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8,50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中 백신 채택한 상위권 국가들 확진자 급증"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중국산 백신을 적극적으로 도입한 국가들이 실제로는 큰 효과를 발휘하지 못한다고 뉴욕타임즈(NYT)는 보도했다. 23일(현지시간) NYT는 몽골과 바레인, 칠레 등 중국산 접종률이 세계 정상급으로 꼽히는 국가의 코로나19 확진자 급증하고 있다. 이들 국가는 정부의 적극적인 독려와 국민의 호응에 힘입어 2차 백신 접종까지 완료한 성인 비율은 50~68%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몽골과 바레인, 칠레는 ...

    한국경제 | 2021.06.24 01:53 | 김정호

  • thumbnail
    접종률 세계 상위권 국가서 확진자 급증…공통점은 중국산 백신

    중국산 백신 도입한 칠레·몽골·바레인, 최근 확진자 급증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에서 벗어나기 위해 중국산 백신을 도입한 국가들이 실제로는 큰 효과를 보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다. 뉴욕타임스(NYT)는 23일(현지시간) 몽골과 바레인, 세이셸, 칠레 등 접종률이 세계 정상급으로 꼽히는 국가의 코로나19 발생 상황을 전했다. 국민에게 '코로나19 없는 여름'을 약속한 몽골 정부와 '일상으로의 복귀'를 기치로 내건 바레인 정부는 ...

    한국경제 | 2021.06.23 23:13 | YONHAP

  • thumbnail
    접종률 63%에도 확진자 줄지 않는 칠레, 시노백 부스터샷 검토

    "3월에 시노백 2차 접종 마친 사람들, 9월에 한번 더 맞을수도" 높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률에도 확진자 증가세가 좀처럼 꺾이지 않는 칠레가 백신 효과 보강을 위한 추가 '부스터샷'을 검토하고 있다. 세바스티안 피녜라 칠레 대통령은 22일(현지시간) 12∼17세에 대한 화이자 백신 접종 개시 현장을 찾은 자리에서 "백신 3차 접종이 필요하고 적절한지를 보기 위해 많은 연구들을 분석하고 있다"고 말했다. 피녜라 대통령은 ...

    한국경제 | 2021.06.23 08:08 | YONHAP

  • thumbnail
    중국산 백신의 배신…NYT “접종 후 재감염 사례 너무 많다”

    중국산 백신을 대량 도입한 국가들이 코로나 바이러스 재확산 때문에 골머리를 앓고 있다. 중국 백신의 효과가 턱없이 낮다는 지적이 잇따르고 있다. 22일(현지시간) 뉴욕타임스(NYT)에 따르면 몽골과 바레인, 칠레, 세이셸군도 등은 중국 백신을 바탕으로 ‘올 여름 경제 정상화를 이루겠다’고 일찌감치 공언했으나 사실상 물거품이 됐다. 이들 국가는 전 세계에서 신규 감염자 수가 가장 많이 발생하는 상위 10개국에 포함돼 있다. ...

    한국경제 | 2021.06.23 07:32 | 조재길

  • thumbnail
    영국, CPTPP 가입 협상 시작…브렉시트 이후 아시아로 방향 전환

    ... 방문…지역 내 중국 영향력 확장에 대응 영국이 22일(현지시간) 포괄적·점진적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CPTPP) 가입을 위한 협상을 공식 시작했다고 밝혔다. 영국은 브렉시트(Brexit·영국의 EU 탈퇴) 이후 호주·브루나이·캐나다·칠레·일본·말레이시아·멕시코·뉴질랜드·페루·싱가포르·베트남 등 11개국 간 무역 장벽 대부분을 없애는 CPTPP에 관심을 보여왔고 올해 2월 가입 신청을 했다. CPTPP는 미국이 주도한 TPP(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에서 미국이 탈퇴하자 ...

