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721-2730 / 3,05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LPGA] 박지은.양영아, 공동2위

    ... 생활 청산의 신호탄을 쏘아올린 양영아는 강세를 이어가며 연이틀 선두를 노렸지만 막판 실수를 범해박지은 및 월요예선 통과자 에이미 헝(대만) 등 3명과 함께 공동2위에 만족해야 했다. 특히 양영아는 1라운드 2번홀 이후 32개 홀을 ... 공동69위로 예선 문턱을 넘어선 것. 첫 타이틀 방어에 나선 한희원(26.휠라코리아)은 4오버파 146타 공동57위로 오프를 면했으나 이틀째 중위권에 머물러 2년 연속 우승이 불투명해졌다. 한편 전날 2오버파 73타로 공동52위에 ...

    연합뉴스 | 2004.05.22 00:00

  • [EPGA] 최경주, 이틀째 경기서 '주춤'

    ... 성과를 내지 못한 채 경기를 마쳤다. 최경주는 "시차적응이 덜됐는지 3시간 밖에 못잤다. 몸이 무겁고 샷도 잘 안됐다"며 "샷 하는 순간 바람의 방향이 바뀌어 더블보기를 범했지만 그나마 많이 까먹지 않고 잘 버텼다. 초청선수로서 통과해 고비는 넘겼다"고 말했다. 최경주는 이어 "내일은 몸상태가 좀 더 나아지고 성적도 더 잘 나오지 않겠느냐"며 "내일 경기를 기대해 달라"고 덧붙였다. 한편 최경주와 동반한 히메네스는 이날 불붙은 퍼팅 실력을 뽐내며 보기없이 ...

    연합뉴스 | 2004.05.14 00:00

  • 위성미, '라우레우스' 신인상 수상

    ... 최고 신인선수와 재기에 성공한 선수 등을 뽑아 시상하는 라우레우스 스포츠상 사상 최연소 수상자가 됐다. 위성미는 지난해 US여자아마추어링크스챔피언십 최연소 우승과 7차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대회에 출전, 6차례나 통과하는 등 눈부신 활약을 펼쳐 2003년 세계 스포츠의 '새 얼굴'로 선정됐다. 한편 남자 최우수선수상은 카레이스의 황제 미하엘 슈마허(독일)가 받았고 여자최우수선수상은 아니카 소렌스탐(스웨덴)에게 돌아갔다. 이밖에 잉글랜드 럭비 ...

    연합뉴스 | 2004.05.11 00:00

  • [LPGA] 강수연.김초롱 4타차 2위

    ... 세운 대회 18홀 최저타 기록(65타)보다 2타나 줄인 신기록이다. 이날 맹활약으로 중간합계 11언더파 131타가 된 윌리엄스는 강수연, 김초롱 등2위 그룹을 무려 4타 차로 따돌리고 리더보드 상단으로 치솟았다. 윌리엄스는 "통과한 것만으로도 기쁘다"면서도 "US여자오픈에서도 여러번중간성적 1위인 적이 있었다"며 담담하게 소감을 밝혔다. 첫날 이븐파 71타에 그쳤던 이정연(25.한국타이어)이 버디 8개, 보기 3개를 묶어 5언더파 66타를 추가, 이날 ...

    연합뉴스 | 2004.05.08 00:00

  • [PGA] 우즈, '황제샷' 부활.. 최경주 57위

    ... 3세, 아론 오버홀저(이상 미국.137타) 등 2위 그룹에 2타 앞선 단독선두가 됐다. 우즈가 단독선두로 예선을 통과, 3라운드 경기에 나서게 된 것은 올시즌 들어이번이 처음이다. 올시즌 스트로크 방식의 대회에서 단 한번도 우승하지 ... 공동57위로 간신히컷을 통과했다. 그러나 전날 100위권 밖으로 밀려났던 나상욱(20.코오롱엘로드)은 1언더파 71타로 나름대로 선전했지만 2주 연속 오프됐다. (서울=연합뉴스) 김상훈기자 meolakim@yna.co.kr

