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831-2840 / 3,02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국선수 브리티시오픈 도전사]

    ... 제1세대 골프 선수인 연덕춘, 박명출 현 한국프로골프협회 고문이 한국인첫 브리티시오픈에 출전자로 이름을 올렸지만 통과는 실패했다. 이후 9년이 지난 뒤 73년 제2세대 골프 선수의 선두 주자로 당대를 주름잡던 김승학(56) ... 김종덕이 나란히 자동출전권을 얻어내 다시 한번 도전장을내밀었고 높디 높던 메이저대회의 벽은 다소 낮아졌다. 김종덕은 오프됐으나 최경주는 1, 2라운드 합계 6오버파 148타의 뛰어난 성적을 거두며 공동12위에 랭크되는 이변을 연출했다. ...

    연합뉴스 | 2003.07.21 00:00

  • [브리티시오픈 이모저모] 메이저 챔피언 무더기 탈락

    0...브리티시오픈을 비롯한 메이저대회 챔피언들이 줄줄이 오프의 수모를 당했다. 19일(한국시간) 2라운드 결과 집으로 돌아가는 짐을 꾸린 메이저 챔피언은 무려11명. 불과 5주전 US오픈을 제패하며 물오른 기량으로 2개 메이저대회 연속 우승을꿈꿨던 짐 퓨릭(미국)은 이날 7오버파 78타로 무너져 통과에도 실패했다. 퓨릭은 "타고 있던 열차가 탈선한 기분"이라며 침울하게 말했다. 2001년 PGA챔피언십 우승자 데이비드 톰스(미국)도 1라운드 ...

    연합뉴스 | 2003.07.19 00:00

  • [LPGA] 한희원, 공동 선두.. 빅애플 2라운드

    ... 출전한 박지은(24.나이키골프)은 2언더파69타를 때려 합계 4언더파 138타로 공동8위까지 순위를 끌어 올렸고 오프 위기까지 내몰렸던 지난해 이 대회 챔피언 박희정은 4언더파 67타의 맹타를 휘둘러 합계 2언더파 140타로 공동15위로 ... 75타로 부진, 하위권으로 밀려났고 이정연(24.한국타이어)은 1타를 줄였지만 합계 3오버파 145타로 간신히 통과하는데 만족해야 했다. 84년 데뷔해 97년 스테이트팜레일클래식에서 단 1승을 거두는데 그친 피그-쿠리어는 ...

    연합뉴스 | 2003.07.19 00:00

  • [브리티시오픈골프] 허석호, 이틀째 선두권

    ... 2오버파 144타로 공동4위로 밀려났다. 거친 바닷바람이 1라운드에 비해 다소 수그러들었지만 내로라하는 강호들이 줄줄이 오프에 걸려 보따리를 쌌다. 마크 캘커베키아, 리 잰슨, 저스틴 레너드, 짐 퓨릭, 데이비드 톰스, 데이비드듀발(이상 미국), 호세 마리아 올라사발(스페인), 폴 로리(잉글랜드) 등 이 대회에서 우승했거나 메이저대회 왕관을 써봤던 상당수 선수들이 통과에 실패했다. (서울=연합뉴스) 권 훈기자 khoon@yna.co.kr

    연합뉴스 | 2003.07.19 00:00

  • [브리티시오픈] PGA닷컴, 허석호 주목

    ... 시작했다고 이 사이트는 밝혔다. 이와 함께 10살 때 골프를 시작한 허석호가 22세 때 프로로 전향했고 2002년 아시아프로골프(APGA) 투어 신한동해오픈에서 연장전 끝에 정상에 오른 내용도 게재했다. = 최경주, "반드시 통과하겠다" =

    0...첫날 6오버파 77타를 치며 하위권으로 밀려난 최경주는 "2라운드에서는 언더파 스코어를 내 반드시 통과하� 최경주, "반드시 통과하겠다" = 0...첫날 6오버파 77타를 치며 ...