    한국경제 | 2021.06.23 01:05 | YONHAP

  • thumbnail
    '고메스 결승골' 아르헨티나, 파라과이 잡고 코파 8강행(종합2보)

    메시, A매치 147경기 출전…아르헨티나 역대 최다 출전 공동 1위 우루과이, 상대 자책골로 칠레와 1-1 무승부 아르헨티나가 파라과이를 잡고 2021 남미축구선수권대회(코파 아메리카) 8강에 선착했다. 아르헨티나는 22일(한국시간) 브라질 브라질리아의 마네 가힌샤 경기장에서 열린 파라과이와 2021 코파 아메리카 조별리그 A조 3차전에서 알레한드로 고메스의 결승골을 지켜 1-0으로 이겼다. 이로써 대회 2연승을 포함해 3경기 무패(2승 1무)를 ...

    한국경제 | 2021.06.22 13:43 | YONHAP

  • thumbnail
    '고메스 결승골' 아르헨티나, 파라과이 잡고 코파 A조 선두(종합)

    우루과이, 상대 자책골로 칠레와 1-1 무승부 아르헨티나가 파라과이를 잡고 2021 남미축구선수권대회(코파 아메리카) A조 선두에 자리했다. 아르헨티나는 22일(한국시간) 브라질 브라질리아의 마네 가힌샤 경기장에서 열린 파라과이와 2021 코파 아메리카 조별리그 A조 3차전에서 알레한드로 고메스의 결승골을 지켜 1-0으로 이겼다. 이로써 대회 2연승을 포함해 3경기 무패(2승 1무)를 거둔 아르헨티나는 조 선두(승점 7)에 위치했다. 승점을 ...

    한국경제 | 2021.06.22 11:06 | YONHAP

  • thumbnail
    中 "유엔 인권대표 신장방문 환영…유죄추정식 조사는 안돼"

    ... "의미 있는 접근"을 포함한 방중을 위해 중국과 계속 협의하고 있다면서 "올해 성사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바첼레트 대표가 공개적으로 방문 일정을 제시한 것은 처음이라고 로이터 통신은 전했다. 중도 좌파 성향 정치인으로 칠레 대통령을 지내기도 한 바첼레트 대표는 중국의 홍콩 국가보안법(홍콩보안법) 이후 107명이 체포되고 이 중 57명이 공식 기소됐다면서, 이 법이 홍콩 내 민주 공간을 위축시켰다고 비판했다. 이에 대해 류 대변인은 "홍콩과 신장은 ...

    한국경제 | 2021.06.22 10:32 | YONHAP

  • thumbnail
    "숲 투자가 뜬다"...`탄소상쇄` 인기에 투자열풍

    ... 캠벨 글로벌 지분을 팔았다. 인수 조건은 공개되지 않았다. JP모건 자산운용의 대안투자 부문 대표인 안톤 필은 "탄소상쇄 시장이 커지면서 우리가 적극적인 역할을 하기를 원한다"고 밝혔다. 캠벨 글로벌은 미국, 뉴질랜드, 호주, 칠레에서 전체 약 170만에이커의 산림을 관리하고 있다. 이 기업은 전체 약 150명의 직원 가운데 100여 명이 숲을 관리하며 나머지는 투자 전문가로 이뤄져 있다. 다른 기업들도 숲에 투자하는 추세다. 탄소 배출 제로 기업으로의 ...

    한국경제TV | 2021.06.22 10:26

  • thumbnail
    우루과이, 상대 자책골로 칠레와 1-1 무승부…코파 첫 승점 획득

    우루과이가 2021 남미축구선수권대회(코파 아메리카)에서 상대 자책골에 힘입어 칠레와 무승부를 거뒀다. 우루과이는 22일(한국시간) 브라질 쿠이아바의 판타나우 경기장에서 열린 코파 아메리카 조별리그 A조 경기에서 칠레와 1-1로 비겼다. 이로써 아르헨티나와 1차전 패배 후 대회 두 번째 경기에서 첫 승점을 거둔 우루과이는 승점 1(1무 1패)이 됐다. 전반 선제골을 지켜내지 못한 채 동점골을 내줘 승리를 놓친 칠레는 3경기 무패(1승 2무)로 ...

    한국경제 | 2021.06.22 08:1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