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731-2740 / 3,05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PGA] 최경주, 최악 라운드..우즈 위기 모면

    ... 메이저대회' 플레이어스챔피언십(총상금 800만달러) 2라운드에서 최악의 스코어를 내며 주춤거렸다. 반면 연속 컷통과 세계기록(119경기)이 중단될 뻔했던 타이거 우즈(미국)는 전날 잃은 타수를 만회하며 위기를 넘겼다. 최경주는 ... 제리 켈리, 케빈 서덜랜드(이상 미국)가 합계 9언더파로 선두를 달리는 가운데최경주는 선두그룹에 11타 뒤진 채 통과 기준타수(2오버파)에 간신히 턱걸이를하고 있다. 첫날 불꽃샷을 터뜨렸던 최경주는 드라이브샷 평균 거리를 10야드 ...

    연합뉴스 | 2004.03.27 00:00

  • 골프황제 우즈, 오프 위기

    천하를 호령하던 '골프황제' 타이거 우즈(미국)가 오프를 걱정하는 처지에 빠졌다. 우즈는 26일(한국시간) 개막한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플레이어스챔피언십 1라운드에서 3오버파 75타를 쳐 100위권 밖으로 밀렸다. 버디는 ... 것은 데뷔 2년차이던 97년 캐나다오픈에서의 단 한차례 뿐이었다. 이에 따라 무한정 계속될 것 같았던 연속 대회 통과 세계기록 행진도 중단위기를 맞았다. 우즈는 97년 10월 올스모빌클래식 이후 6년 동안 116경기를 치르는 ...

    연합뉴스 | 2004.03.26 00:00

  • [PGA] 최경주, 첫날 선두권

    ... 가르시아(스페인)와 함께 2타차 공동3위에 이름을 올려 이번 대회 상위 입상 가능성에 청신호를 켰다. 지난 대회에서 오프의 수모를 겪었던 최경주는 드라이브샷 정확도 79%에 아이언샷 그린 적중률 72% 등 샷이 안정된데다 고질병이던 ... 심각한 슬럼프에 빠진 것이 아니냐는 우려를 샀다. 우즈는 특히 2라운드에서 분발하지 않으면 세계 기록을 이어가고 있는 연속 대회 통과 기록이 중단될 위기에 몰렸다. (서울=연합뉴스) 권 훈기자 khoon@yna.co.kr

    연합뉴스 | 2004.03.26 00:00

  • [PGA] 최경주, 첫날 선두권

    ... 비욘(덴마크), 봅 번스(미국) 등과 함께 2타차 공동4위에 이름을 올려 상위권입상에 청신호를 켰다. 지난 대회에서 오프의 수모를 겪었던 최경주는 드라이브샷 정확도 79%에 아이언샷 그린 적중률 72% 등 샷이 안정된데다 고질병이던 ... 것이 아니냐는 우려를 낳았다. 우즈는 특히 2라운드에서 분발하지 않으면 세계 기록을 이어가고 있는 연속 대회 통과 기록(119경기)이 중단될 위기에 몰렸다. 러브3세도 버디는 1개 밖에 뽑지 못하고 더블보기 1개, 보기 ...

    연합뉴스 | 2004.03.26 00:00

  • 골프 스타들, '메이저 예비고사' 총출동

    ... 빼앗긴 우승컵을 올해는 품에 안겠다는 각오로 나섰다. 우즈에게 패한 뒤 소그래스TPC에서 공교롭게도 2년 연속 오프됐던 싱은 이번만은 다르다며 비장한 출사표를 던졌다. 92년에 이어 지난해 우승했던 러브3세도 최근 2차례 준우승 ... 78년 우승한 잭 니클로스가 처음) 등 `세마리 토끼'를 노리고 있다. 또 베이힐인비테이셔널에서 30주 연속 컷통과 행진이 끊긴 엘스와 지난해 아내의 출산으로 결장했던 평균타수 부문 1위 미켈슨, 3주간 재충전 기회를 가졌던 마이크 ...

