우리회사 이사람] 정우영 <동원산업 해양사업부 대리>

    ... 대하면 될 일도 망칩니다. 진실되고 인간적으로 접근하는게 최선입니다" 파푸아뉴기니 마이크로네시아 솔로몬 기리바티등 남태평양 섬나라에서 "코리아 정"이라면 모두가 고개를 끄덕일 정도다. 현지 수상장관들도 정대리의 빼놓을 수 없는 친구다. 그와 남태평양과의 인연은 지난 89년 부산수산대를 졸업한뒤 동원산업에 입사하면서부터 시작된다. 첫 부서배치를 받은 곳이 지금의 해양사업부 선망팀. 그는 입사한 이듬해 선망선의 전초기지인 괌사무소 주재원으로 옮긴다. 3년 ...

    한국경제 | 1996.08.01 00:00

  • [네티즌] 서강대 대학원 인공지능연구실 한수일씨

    "역학과 컴퓨터의 만남" 서강대 대학원 인공지능연구실의 한수일씨(27). 한손에 마우스를 쥔 그의 다른 한손에는 항상 "컴퓨터 만세력"이 들려 있다. 사주팔자를 풀어달라는 친구들의 부탁이 쇄도하는 이유도 있지만 스스로도 일진이 좋은 날을 가려 중요한 일을 처리한다. 친구들의 미팅에 불려다니며 궁합맞는 커플을 연결해 주는 것도 그의 일과. 그가 역학의 세계에 입문한 것은 PC통신 덕이었다. 지난 95년 하이텔 게시판에 소개된 역학동호회의 ...

    한국경제 | 1996.08.01 00:00

  • [여성을 일터로] (22) 제3부 : 현장통신 .. 패션디자이너

    ... 디자인실장이 되는 것이 꿈이다. 신원 "모두스 비벤디" 디자인실 박성애 주임디자이너(30)는 8년 경력의 중견. 대학(건국대 의상학과) 4학년때인 89년말 실무를 시작, 현재 캐주얼 "지크"를 만들고 있다. "함께 공부하던 친구중에는 3년정도 실무를 익힌뒤 유학가고 싶다는 사람이 많았지만 저는 생각이 달랐어요" 그의 경험에 비춰보면 디자인해서 옷이 나오는 과정을 제대로 익히는데 5년은 걸렸다. 자기 스스로 일을 해내려면 스타일화그리기에서 제작, 코디네이션, ...

    한국경제 | 1996.07.31 00:00

  • [이치구의 창업가이드] (4) '현금관리'..대출땐 이자 따져야

    ... 새나간다. J은행에 다니던 박장연씨(39)는 퇴직금과 저축한 돈 2억원으로 안산에 컴퓨터판매점을 하나 내기로 했다. 그러나 막상 점포를 얻고 물건을 들여 놓을려니 4억원이 필요했다. 그는 모자라는 돈 2억원을 월 2%로 처가및 친구로부터 빌렸다. 점포를 내기 위해선 2억원을 더 조달하는게 급선무였다. 그는 처음엔 느끼지 못했지만 임대료부담으로 힘겨운데다 2년째 되면서 금리부담이 어깨를 짓눌러 왔다. 여기에다 안산에 세진컴퓨터지역점이 들어오는 바람에 수요자들의 ...

    한국경제 | 1996.07.30 00:00

  • [뛰는 기업 튀는 제품] 폰케이, '전화기 항균장치' 개발

    ... 마침 TV프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를 통해 귓병의 원인이 전화기에도 있음을 알았다. "전화기를 통해 세균이 옮는다면 방균막을 대면 되지 않을까" 그는 여느사람과 달리 생각에 그치지 않고 행동에 옮겼다. 화학을 전공한 친구에게 자문해 가능성을 얻자 대일밴드로 유명한 대일화학을 찾아 항균패드를 일회용 밴드처럼 만들수 있음을 확인했다. 대일화학연구소의 도움으로 만들어 보았으나 실패했다. 온도가 조금만 올라가면 밴드 접착제가 끈적끈적하게 흘러내렸다. ...

    한국경제 | 1996.07.3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