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801-2810 / 3,02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데이비스, 한국오픈골프 출전 확정

    ... 댈리'라는 별명을 얻을만큼 폭발적인 장타가 주무기인 데이비스는 LPGA투어 메이저대회 4승을 포함해 세계 각지에서 공식 대회에서만 64승을 올렸다. 소렌스탐과 웨일리, 그리고 위성미가 모두 남자 선수들과의 기량 차이를 넘지못하고 오프됐으나 데이비스는 통과에 자신감을 보였다. 데이비스는 "아무래도 언론의 관심이 좀 덜하지 않겠느냐"며 "편안한 마음으로경기를 치르다보면 좋은 결과가 나올 것"이라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권 훈기자 khoon@yna....

    연합뉴스 | 2003.09.12 00:00

  • [한국여자오픈골프] 송보배, 공동선두 부상

    ... 7오버파 79타로 뒷걸음쳐 합계 3오버파 147타로 공동13위로 내려 앉았다. 송아리(17)는 3오버파 75타를 쳤지만 합계 5오버파 149타, 공동17위로 통과해 생애 첫 상금을 받게 됐다. 지난해에 이어 상금왕 2연패를 바라보던 이미나(22)는 이날 5타를 잃어 합계 11오버파 155타로 오프됐다. 이번 대회 기준 타수는 9오버파 153타에 끊겼고 2라운드 합계 언더파 스코어선수는 4명에 그쳤다. (부산=연합뉴스) 권 훈기자 k...

    연합뉴스 | 2003.09.05 00:00

  • -PGA- 최경주, 공동5위로 도약

    ... 2, 4, 6번홀에서 징검다리 버디를 뽑아내 상위권으로치고 올라 왔다. 타이거 우즈(미국)는 초반 샷 난조로 오프 위기까지 몰렸으나 후반 줄버디 사냥으로 공동24위로 2라운드를 마쳤다. 10번홀에서 출발한 우즈는 12번홀 ... 벗어나중간합계 3언더파 139타를 마크, 선두와 8타차로 뒤져 힘겨운 추격전이 예상된다. 하지만 우즈는 111경기 연속 컷통과로 이 부문 1위 바이런 넬슨의 113경기에 2경기차로 따라 붙어 신기록 탄생을 예고했다. 한때 호주의 골프 신동으로 ...

    연합뉴스 | 2003.08.31 00:00

  • 송아리, LPGA 투어 진출 첫 관문 통과

    송아리(17)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최연소 프로선수가 되기 위한 관문을 거뜬히 넘었다. 송아리는 30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베니스의 플랜테이션골프장(파72)에서 열린 퀄리파잉스쿨 최종4라운드에서 2오버파 74타로 다소 부진했지만 합계 4언더파 284타로 1위를 차지했다. 이로써 송아리는 미국 아마추어 랭킹 1위의 실력을 유감없이 과시하며 오는 10월 퀄리파잉스쿨 최종전에 진출했다. 국가대표 출신 전설안(21.경희대)은 이날 ...

    연합뉴스 | 2003.08.30 00:00

  • 송아리, LPGA 투어 진출 첫 관문 통과

    송아리(17)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최연소 프로선수가 되기 위한 관문을 거뜬히 넘었다. 송아리는 30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베니스의 플랜테이션골프장(파72)에서 열린 퀄리파잉스쿨 최종4라운드에서 2오버파 74타로 다소 부진했지만 합계 4언더파 284타로 1위를 차지했다. 이로써 송아리는 미국 아마추어 랭킹 1위의 실력을 유감없이 과시하며 오는 10월 퀄리파잉스쿨 최종전에 진출했다. 국가대표 출신 전설안(21.경희대)은 이날 ...

    연합뉴스 | 2003.08.30 00:00

  • 송아리, 프로 데뷔 1차 관문 순항

    ... 72타를 쳐 2라운드 합계 2언더파 142타로 공동8위에 올랐다. 이로써 송아리는 공동65위(149타)에서 끊은 을 무난히 통과했으며 남은 3, 4라운드에서 상위권 성적으로 합격이 기대된다. 이번 대회에서 4라운드 합계 상위 ... 국가대표 출신 전설안(21.경희대)은 이날 2언더파 70타로 선전, 합계 3언더파 141타, 공동 6위로 거뜬히 을 넘었다. 정일미(31.한솔)는 2오버파 146타로 공동32위, 임성아(20.휠라코리아)는 4오버파 148타로 ...

    연합뉴스 | 2003.08.28 00:00

  • 위성미, "이제는 체력 훈련"

    ... 위)가 이번에는 강도 높은 체력 훈련에 돌입할 것이라고 밝혀 관심을끌고 있다. 캐나다 프로골프투어 베이밀스오픈에서 오프된 뒤 3개월간 미국 본토 '원정'을 마치고 25일(한국시간) 귀가길에 오른 위성미는 "남자 선수들과 겨뤄보니까 ... 고백했다. 이와 함께 위성미가 시급히 보완해야 할 단점으로 꼽은 것은 쇼트 게임. 한편 이번 베이밀스오픈에서 통과에 실패했지만 위성미는 록스타가 부럽지않은 폭발적인 인기를 누렸다. 미국 중서부 지역과 캐나다에서 몰려온 팬들이 ...

    연합뉴스 | 2003.08.24 00:00

  • [LPGA] 박세리, 4타차 5위 부상

    ... 13번홀(파5)에서 1타를 줄였지만 이어진 14번홀(파4)에서 보기를 범해 주춤하는 듯 했다. 그러나 박세리는 16번(파5), 17번(파4), 18번홀(파5)에서 3개홀 연속 줄버디를잡아내며 단숨에 선두권으로 올라섰다. 통과한 선수들이 일제히 승부수를 띄우면서 순위가 요동친다는 '무빙데이'답게 박지은도 공격적인 플레이로 중위권에서 상위권으로 치고 올라왔다. 무려 9개의 버디를 쓸어 담은 박지은은 더블보기 1개와 보기 3개로 5타를 잃었지만 4언더파 ...

    연합뉴스 | 2003.08.24 00:00

  • 위성미, 통과 무산

    ... 와일드블러프골프장(파72.7천22야드)에서 열린 캐나다 프로골프 투어 베이밀스오픈(총상금 25만달러) 2라운드에서 7오버파 79타를 치는 부진 끝에 컷통과에 실패했다. 2라운드 합계 9오버파 153타가 된 위성미는 아직 다른 선수들이 경기를 계속하고 있는 가운데 공동100위권 밖으로 밀려나 사실상 오프가 확정됐다. 이번 대회 기준선은 2라운드 합계 5오버파가 될 전망이다.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대회에 출전했던 아니카 소렌스탐(스웨덴)과 ...

    연합뉴스 | 2003.08.23 00:00

  • 위성미, 남자 대회 통과 '청신호'

    '골프 천재 소녀' 위성미(14.미국명 미셸 위)가 아니카 소렌스탐(스웨덴)도 이루지 못한 남자대회 통과에 청신호를 켰다. 위성미는 22일(한국시간) 미국 미시간주 브림리의 와일드블러프골프장(파72·천22야드)에서 열린 캐나다 프로골프 투어 베이밀스오픈(총상금 25만달러) 1라운드에서 2오버파 74타를 쳤다. 천둥과 번개를 동반한 폭우 때문에 2차례 경기가 중단됐다가 재개된 끝에 결국 일몰로 1라운드가 다음날로 미뤄진 가운데 위성미는 공동57위에 ...

    연합뉴스 | 2003.08.2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