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42201-342210 / 344,24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오늘의 출판가] '가출청소년과 학교관리체제' 출간 "눈길"

    ... 설문조사와 상담을 실시해 가출사례및 원인, 심리적 변화등을 분석한 뒤 이에 대한 예방책을 제시하고 있다. 연구결과 청소년들이 가출하게된 원인은 부모의 과도한 통제와 가정불화 때문인 것으로 나타났다. 학습흥미를 상실하거나 동료.이성친구의 유혹으로 집을 나가는 경우도 많았다. 이들은 혼자보다 친구 1~2명과 함께 가출하는 경향이 있으며 가급적 주거지에서 멀리 떨어진 곳을 선택한다. 가출직후 해방감에 들떠 있다가 차츰 자기비하나 비행에 대한 불안감을 느끼며 ...

    한국경제 | 1995.12.19 00:00

  • [출판가] 대학생 90% "책선물 받아봤다" .. 설문조사

    ... 선물받은 적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KBS 제1라디오의 도서출판프로그램 "책마을산책"이 지난 4일부터 10일까지 6개대학 남녀학생 5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선물로서의 책에 관한 설문 조사"결과에 따르면 책을 선물한 상대는 친구(45%)가 가장 많았으며 그 다음에 선후배(18%) 형제(15%) 애인(10%) 부모(7%) 순으로 나타났다. 책을 고를때의 기준으로는 베스트셀러라고 답한 사람이 27%, 스테디셀러가 9%임에 비해 서점가의 판매상황에는 상관없이 ...

    한국경제 | 1995.12.19 00:00

  • [TV하이라이트] (18일) 미니시리즈 '연애의 기초' 등

    ... 책상속에 넣어 놓는다. "청소년 드라마" (KBS1TV 오후7시35분) =진미와 여학생 두명은 아이들과 웃으며 등교하는 나영을 의미있는 눈길로 쳐다본다. 나영은 점심시간에 도시락을 가져다 준 엄마가 창피해 그대로 돌려보내고 친구들에게 할머니라며 얼버무린다. 하교길에 스터디하러 가던 나영은 앞을 가로막고 선 진미를 보자 반가워 하며 아이들에게 중학교때 알던 선배언니라고 소개한다. 진미와 여학생들은 나영에게 할 이야기가 있다며 어디론가 데리고 간다. "특선영화" ...

    한국경제 | 1995.12.18 00:00

  • [패션] "내 옷은 내가 연출" .. 신세대 코디 바람

    ... 품목을 하나씩 사는 것이 요즘 젊은층의 경향. 캐주얼에서도 바지 점퍼 재킷 심지어 셔츠까지 같은 질감이나 브랜드 제품으로 획일화시켜 입던 예전 모습은 찾아보기 어렵다. 쁘렝땅백화점 판촉과의 서영주씨는 "요즘 남성들은 어머니보다 친구 혹은 여자친구와 함께 쇼핑하러 오는 경우가 많고 옷을 살때도 한 매장에서 세트로 구입하지 않는다. 리바이스 게스 폴로등 유명캐주얼매장에서도 상하의 한벌을 세트로 사는 모습은 찾아보기 어렵다"고 전한다. 이같은 단품위주 ...

    한국경제 | 1995.12.17 00:00

  • [동호동락] 고창섭 <한국인력개발원 원장> .. 'JC 클럽'

    ... 나누고 있다. 그야말로 희로애락을 공유하면서 살아가는 이웃들이다. 처음 만났을때 유치원에 다니던 자녀들이 장성하여 결혼을 했거나, 앞두고 있다. 이제 직장에서도 정년이 가까워오고 있으니 이제부터 더욱 여유있는 노후의 좋은 친구로서 지낼만큼 연륜이 쌓여 가고 있다. 70년대 개발년대의 사회초년병으로 한창 일했던 그때를 회고해보면 정말 감계무량하다. 한 가정도 탈락되지 않고 사회 각분야에서 활약하고 있으니 더욱 감사한 일이 아닐 수 없다. 이제는 친형제 이상으로 ...

