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55161-355170 / 356,88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동호동락] 이의일 <서울시립가무단장>..뮤지컬 사랑 모임

    1994년 12월초 신촌의 한식전문음식점인 한일옥에서 남성의 교가가 울려 나오고 있었다. 고11회의 동창회가 무르익어 가고 있었던 것이다. 노래도 부르고 춤도 추고 한참 분위기가 무르익었을때 한 조그만 친구가 벌떡 일어나 마이크를 잡고 "자! 조용히들 하시오. 내가 오늘은 꼭 할 얘기가 있소!" 하자, 좌중은 잠시 조용해 졌다. "우리가 그동안 학교를 졸업하고 이곳 서울에서 각자 맡은 직분에 열심을 다하는 자랑스런친구들이 모였는데 특별히 ...

    한국경제 | 1995.05.25 00:00

  • 바이올리니스트 미도리, 26일 네번째 내한 연주회 가져

    ... 88년 첫 내한때와 달리 원숙한 숙녀의 모습을 드러냈다. 지난해 가을부터 건강문제로 음악세계에 이상이 생겼다는 얘기를 들어온 그는 올 1~3월 두차례에 걸친 유럽연주여행을 재개해 건재함을 과시했다. "몇년전부터 "미도리와 친구들"이란 교육재단을 위해 연주횟수를 줄여왔을 뿐 활동이 부진했던 것은 아니예요. 건강에는 전혀 문제가 없어요" "미도리와 친구들"은 92년 미도리가 음악의 즐거움을 세계어린이들과 함께 나누기 위해 설립한 재단으로 현재 미국 ...

    한국경제 | 1995.05.25 00:00

  • [TV하이라이트] (25일) '신세대 보고, 어른들은 몰라요' 등

    ... 몰라요" (KBS1TV 오후7시35분) 은수는 공부 잘하고 착실한 모범생이다. 교실에서 벌어지는 짤짤이, 판치기, 포카 등의 도박은 은수와 거리가 먼 풍경이었다. 그러던 어느날 비디오를 통해 도박의 스릴에 매료당한 은수는 친구들과 함께 카드, 화투를 만지기 시작한다. 극기훈련을 간 날, 은수는 자기 반 도왕으로 불리는 경민과 카드대결을 벌이고 거기서 기대하지 않은 큰 돈을 따게된다. "일일연속극" (KBS2TV 오후9시20분) = 혜경은 미영과 ...

    한국경제 | 1995.05.24 00:00

  • [여성/아동신간] '내가좋다 시리즈'..어린이 의문 풀어나가

    ... 각권4,800원) 86년 일간지에 연재돼 호응을 얻었던 "노마의 발견"을 엮은 책. "철학하는 내가 좋다" "생각하는 내가 좋다" "판단하는 내가 좋다" "관찰하는 내가 좋다" 등 총4권으로 이루어졌다. 예쁘다는 것의 기준은 무엇일까, 귀신은 있는걸까, 컴퓨터도 생각할 수 있나, 생물과 무생물의 차이는 무엇일까 등 어린이들이 흔히 갖게되는 의문 을 노마와 그친구 부모님 선생님의 대화속에서 풀어나간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5월 24일자).

    한국경제 | 1995.05.23 00:00

  • 미국 'X세대' 신기업가집단 부상..삶에 대한 열정 등 무기로

    ... 가내수공업으로 모자를 만들어 가며 시드머니를 조성했다. 그 돈으로 펠트모자 회사를 세웠다. 지난해 린의 회사는 매출 20만달러에 5만달러의 순익을 올렸다. X세대 기업가들의 두번째 원동력은 컴퓨터. 이들 X세대들은 컴퓨터를 친구처럼 여기며 자라온 컴퓨터 1세대이다. 8살때부터 컴퓨터 프로그램밍을 했다는 제프리알렌(24)은 현재 "소스 디지털시스템"의 사장이다. 그는 고교졸업후 조지메이슨대학에 입학했으나 1년도채 안다니고 중퇴했다. "더이상 배울 것이 없었기 때문"이다. ...

