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801-2810 / 3,36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위성미, 유럽에서 남자대회 통과 도전

    ... 끊임없이 두드려온 '천만달러의 소녀' 위성미(17.나이키골프)가 이번에는 유럽프로골프(EPGA) 투어 대회에서 통과에 도전한다. 위성미는 오는 7일(한국시간)부터 스위스 크랑몬타나의 크랑쉬시에르골프장(파71.6천857야드)에서 ... 도허티(잉글랜드), 그래미 맥도웰(북아일랜드), 마르켈 짐(독일) 등이 우승 후보들로 꼽힌다. 1997년에는 기준 타수가 5언더파에 이를만큼 코스가 아주 쉽다는 사실도 위성미에게는 유리한 대목이다. 아무래도 남자 선수들과 ...

    연합뉴스 | 2006.09.05 00:00

  • 이제는 3차원(3D) 입체영상으로 즐긴다

    ... 확대 적용할 방침이다. 시계전문 온라인쇼핑몰인 이찌몰도 제품의 이미지를 3D로 제공하고 있다. 각 제품마다 144의 사진을 찍어 이를 하나의 이미지로 합성해 입체적인 영상을 만들고 있는 것. 제품 이미지를 앞, 뒤, 위, 아래 ... 1주택자에 한해 양도세를 물리지 않는다는 사실을 거의 모든 사람들이 알고 있다. 올해 정기국회에서 세법 개정안이 통과돼 1년 미만 보유 부동산 매매차익의 50%를 양도세로 부과키로 확정했다고 치자.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이 사실을 ...

    한경Business | 2006.09.04 12:00

  • 스타 뺨치는 이미지 사진 신세대 인기 '짱'

    ... 이미지 사진을 기본으로 동영상 CD, 인터넷 앨범, 휴대폰 액정화면용 사진까지 함께 취급한다. 아름다운 인물사진 한 을 다용도로 활용하는 '멀티포토'라는 영역이다. “요즘엔 남녀노소를 불문하고 자신의 외모에 많은 투자를 합니다. 자신을 ... 송사장은 지난 2월 대학을 졸업한 후 곧장 창업에 뛰어든 신세대다. 몇 차례 기업체 입사시험도 봤지만 '낙타 바늘 귀 통과하기'라는 취업난만 절감하고 말았다고. 대신 대학 때부터 취미로 즐겨 온 사진촬영 실력을 발휘할 수 있는 창업 아이템을 ...

    한경Business | 2006.09.04 11:55

  • [LPGA] 정일미.이선화, 1타차 선두 추격

    ... 시즌 2승이자 신인왕에 쐐기를 박는 우승이냐가 관건. 한때 `스마일 퀸'으로 불리며 국내 무대를 평정했던 정일미는 2004년 투어에 데뷔해 이 대회 전까지 지금까지 모두 70경기에 출전하며 부지런히 정상을 노크했다. 그러나 41차례 통과에 톱10 입상이 3차례에 그치는 초라한 성적을 냈다. 어쩌다 한 번씩 찾아오는 반짝 상승세는 그 대회가 끝나는 날까지 지속되지 못했고, 최고 성적은 작년 7월 BMO 캐나다오픈의 공동 3위였다. 정일미가 과연 코앞에 다가온 ...

    연합뉴스 | 2006.09.03 00:00

  • thumbnail
    [LPGA] 정일미, 1타차 선두 추격… 한국선수 4명, 톱10 포진

    ... 4타를 줄이며 4언더파 140타로 이지영(21.하이마트) 등과 함께 공동 27위로 도약했다. 하지만 목통증을 호소한 박세리(29.CJ)는 9개홀을 마친 뒤 경기를 포기했다. 작년 대회 우승자 팻 허스트(미국)는 2오버파 146타의 부진으로 통과하지 못했다. 한편 `골프여제' 안니카 소렌스탐(스웨덴)은 버디 5개, 보기 1개로 4타를 줄이며 중간 합계 6언더파 138타로 공동 12위로 뛰어 올라 우승 경쟁에 가세했고 상금 랭킹 1위 로레나 오초아(멕시코)는 2타를 ...

