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337,71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암살자들' 감독 "영화 만들며 두려움 느껴…후속작 계획은 NO"

    ... 전에는 어떤 사람이었는지, 어떻게 암살에 관여하게 됐는지를 주목하고 싶었다"며 "이들이 진실을 말하는지, 거짓을 말하는지 따라가는 것만으로도 다큐멘터리로서 매력이 있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촬영팀은 시티와 도안의 변호사와 친구, 가족을 만나고, 1천 시간에 달하는 공항 CCTV, 재판 녹취록 등 방대한 정보들을 분석하는 작업을 2년간 진행했다. 그 과정에서 시티와 도안이 거짓말을 하지 않았다고 믿게 됐다고 화이트 감독은 전했다. "결정적인 증거가 없었어요. ...

    한국경제 | 2021.07.29 07:00 | YONHAP

  • thumbnail
    [인터뷰] 윤희숙 "독단적 유전자, 586의 낡은 시대 보내야"

    ... 말했다. 윤 의원은 '돌싱(돌아온 싱글)'이다. 최근 인터뷰에서 이를 밝히자 많은 언론이 '고백'이라고 표현한 데 대한 소회도 밝혔다. 그는 "돌싱이란 점을 숨긴 적이 없다. 시대가 많이 변했다"며 "내 주변에 재혼한 친구도, 돌싱 남녀도 많다. 마치 고백하듯이, 부끄러워하면서 말한다는 고정관념이 과거에는 있을 수 있지만 이제는 그렇지 않다"고 말했다. '돌싱에게 건네고 싶은 말이 있느냐'는 질문에는 "그런 말이 필요 없는 시대가 됐다. 무슨 위로의 ...

    한국경제 | 2021.07.29 06:00 | YONHAP

  • thumbnail
    영웅파 보스 '이 씨', 조직원 곽 씨 간까지 먹어...하석진 "소름"('표리부동')

    ... 반인륜적 범죄에 하석진이 경악했다. 28일 방송된 KBS2 '표리부동'에서는 1999년 살인죄로 복역 중이었던 영웅파 보스 이 씨의 출소 후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 씨가 가장 먼저 한 일은 소년원에서 만난 친구들을 모아 폭력 조직을 만드는 일이었다. 청부폭력과 납치, 보험 사기 등 이들은 세상에 해가 되는 짓을 하며 세력을 넓혔고 이것이 영웅파의 탄생이었다. 이들의 악행은 이뿐이 아니었다. 온갖 범죄를 저지르고 다니던 영웅파는 급기야 ...

    텐아시아 | 2021.07.29 04:15 | 차혜영

  • thumbnail
    딘딘, "밴쿠버 겨울 별로 안 추워"...3단 로맨스 파괴 망언에 성시경 '분노'('실연박물관')

    '실연박물관' 딘딘이 3단 로맨스 파괴로 성시경의 분노를 샀다. 28일 밤 방송된 KBS Joy 예능 프로그램 '실연박물관' 캐나다 워킹홀리데이에서 만난 전 남자친구의 망언을 폭로하는 사연자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사연자는 캐나다에서 만나게 된 남자친구와의 우연히 시작된 연애부터 갑작스럽게 이별 통보도 없이 끝나게 된 연애사를 풀어놨다. 사연자가 캐나다 투어 버스에서 만나 연애를 시작하게 된 스토리를 풀자, 딘딘은 ...

    텐아시아 | 2021.07.29 04:15 | 신지원

  • thumbnail
    '유퀴즈' 조승우, 첫사랑→전설의 우정사진 '에피소드 대폭발' [종합]

    ... 해당 사진에 대해 "파급력이 이렇게 셀 줄은 상상도 못했다. 이 때 교정을 해서, 내가 좋아하는 사진이긴 하다. 전날 과음으로 인해서 눈이 없어졌다. 그래서 이거를 많은 여성 분들이 부모님한테 보여주더라. '남자친구 생겼어. 직업은 어부야'라고 하면 부모님 반응이 너무 재미있다"라며 '짤' 활용 예시를 정확하게 알고 있어 웃음을 자아냈다. 조승우는 첫사랑 에피소드를 털어놓기도 했다. 그는 "사귀었는데, 너무 ...