    연합뉴스 | 2004.03.23 00:00

  • [LPGA] 안시현, 소렌스탐과 우승 경쟁

    ... 승부'가 불가피해졌다. 전날 7언더파를 때리며 순위가 수직 상승했던 `애리조나의 여인' 박지은도 4타를 더 줄여 박세리와 함께 공동4위에 포진, 우승가능권에 안착했다. 한편 2라운드에서 5언더파 67타의 맹타를 터뜨리며 가뿐하게 통과했던 `골프천재' 위성미(15.미국명 미셸 위)는 버디 3개, 보기 1개로 2타를 줄여 공동9위까지 순위를 끌어올렸다. 이에 따라 위성미는 아마추어 최저타를 기록하며 공동9위에 올랐던 지난해 크래프트나비스코챔피언십에 이어 ...

    연합뉴스 | 2004.03.21 00:00

  • [LPGA] 위성미, 슈퍼샷 폭발

    ... 120만달러) 2라운드에서 버디 8개, 보기 3개를 묶어 5언더파 67타의 맹타를 휘둘렀다. 67타는 지난해 나비스코챔피언십 3라운드 때 친 66타에 이어 두번째로 낮은 스코어. 작년 7차례 LPGA 투어 대회에서 출전해 6차례나 통과했던 위성미는 합계 5언더파 139타로 13위까지 순위를 끌어 올리며 올해 첫 대회에서 거뜬하게 통과했다. 전날 1라운드에서 퍼트가 말을 듣지 않아 이븐파 72타에 그쳤던 위성미는 이날폭발적인 장타와 함께 컴퓨터 퍼팅을 ...

    연합뉴스 | 2004.03.20 00:00

  • [PGA] 우즈, 퍼팅 난조로 중위권 추락

    ... 2주만에 투어 대회에 복귀한 최경주(34.슈페리어.테일러메이드)는 버디 2개, 보기 1개, 더블보기 1개 등을 묶어 1오버파 73타를 쳐 합계 4오버파 148타로 오프됐다. 어니 엘스, 레티프 구센(이상 남아공), 크레이그 패리(호주) 등 강력한 우승 후보로 꼽혔던 강호들도 통과하지 못해 보따리를 쌌다. 이 대회 주최자이자 26년째 출전해온 아놀드 파머(미국)는 7오버파 79타를 쳐 '에이지슈트'를 이뤘지만 합계 23언더파 167타로 꼴찌를 ...

    연합뉴스 | 2004.03.20 00:00

  • [유럽골프] 이승용, 공동2위

    ... 이승만(24)은 3타를 줄여 3언더파 141타로 중위권으로 순위를 끌어 올렸다. 그러나 첫날 4언더파 68타로 공동4위를 달렸던 김종덕(43.리빙토이)은 3오버파75타로 부진, 합계 1언더파 143타로 양용은(32.카스코)과 함께 통과에 만족해야했다. 한편 지난 97년 싱가포르 골프 선수로는 처음으로 브리티스오픈에서 출전했던마마트는 이날 4타를 줄이며 단독 선두에 나서 홈팬들의 뜨거운 성원을 받았다. 내달 마스터스대회에 중국인 최초로 초청장을 받은 장랸웨이는 ...

    연합뉴스 | 2004.03.19 00:00

  • LPGA 투어 '한류열풍' 19일부터 재연

    ... 올랐던터라 대회 시작 전부터 관심은 온통 한국 선수에 몰려 있다. 특히 이 대회에는 '미국산 한류 돌풍'의 주인공 위성미(15.미셸 위)가 4개월만에 LPGA 투어에 모습을 드러낸다. 올해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소니오픈에서 1타차로 통과에 실패했지만 2라운드 언더파 스코어를 작성하며 세계를 놀라게 했던 위성미의 등장으로 '코리언 파워'는 강도를 더했다. 현지 언론은 벌써부터 "위성미의 출전으로 갤러리가 작년에 비해 30%는 늘어날것"이라며 떠들썩하다. 대회 ...

    연합뉴스 | 2004.03.1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