    연합뉴스 | 2006.09.02 00:00

  • [레이크힐스골프] 우지연, 무명 돌풍 `바통 터치'

    ... 됐다. 2004년 국가대표를 지냈고 현재 중앙대 사회체육학과 1학년에 재학 중인 우지연은 정교한 퍼팅이 장기지만 올 시즌 5개 대회에 출전, 첫 대회인 휘닉스파크클래식에서 공동 60위에 올랐을 뿐 나머지 4개 대회에서 모두 통과하지 못했다. 하지만 우지연은 소나기가 쏟아지는 가운데 진행된 2라운드에서 전반 10개, 후반 14개의 퍼트수를 기록하는 빼어난 퍼팅 실력으로 선두 자리를 꿰찰 수 있었다. 우지연은 전반에만 버디 4개를 잡아내며 기세를 올리다 ...

    연합뉴스 | 2006.08.26 00:00

  • [PGA] 존슨, 3라운드 선두

    ... 3라운드에서 이글 1개와 보기 5개로 15점을 획득, 합계 27점으로 스티브 플레시(미국)를 1점차로 제쳤다. 어니 엘스(남아공)는 합계 17점으로 공동 25위에 그쳤고, 작년 대회 우승자인 레티프 구센(남아공)은 합계 18점으로 공동 18위를 달렸다. 세계 골프 랭킹 2위인 필 미켈슨(미국)은 2라운드 합계 5점을 얻는데 그쳐 컷통과 기준인 15점에 크게 못 미치면서 탈락했다. (서울연합뉴스) 이동경 기자 hopema@yna.co.kr

    연합뉴스 | 2006.08.13 00:00

  • thumbnail
    [브리티시여자오픈] 잉스터, 3타차 선두‥위성미는 컷통과

    ... 2년 연속 경기 도중 기권하는 불운을 겪었고 메이저대회 첫 우승을 꿈꿨던 김미현(29.KTF)은 23개 대회만에 오프의 아픔을 당했다. 잉스터는 5일(한국시간) 영국 블랙풀의 로열 리덤 앤드 세인트 앤스 골프링크스(파72.... 2차례 우승을 일궈내며 가파른 상승세를 탔던 김미현은 2라운드에서 3오버파 75타를 쳐 중간합계 9오버파 153타로 오프 됐다. 지난해 롱스드럭스챌린지에서 오프된 뒤 22개 대회 동안 이어왔던 연속 통과 행진을 마감한 김미현은 ...

    연합뉴스 | 2006.08.05 00:00

  • [브리티시여자오픈] 제자리 걸음 잉스터, 불안한 선두

    ... 2년 연속 경기 도중 기권하는 불운을 겪었고 메이저대회 첫 우승을 꿈꿨던 김미현(29.KTF)은 23개 대회만에 오프의 아픔을 당했다. 잉스터는 5일(한국시간) 영국 블랙풀의 로열 리덤 앤드 세인트 앤스 골프링크스(파72.... 2차례 우승을 일궈내며 가파른 상승세를 탔던 김미현은 2라운드에서 3오버파 75타를 쳐 중간합계 9오버파 153타로 오프를 피할 수 없게 됐다. 지난해 롱스드럭스챌린지에서 오프된 뒤 22개 대회 동안 이어왔던 연속 컷통과 행진을 ...

    연합뉴스 | 2006.08.05 00:00

  • [브리티시여자오픈] 위성미, 첫날 공동44위 부진

    ... 박세리(29.CJ), 김미현(29.KTF), 장정(26.기업은행) 등은 하위권으로 밀려났다. 2001년 우승자 박세리와 올해 2승이나 올린 김미현, 그리고 작년 대회 챔피언 장정은 나란히 6오버파 78타로 부진, 공동113위로 추락하면서 통과를 걱정해야할 처지에 몰렸다. 에비앙마스터스에서 위성미를 1타차로 제치고 시즌 3번째 우승컵을 거머쥐었던 웹 역시 버디 2개에 트리플보기 1개와 보기 3개를 쏟아내며 4오버파 76타를 쳐 공동75위로 밀렸다. 소렌스탐도 선두권을 ...

    연합뉴스 | 2006.08.0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