    텐아시아 | 2021.07.28 22:24 | 신소원

  • thumbnail
    "대만 前국방차관, 중국 위한 스파이 활동 혐의 조사 중"

    ... 인용해 장 전 부부장이 중국 스파이그룹을 책임지는 홍콩인사과 사적으로 만나 음식 대접과 선물을 받았으며 그의 아내도 홍콩 여행 대접을 받았다고 주장했다. AFP 통신에 따르면 타이베이(臺北) 검찰은 조사가 진행 중임을 확인하면서도, 결론이 나지 않았다며 추가적인 언급을 피했다. 대만중앙통신(CNA)에 따르면 장 전 부부장은 혐의를 부인하며 "친구들을 만나는 동안 모든 비밀준수 조건을 엄격히 따랐다"고 말했다고 AFP는 덧붙였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7.28 22:20 | YONHAP

  • thumbnail
    법의학자 유성호 교수, "삶의 희망이 꺾인 순간 사람들이 가장 절망"('책 읽어주는 나의 서재')

    ...고 덧붙였다. 한편 유성호 교수는 자신의 삶을 책에 빗대어 말하며 "제 인생에서의 가장 어려운 선택은 '법의학자의 길'이었다"라며 "20대는 돈이나 명예보다는 우정이 더 중요했던 시절이었고 친구들과 떨어지는 게 더 분리불안처럼 느꼈었다. 친구들이 환자를 치료하는 의사를 하지, 왜 법의학을 하려하냐는 물음에 갈등했었다"라고 고백했다. 이어, 그는 "어떤 사람도 인생도 선택한 운명의 시련도 자신의 몫이다. ...

    텐아시아 | 2021.07.28 20:55 | 신지원

  • thumbnail
    [올림픽] 황의조가 '양궁 2관왕' 김제덕에게…"3번째 금메달은 우리가!"

    ... 할 것 같다"고 강조했다. 양궁 혼성 단체전과 남자 단체전에서 금메달 2개를 목에 걸며 이번 대회 최고 스타로 떠올랐으나 남자 개인전에서 조기 탈락해 3관왕이 불발된 김제덕에 대해서 덕담을 하기도 했다. 김제덕은 쉴 때 친구들과 축구를 하는 게 취미다. 야구와 축구 중 어떤 종목을 좋아하는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유벤투스)와 리오넬 메시(바르셀로나) 중 누가 최고인지를 묻는 말에 0.1초도 망설이지 않고 '축구'와 '메시'를 꼽을 정도로 축구를 좋아하고, 잘 안다. ...

    한국경제 | 2021.07.28 20:09 | YONHAP

  • thumbnail
    김소혜, 거짓 학폭 해명 주장에 재반박 "단순한 말싸움" [전문]

    ... 근거 없는 루머를 새롭게 확대·재생산하는 행위에 대해 기존과 같이 적극 대응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김소혜 측은 지난 5월 쓰인 루머 유포자의 반성문을 공개했다. 반성문에는 "잘 나가는 친구가 부럽고 질투가 났다. 너무 어리고 부족했고 왜 그랬는지 너무 죄송하고 부끄럽다"며 "그때는 너무 가볍게 쓴 글이었고 사이버 상이라 생각 없이 한 행동이었는데 지금 생각하니 어리석고 부족했다"는 내용이 담겼다. ...

    연예 | 2021.07.28 19:57 | 장지민

  • thumbnail
    잔나비, 13개 트랙 공개 "끝까지 한숨에 즐겨달라"

    ... 방향성을 상실했던 어느날의 모습을 그린 '비틀파워!', 우정과 사랑 그 처절한 민낯에 대해 노래한 '고백극장', 영화처럼 불타오르는 연애의 장면을 그린 '로맨스의 왕', 삶에 투항한 친구들의 행복을 비는 노래 '페어웰 투 암스 + 요람송가', 동화 같은 이야기의 '소년 클레이 피전', 아팠던 일도 추억이라 부를 수 있는 마음을 그린 '누구를 위한 노래였던가', 10년 가까이 발길을 향했던 ...

    텐아시아 | 2021.07.28 19:41 | 신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