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53131-353140 / 356,71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해외유머] '변호사'

    ...---------------------------------------------------- 조니는 면허증도 없이 정지신호를 무시하고 주행하다가 걸려들었다. 그는 법과대학을 갓 졸업한 조카를 변호인으로 고용하여 법정재판을 신청했다. "하지만 승소할 수 없는 사건이잖아"하고 친구가 말했다. "알고 있다네. 하지만 이게 그가 맡는 첫 사건이니 패소해서 점 나은 일자리를 찾아줬으면 해서 말야" (한국경제신문 1997년 10월 5일자).

    한국경제 | 1997.10.05 00:00

  • "진작 배웠더라면 좋았을걸..." .. 79세 골프입문 김진호씨

    ... 주변을 놀라게 하고 있다. 젊은 시절 동양고속에서 직장생활을 할때나 개인사업을 했을때에도 잡지 않았던 골프채를 인생의 황혼기에 다잡고 나선데 대해 많은 사람들이 관심의 눈길을 쏟고 있는 것. "골프를 배우겠다고 했을때 친구들은 부정적인 입장을 보였어요. 골프가 결코 쉬운 운동이 아닌데다 제 나이를 감안할때 곧 포기할 거라고 말들했지요" 그러나 김씨는 결심과 동시에 골프연습에 들어갔다. 3개월동안 하루 평균 4백여개의 볼을 때렸다. 특별한 레슨은 ...

    한국경제 | 1997.10.05 00:00

  • [케이블TV 하이라이트] (3일) '내사랑 토미' 등

    "내사랑 토미" (오후 4시30분) = 박물관에 가는 아이들을 따라가려는 토미의 애견 스파이크를 억지로 떼어놓고 온 것이 마음에 걸리는 토미는 그의 친구 릴과 필의 말을 듣고 스파이크에게 선물을 갖다주려고 한다. 박물관에 도착해서 공룡의 뼈를 본 토미는 가장 큰 뼈를 스파이크에게 갖다 주기로 결심하고 뼈를 빼니기 위해 온갖 노력을 다한다. "서세원의 코미디클럽" (오후 10시30분) = 남자들은 2명이상 모이기만 하면 군대이야기를 ...

    한국경제 | 1997.10.03 00:00

  • [케이블TV 하이라이트] (2일) '지상의 마지막 보고' 등

    ... 남겨진 어린 코끼리들이 먹이를 찾아 인근 마을에 침입하면서 주민들의 피해가 갈수록 심각해졌다. "영화보다 재미있는 영화이야기" (오후 7시) = 아름답고 슬픈 사랑의 풍경을 담은 "깊은 슬픔"의 제작현장을 가본다. 어린시절 3친구의 우정과 애정이 얽힌 삼각관계를 다룬 이 영화는 곽지균 감독의 섬세한 연출로 화제가 됐었다. 곽지균 감독과의 인터뷰를 통해 그가 멜로 장르를 선택하게 된 이유를 들어보고 유현세의 하숙촌 촬영현장 등 유명한 씬의 촬영장면을 ...

    한국경제 | 1997.10.02 00:00

  • [장미섬우화] (232) 제7부 : 하트 히팅 <5>

    공인수 박사는 오늘 너무나 기분이 좋다. 아주 오랜만에 미국에 있는 남자친구 민박사로 부터 전화가 온 것이다. "하와이로 놀러 올 수 없어?" "한국에 다녀가신다더니 계획이 바뀌었어요?" "하와이가 우리에게 황폐한 마음을 더 잘 달래주는 곳이기 때문이야" 그건 그랬다. 어디로 누구와 무엇을 하러 가든지 그곳은 아무 시선도 의식할 필요가 없는 그야말로 지상 낙원이었다. 공박사는 근래에 스스로 무척 지쳐버렸다고 느끼고 있었다. 얼마 전에는 ...