    연합뉴스 | 2003.07.18 00:00

  • [브리티시오픈] 최대 변수는 역시 '날씨'

    ... 부드러워진다는 점은 선수들에게 반가운 소식. 하지만 대회 기간 예상 기온이 14℃∼18℃에 불과해 비바람이 몰아칠 경우 체감온도는 크게 떨어져 연습 라운드 때 더위로 힘겨워 했던 선수들은 오히려 추위와도 싸워야 할 판이다. 다행히 통과한 선수들이 순위 싸움을 벌이는 3, 4라운드는 비가 내릴 확률이 10∼20%로 뚝 떨어지고 바람도 다소 수그러든다는 예보다. 올해 US오픈을 제패한 짐 퓨릭(미국)은 "날씨가 좋으면 4라운드 합계 15언더파도 칠 수 있겠지만 기상이 ...

    연합뉴스 | 2003.07.16 00:00

  • [PGA] 최경주, 통과 유력

    ... 그레이터밀워키오픈(총상금 350만달러) 이틀째 경기에서 버디 5개, 보기 3개로 2언더파 68타를 쳤다. 전날 이븐파에 그치며 공동46위까지 처졌던 최경주는 중간합계 2언더파 138타가되면서 20위권 이내로 순위가 상승, 무난하게 통과할 수 있을 전망이다. 또 통과가 유력해지면서 미뤄왔던 시즌 상금 100만달러 돌파(현재 98만1천474달러)도 이번 대회에서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최경주는 이날 드라이브샷 거리 욕심을 줄였음에도 불구하고 정확도가 ...

    연합뉴스 | 2003.07.12 00:00

  • [PGA] 최경주, 부진 탈출 청신호

    ... 브라운디어파크골프장(파70.6천739야드)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버디 5개, 보기 3개로 2언더파 68타를 쳤다. 전날 이븐파로 공동46위까지 처졌던 최경주는 중간합계 2언더파 138타가 되면서공동19위에 올라 무난하게 통과하며 상위권 도약도 바라볼 수 있게 됐다. 또 US오픈, 웨스턴오픈에서 2주 연속 오프 탈락의 고배를 마셨던 최경주는 부진탈출은 물론 그동안 미뤄왔던 시즌 상금 100만달러 돌파(현재 98만1천474달러)도노려보게 됐다. ...

    연합뉴스 | 2003.07.12 00:00

  • [LPGA] `코리언돌풍' 이틀째 경기서 주춤

    ... 나란히했다. 김영(23.신세계)은 2라운드에서 4타를 까먹으며 공동6위에서 공동31위로 미끄럼을 탔고 지난해 오프 고배를 마셨던 캐나다 교포 아마추어 박엄지(18)는 공동38위로 무난하게 통과했다. 이밖에 이정연(24.한국타이어)은 ... 떠오른 힐러리 런키(24.미국)는 첫날 4오버파를 친데 이어 이날 5오버파를 기록하면서 합계 9오버파153타로 오프 탈락의 고배를 마셨다. 또 US여자오픈에서 `골프천재' 위성미(14.미국명 미셸 위)와 충돌을 빚었던 대니얼 ...

    연합뉴스 | 2003.07.12 00:00

  • [PGA] 우즈, 3개월만에 시즌 4승

    ... 이번 대회에서 코스레코드 및 대회 18홀 타이, 54홀 최소타 신기록에 이어 2001년 스콧 호크(미국)이 세웠던 대회 72홀 최소타 기록과 타이를 이루는 등 기록 잔치도 벌였다. 또 우즈는 이번 대회에서 106개 대회 연속 컷통과를 이뤄 이 부문 2위로 올라섰다. 연속 대회 컷통과 기록은 바이런 넬슨(미국)이 세운 113개 대회이며, 우즈와 함께 공동2위였던 105개 대회의 잭 니클로스(미국)는 3위로 밀렸다. 2위에 6타나 앞선 채 이날 경기를 시작한 ...

    연합뉴스 | 2003.07.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