    한국경제 | 1995.12.17 00:00

  • [멋내기 포인트] 컬러셔츠 클래식한 분위기 제격

    김명숙 크리스마스와 연말시즌에는 친구나 친지들간의 모임이 잦아진다. 격식을 갖춰야할 중요한 모임, 연인이나 친구들끼리의 편안한 파티, 야외모임 등 성격별로 분위기를 살리는 옷차림을 알아보자. 격식을 갖춘 클래식한 옷차림 = 평소 즐기던 수트를 그대로 입는 것이 자연스럽다. 그러나 안에 받쳐입는 옷은 부드러운 질감의 컬러셔츠로 바꿔본다. 평소 입던 의상이라도 좀 화려하다 싶은 무늬의 넥타이나 스카프를 매면 느낌이 확 달라진다. 블레이저 ...

    한국경제 | 1995.12.17 00:00

  • [쇼핑가이드] (백화점) 성탄절 선물용품 행사 개최

    ... 위한 감사선물로 각종 건강용품과 겨울의류들이 마련돼있다. 일부 백화점에서는 이벤트행사도 활발, 산타할아버지와 산타걸들이 매장을 누비면서 함께 사진을 찍거나 선물을 나눠주며 크리스마스분위기를 살리고 있다. .롯데는 연인과 친구를 위한 사랑의 선물상품전을 열고 니나리찌 지방시의 스카프를 1만~2만원, 쌈지 지갑을 1만7천~2만7천원에 판매한다. 건강선물용품으로 전기요를 3만3천~3만5천원, 안마기를 7만~10만원에 판매하며 감사선물상품으로 기획한 신사 정장및 ...

    한국경제 | 1995.12.15 00:00

  • [멀티시대 신문화공간] (4) 씨티극장..영화 등 한건물서 OK

    ... 현관에는 37인치 와이드비전으로 상영중인 영화화면이 "생중계" 된다. 표를 산 관객들은 기다리는 동안 2층 로비에서 대형포스트와 패널을 구경하거나 캔디판매대에 들어 사탕을 고른다. "6층 파고다어학원에 다니는데 어제 "세븐"을 본 친구가 "데스페라도"를 같이 보자고해 수업 끝난뒤 내려왔어요. 주인공 반데라스가 쏘는 기타속의 신형무기 종류를 놓고 내기를 했는데 지는쪽이 볼링비를 부담하기로 했죠" (김형렬.21) 10층짜리 복합건물이 이 극장의 하루평균 관람객은 ...

    한국경제 | 1995.12.15 00:00

  • [TV하이라이트] (14일) '내사랑 유미' ; 'LA아리랑' 등

    ... 여자들에게도 존재한다고 주장하는 여고 1년생 용주와 다희. 그래서 둘은 취미도 같이 즐기며 친하게 지내지만 미술학원 교사인 유진을 동시에 좋아하여 둘의 말없는 경쟁은 더욱 심해진다. 그러면서도 겉으로 보여지는 둘의 우정은 다른 친구들에게 부러움을 산다. 특히 수영은 둘의 사이를 갈라놓기 위해 항상 기회를 노린다. 결국 수영은 다희에게 도둑 누명을 씌워 친구들로부터 따돌림을 당하게 한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12월 14일자).

    한국경제 | 1995.12.14 00:00

  • [홍루몽] (273) 제8부 아늑한 밤과 고요한 낮 (10)

    ... 하지만 그 순간에는 안쓰러운 느낌이 들기도 하여 보옥의 어깨를 어루만지며 말했다. "우리 인생은 언젠가는 다 떠나가게 되어 있어요. 아무리 떠나가지 않으려 해도 죽음이라는 것이 갈라놓고 말거든요. 도련님의 가장 친한 친구였던 진종 도련님도 얼마전에 떠나갔잖아요. 인생은 일장춘몽이죠.전에 도련님이 저에게 드렬주셨던 그 노래, 그러니까 선녀들이 불렀다는 그 홍루몽같은 거죠" "홍루몽?" 보옥은 초점을 잃은 눈으로 피곤한 듯 침대 위에 몸을 눕혔다. ...

    한국경제 | 1995.12.1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