    한국경제 | 1995.05.23 00:00

  • [화제의책] '푸른사과가 있는 국도' .. 90년대 사회 묘사

    ... 비디오테이프를 보면서 다이어트 콜라나 밀러 맥주를 마시다가 필요하면 애인과 잠자리를 같이 한다. 그러면서도 불확실한 미래와 현실 사이에서 고독과 단절감을 느낀다. 표제작의 주인공 "나"도 불확실하기는 마찬가지. "그"라는 남자와의 관계와 친구 직장 결혼 그리고 주변사람들의 삶이 모두 그렇다. 그러나 작가는 삶의 근원으로부터 돌아앉은 이들을 향해 끊임없이 자아탐색의 거울을 들이대며 희망을 비추고 있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5월 24일자).

    한국경제 | 1995.05.23 00:00

  • 증권투자자 70%, 주문 낼때 전화 이용...대신증권 조사

    ... 전화를 이 용하고 24.2%는 직접 방문, 나머지는 통신등을 이용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투자자들은 또 거래증권사를 선택하는 동기에 대해 집이나 사무실이 가까워 서 30%, 회사의 인지도 19%, 기존 고객의 권유 14%, 친지나 친구가 근무하고 있어서 13%등의 순으로 답해 거리를 많이 고려하고있었다. 이와함께 증권사 영업점이 해야할 중요한 임무로 신속 정확한 정보제공 24% 수익율제고 23% 친절 19%등의 순으로 들어 수익율을 많이 내기보다는 정확하고 ...

    한국경제 | 1995.05.23 00:00

  • [동호동락] 이준상 <안동향교장의(운영위원)> .. '일지회'

    ... 어지럽히고 있는 각종 반인륜적 범죄사건들이 이를 웅변적으로 말해주고 있다. 최근의 도쿄지하철역에서의 독가스살인사건은 도덕불감증의 극단적인 한 예라 할 것이다. 우리모임의 이름은 "일지회"이다. 안동을 고향으로 둔 12명의 친구들이 1972년 1월 이모임을 발족시켰다. 비록 몸은 사업따라 직장따라 이런저런 이유로 고향을 떠나 서울 대구 수원 김천 영주등지로 흩어져 살망정 고향에 대한 긍지를 되살리고 한결같은 마음(일지)으로 옛선비들의 높은 도덕율을 ...

    한국경제 | 1995.05.23 00:00

  • [화제의책] '아침풍경화'..10대들의 상상력 등 잘 드러나

    ... 있으며 특히 10대들의 글쓰기양태를 한눈에 볼수 있게 했다. "비오는 날"(정윤숙)등 서정성에 바탕을 둔 작품들이 주종을 이루는 가운데 "어머니는 양파를 닮았다"(김효정)등 가족이야기, "문을 열면서 학을 접는다"(유현경)등 친구와의 우정을 다룬 작품도 눈에 띈다. 심사위원 오정희씨(소설가)는 "문학을 지망하는 청소년들이 입시위주의 경직된 교육환경에서도 무언가 쓰고 표현한다는 것이 대견스럽다"며 "이 작품집은 미래의 꿈나무들에게 좋은책 읽기와 글쓰기의 ...

    한국경제 | 1995.05.23 00:00

  • [TV하이라이트] (21일) '네트워크 지방시대를 연다' 등

    ... 우승 후보국이 될 것이라는 전망속에서도 어웨이 경기라는 부담 때문에 현지 컨디션 점검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드라마게임" (KBS2TV오후10시) =늦깍이 대학� 늦깍이 대학원공부를 시작한 혜경은 아이들 문제로 고민하던 중 친구의 주선으로 파출부를 들이게 된다. 그러나 첫인상부터가 거부감을 주는 박씨라는 여인. 그녀는 순우를 눈에 넣을듯 귀여워하며 얼떨떨하게 대하던 순우도 점차 그녀에게 빠져들어 두사람 사이는 단짝이 되어간다. 혜경은 박씨에게 그만두라고 ...

    한국경제 | 1995.05.2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