    한국경제 | 1997.10.02 00:00

  • [새로나온책] (아동/교육) '현대사회와 아동' 등

    ... 개선방안 등을 깊이있게 다뤘다. 청소하는 암소무 (비스란데르 글 로르드퀴비스트 그림 사계절 6천원) =겨우내 외양간에서 지낸 암소 무가 하얀 아네모네� 겨우내 외양간에서 지낸 암소 무가 하얀 아네모네꽃과 함께 봄을 맞이하면서 친구인 깜돌이와 청소문제로 실랑이를 벌이는 과정이 익살스럽게 그려졌다. 10대 자녀를 키우는 부모가 꼭 알아야 할 77가지 방법 (카렌 랜쇼 조슬린, 메리 번팅 데커 공저 박미경 역 개미 7천원) =교육학과 사회복지학 전공 교사이자 ...

    한국경제 | 1997.10.02 00:00

  • [영화주평] '아름다운 청춘'..여교사와의 사랑통해 어른으로

    ... 베를린영화제 은곰상.심사위원대상 수상. 배경은 2차대전이 중반을 넘긴 1943년 스웨덴의 항구도시 말뫼. 남자 고등학생 스틱 (요한 비더버그, 감독의 아들)이 여교사와의 사랑을 통해 어른으로 성장하는 과정이 기둥 줄거리. 친구들과 성에 관한 잡담을 즐기는 치기어린 고등학생 스틱은 여선생 비올라와 미묘한 관계에 빠지고 둘 사이는 점점 대담해진다. 결국 선생의 남편이 사실을 알게 되지만 그는 분격하기는 커녕, 스틱에게 자기 애환을 털어놓는 이해하기 어려운 반응을 ...

    한국경제 | 1997.10.02 00:00

  • [TV하이라이트] (2일) '방울이' ; '미스&미스터' 등

    ... 나영에게 접근해 함께 차를 마시고 희귀한 장난감을 보여 주겠다며 집으로 데리고온다. 나영은 본 종원은 예의 바르고 다소곳하다며 맘에 들어한다. 질투가 생긴 원희는 나영을 못마땅해 한다. 훈이 잠깐 자리를 비운 사이 원희는 나영이 친구와 전화통화하는 내용을 듣게된다. 나영은 친구에게 저속한 말을 하고 마구화를 낸다. 원희는 돌변한 나영의 모습에 놀란다. "시트콤" (KBS2TV 오후 9시30분) = 술에 취해 인사불성이 된 정만은 701호가 자기 집인줄알고 ...

    한국경제 | 1997.10.02 00:00

  • [충의열전] (40) 백옥헌 이개 <1>

    ... 정도전(?~1398) 일파는 반대세력을 제거하기 위해 8월 23일에 목은의 둘째자제인 인재 이종학을 매질해 죽이고 목은은 고향으로 돌아가 살게 하는데 조선태조 4년(1395) 11월 24일에는 태조가 목은을 왕궁으로 초빙하여 옛친구의 예로 융숭하게 대접하고 헤어질 때 중문까지 나가 읍하며 배웅하였다 한다. 이런 것들을 못마땅하게 여긴 정도전 일파는 다음해인 태조 5년(1396) 병자 5월초에 목은이 여주 신륵사에서 피서하고 있다는 소식을 들은 태조가 ...

    한국경제 | 1997.10.02 00:00

  • [장미섬우화] (231) 제7부 : 하트 히팅 <4>

    ... 갔어. 강변에 경치 좋은 빌라로 이사갔다. 산소와 그린이 넘치는 천국같은 곳에서 산다" "나는 언제나 형처럼 될까? 형은 정말 대단해. 프로만 따면 이제 제왕 부럽지 않겠네" "내가 이사한 것은 어떻게 알았니?" "내 친구가 황제오피스텔 5층에 사는데 형 차가 사라졌다고 해서 알았지요" "권옥경, 백옥자 사장님 모두 잘 있니?" "네. 모두 안녕하시고 형님 때문에 죽을 고비들을 넘긴 것 같아" "미안하다. 그만하면 좋은 여자들이야. 잘 모셔. ...

    한국경제 | 1997.10.0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