    연합뉴스 | 2004.05.08 00:00

  • 브리티시오픈, "여성 출전 검토할 것"

    ... 진지하게 이 문제를 논의할 것"이라며 "어쨌든 여자가 자격을 얻으면 (거부하기) 어려울 것"이라고 말했다. 이는 `골프 천재' 위성미(14.미국명 미셸 위)의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소니오픈에서 선전으로 여성의 남자대회 통과 가능성을 높인 점을 염두에 둔 것. 위성미의 활약으로 골프 성대결에 대한 찬반 논쟁이 거세게 일 당시만 해도 불허 방침을 분명히 했던 R&A가 몇달 사이에 태도를 바꾼 것은 고집세기로 이름난 마스터스가 위성미의 선전 후 여성의 ...

    연합뉴스 | 2004.04.28 00:00

  • '제2의 박지은' 꿈꾸는 오선효

    미국 대학여자골프의 강호 오선효(21.미국 라스베이거스 네바다주립대2년)가 '제2의 박지은'을 꿈꾸며 오는 5월 프로 무대에 도전한다. 오선효는 지난 13일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다케후지클래식 월요예선을통과해 출전권을 따내며 국내 팬들에게 이름을 알렸던 선수. 을 거뜬히 통과했지만 최종 순위 공동49위로 다소 기대에 못미쳤던 오선효는그러나 대회 기간 폭발적인 드라이브샷과 정교한 아이언샷, 그리고 붙임성있는 성격으로 눈길을 끌었다. ...

    연합뉴스 | 2004.04.27 00:00

  • [PGA] 셸휴스턴오픈, 악천후로 하루 연장

    ...서 열릴 예정이던 대회 3라운드가 계속된 폭우로 다시 중단됐다. 전날 간신히 2라운드를 마친 뒤 현지시간 오전 7시30분 잔여 경기를 속개한 대회본부는 3라운드도 채 마치지 못한 채 3시간여 만에 경기를 중단시켰다. 71명의 통과자 가운데 단 15명만 3라운드를 마친 가운데 기다림에 지친 선수대부분은 월요일까지 연장된 대회 마지막 날 30홀 이상을 치러야 할 처지가 됐다. 더구나 이미 대회 진행을 망쳐버린 폭우가 그칠 기미를 보이지 않고 있어 선수들과 ...

    연합뉴스 | 2004.04.26 00:00

  • [LPGA] 한국선수 3명 10위 이내 포진

    ...라)도 공동11위 그룹에 합류, 시즌 첫 '톱10' 입상의 발판을 마련했다. 이정연(25.한국타이어)이 이븐파 144타로 공동24위에 머문 가운데 안시현(20.코오롱엘로드)는 1오버파 145타로 공동33위에 그쳤고 월요예선을 통과해 출전한 아마추어 오선효(21.라스베이거스대학)는 2오버파 146타(공동42위)로 통과했다. 대학 시절 80㎏ 안팎의 '뚱보'에서 20㎏ 이상을 감량해 LPGA 투어에서 손꼽히는'몸짱' 스타로 탈바꿈한데다 최근 부쩍 기량이 좋아진 ...

    연합뉴스 | 2004.04.17 00:00

  • -마스터스골프- 최경주, 아웃코스 최저타 공동4위

    ... PGA 투어 우승컵을 안고 마스터스행 막차를 탔던 `풍운아' 존 댈리(미국)는 이날 1언더파 71타로 분전했지만 통과 기준타수(4오버파)에 1타가 모자라예선 탈락의 고배를 마셨다. 또 왼손잡이로는 사상 처음으로 그린재킷을 입으며 ... 클라크(북아일랜드.149타), 플레이어스챔피언십 우승자 애덤 스콧(호주)과채드 캠벨(미국.이상 153타) 등도 예선 통과자 명단에서 제외됐다. 이밖에 44번째 출전을 끝으로 마스터스 은퇴를 선언한 대회 최다승 기록(6회)보유자 잭 니클로스(64)는 ...

    연합뉴스 | 2004.04.1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