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4,0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남북 '통신연락선'…13개월 만에 전격 복원

    ... “남북이 오전 10시를 기해 그동안 단절됐던 통신연락선을 복원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지난 4월 ‘판문점 남북한 정상회담 3주년’을 계기로 10여 차례 친서를 교환하며 남북 간 소통 회복의 필요성에 공감한 것으로 전해졌다. 복원된 연락선은 통일부가 운영하는 판문점 및 연락사무소 연락선과 군당국의 서부 연락선이다. 통일부와 국방부는 각각 오전 11시와 10시께 첫 연락을 주고받았고, ...

    한국경제 | 2021.07.27 17:39 | 문혜정

  • thumbnail
    '통신선' 다시 연 北…南 지렛대로 '제재 완화' 노려

    ...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남북은 매일 오전 9시와 오후 5시에 정기적으로 통화하는 방식으로 통신선을 유지하기로 했다. 서해지구의 남북 군 통신선도 이날 개통돼 매일 두 차례 정기적으로 통화할 계획이다. 정상 간 친서 교환으로 통신선 복구 남북은 지난 4월 이후 정상 간 친서 교환을 통해 통신선 복구를 논의해왔다. 정상 간 친서 외에도 남북 간 막후 소통도 이뤄졌을 가능성이 크다. 남북이 이날 동시에 내놓은 발표문은 남북관계 회복, 개선, 신뢰, ...

    한국경제 | 2021.07.27 17:37 | 송영찬

  • thumbnail
    남북정상 "하루속히 관계진전"…연락선 13개월만에 전격 복원(종합2보)

    4월부터 여러 차례 친서교환…北 "온겨레, 북남관계 회복 간절히 바라" 판문점·연락사무소·군통신선 일제히 정상화…정상 핫라인은 아직 남북관계 본격 복원·북미대화로 이어질지 주목…코로나19 등 변수 1년 넘게 끊겼던 남북 통신연락선이 27일 전격 복원됐다.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올해 4월부터 여러 차례 친서를 교환하며 소통해온 결과로, 북한이 지난해 6월 9일 대북전단 살포에 대한 남한 당국의 대응을 문제 삼으며 일방적으로 ...

    한국경제 | 2021.07.27 17:37 | YONHAP

  • thumbnail
    [사설] 北 만행 사과없이 통신선 연결…정권말 조급증은 위험

    판문점 채널 등 남북한 간 통신연락선이 27일 오전 10시부터 재가동됐다. 작년 6월 대북전단 살포에 반발해 북한이 일방적으로 단절했던 통신채널이 13개월여 만에 전격 복구된 것이다. 정상 간 수차례 친서가 오가며 합의가 이뤄졌고, 한미 간 사전조율 정황이 뚜렷하다는 점은 남북 접촉 급증을 예고한다. 청와대는 들뜬 분위기이고, 정부·여당은 환영일색이지만국민은 착잡함과 불안감이 앞선다. 긴장 완화를 반대할 이유는 없지만 단절부터 복원까지 ...

    한국경제 | 2021.07.27 17:35

  • thumbnail
    靑 "통일부·군 통신선 우선 복원…정상회담은 논의한 바 없어"

    ... 이날 기자들과의 서면 질의응답에서 남북 정상간 대면 접촉 또는 정상회담 계획을 묻는 질문에 이 같이 답했다. 이 관계자는 이번 남북 통신연락선이 복원된 계기에 대해 "지난 4월 판문점 남북 정상회담 3주년을 계기로 두 정상이 친서를 교환한 이후 최근까지 여러 차례 친서를 주고 받았다"며 "양 정상은 남북관계가 오랜 기간 단절돼 있는 데 대한 문제점을 공유하고 한반도 평화를 위해 조속한 관계 복원과 신뢰회복이 필요하다는 데 의견을 같이 했다"고 설명했다. ...

    한국경제TV | 2021.07.27 17:27

  • thumbnail
    與대권주자들, 남북통신선 복원에 "문대통령 성과"(종합)

    더불어민주당 대권주자들은 27일 남북 통신연락선 복원과 관련, 문재인 대통령의 업적이자 남북 정상의 결실이라고 한목소리를 냈다. 이재명 후보는 SNS를 통해 "남북 양 정상이 친서 교환을 통해 이뤄낸 소중한 결실"이라며 "적극적으로 환영한다"고 했다. 그는 "경기도지사로서 전단 살포 문제 등으로 접경지역 주민들의 안전이 위협받는 현실을 경험하면서, 조속한 한반도 평화 체제의 구축 필요성을 절감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남북·북미 간에는 적대감 ...

    한국경제 | 2021.07.27 17:15 | YONHAP

  • thumbnail
    중국, 남북 통신선 복원에 "양국관계에 긍정적 역할 기대"

    ... 채널을 이미 재개했다는 것을 주목한다"면서 "한반도의 가까운 이웃으로서 중국은 남북한이 대화로 관계를 개선하고 화해와 협력을 추진하는 것을 일관되게 지지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이번 양측의 공동 인식과 조치가 북남 관계 개선과 발전에 긍정적인 역할을 하기를 희망한다"고 덧붙였다. 이날 남북 양측은 통신연락선 복구 사실과 함께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지난 4월 이후 최근까지 여러 차례 친서를 주고받았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7.27 16:43 | YONHAP

  • thumbnail
    문대통령·김정은, 남북관계 고비마다 '친서'로 돌파구

    문재인 정부가 임기 말 남북관계 진전의 또 한 번 실마리를 잡게 된 데는 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간의 '친서 소통'이 자리했다. 남북은 27일 정상끼리 여러 차례 친서를 교환했다고 동시에 발표했다. 지난 4월 판문점 정상회담 3주년을 계기로 해 두 정상이 최근까지 친서를 주고받았다는 것이다. 정확한 친서 교환 횟수나 구체적인 내용은 알려지지 않았으나, 한반도 평화 및 남북관계 개선 의지, 장기화하는 코로나19 상황에 대한 위로와 ...

    한국경제 | 2021.07.27 16:31 | YONHAP

  • thumbnail
    "남북통신선 복원, 교착상태 전환점…북미대화 징검다리 돼야"

    ... 변수가 될 수 있다고 봤다. 김용현 동국대 교수는 연락선 복원에 대해 "교착 상태를 딛고 전환점이 될 수 있는 청신호가 나왔다"며 "대화 여건을 만들어 간다는 상징적 의미가 있다"고 강조했다. 김 교수는 "남북 정상이 4월부터 친서를 교환했다는 것을 보면 교착 상태를 바꿔야겠다는 의지가 양쪽에 있다는 것이 확인된 것"이라며 "최고지도자들의 의중이 맞아떨어졌다"고 설명했다.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 입장에서는 코로나19와 식량난·경제난 속에서 풀기 어려운 북미관계 ...

    한국경제 | 2021.07.27 16:15 | YONHAP

  • thumbnail
    남북 통신연락선 전격 복원에 경협주 급등(종합)

    ... 일신석재는 건설 관련 경협주로, 대아티아이·푸른기술은 남북 철도연결 테마주로, 아난티·팬스타엔터프라이즈는 북한 관광 관련주로 각각 거론된다. 앞서 이날 청와대는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친서 교환을 통해 그동안 단절됐던 남북 간 통신연락선 복원에 합의, 복원을 실시했다고 발표했다. 이는 북한이 지난해 6월 9일 일부 탈북민 단체의 대북전단 살포에 반발하며 판문점 채널을 비롯한 남북 간 모든 통신연락선을 일방적으로 ...

    한국경제 | 2021.07.27 15:4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