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071-3080 / 3,09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김종덕, JGTO 오프 가까스로 통과

    김종덕(39.아스트라)이 2000년 일본골프투어(JGTO) 개막전인 도켄코퍼레이션컵골프대회(총상금 1억엔)에서 가까스로 커트를 통과했다. 김은 10일 가고시마 케도인GC(파 72)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4오버파 76타를 기록,합계 3오버파 1백47타로 전날 15위에서 공동51위로 내려갔다. 김은 이날 버디 2개, 보기 6개를 기록했다. 10번홀에서 버디를 잡고 상큼하게 출발한 김은 11, 13번홀 및 15-17번홀에서 연속 보기를 범하며 ...

    한국경제 | 2000.03.11 00:00

  • [골프] 위창수 공동 13위 .. 미얀마오픈 2라운드

    ... 미얀마 양곤골프장(파72)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 에서 이븐파를 쳐 중간합계 1언더파 1백43타로 전날 공동 12위에서 한 단계 내려앉았다. 전날 공동 12위였던 재미교포 앤소니 강은 1오버파 73타로 중간합계 이븐파 1백44타를 기록, 공동 17위로 떨어졌다. 남영우는 전날 1오버파에 이어 이날 4오버파를 쳐 중간 합계 5오버파 1백49타로 57위를 해 턱걸이로 오프를 통과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2000년 2월 26일자 ).

    한국경제 | 2000.02.26 00:00

  • [뷰익인비테이셔널 대회] 최경주 또 커트 통과 실패 .. 2R

    .최경주(30.슈페리어.스팔딩)는 미국PGA투어 뷰익인비테이셔널에서도 커트통과에 실패했다. 최는 지난12일 2라운드에서 2오버파를 쳐 중간합계 2오버파 1백46타(72.74) 로 1백위권밖으로 처졌다. 공동70위(합계 2언더파)까지 주어지는 3라운드 출전권을 따내지 못한 것. 최는 데뷔전인 소니오픈, AT&T페블비치대회에 이어 3연속 오프 탈락했다. 최는 이날 버디 4개를 잡았지만 보기와 더블보기도 2개씩 범했다. 지난해 한국선수로는 사상 처음으로 PGA투어카드를 ...

    한국경제 | 2000.02.13 00:00

  • [사이버] e-트렌드 : (네티즌 생각) ''춘향뎐' 정사연기'

    ... 정사 연기에 대해 "문제될 것 없다"고 답했다. 찬성하는 네티즌들의 절반이 넘는 57%가 "영화의 중점은 몇 의 정사장면 이 아니라 고전을 영상에 담았다는 점"이라고 지적했다. 작은 부분을 가지고 전체작품을 깎아 내리지 ... 수 없다"거나 "16세의 춘향이가 나오는 춘향전 원본에 따라 연기했을 뿐"이라는 의견도 많았다. "검열과정을 통과한 영화를 다시 문제삼아서는 안 된다"는 지적도 있었다. 반대 의견으로는 "예술영화를 빌미로 정사연기가 여중생 등에게 ...

    한국경제 | 2000.02.07 00:00

  • [김미현 '스테이트팜레일 우승'] 153cm 단신의 세계정상 샷

    ... 김미현 우승으로 이제 국내 다른 선수들도 한층 자신감을 갖고 해외무대에 적극 도전케 됐다. 김미현은 지난해 10월 LPGA투어 최종테스트를 통과, 올 1월 헬스사우스이너 규럴대회를 시작으로 투어생활을 시작했으나 출전상금으로 생활을 해야 하는 악조건의 연속이었다. 시즌 초반인 2월에는 3개 대회 연속 오프 탈락이라는 아픔을 겪기도 했다. 김미현이 이같은 상황에서도 강한 의지로 무장할 수 있었던 배경에는 "한국 최고의 선수"라는 자존심과 1년 ...

    한국경제 | 1999.09.07 00:00

  • [영화] (스크린 안테나) '노랑머리' 심의 통과

    .청소년의 혼음장면 등으로 사상 첫 등급보류 판정을 받았던 영화 "노랑머리"(감독 김유민)가 지난 21일 영상물등급위원회의 심의를 통과, 26일 개봉된다. 제작사인 픽션뱅크의 여한구 대표는 "성행위가 노골적으로 묘사된 섹스신중 2을 잘라낸 후 재편집했지만 작품의 완성도에는 큰 무리가 없다"고 말했다. "노랑머리"는 지난 3월초 영상물등급위원회의 전신인 한국공연예술진흥 협의회로부터 3개월간의 등급보류 판정을 받았으며 지난주 개최된 영상물 ...

    한국경제 | 1999.06.24 00:00

  • [취재여록] 정치권의 마녀사냥

    "토요일의 쿠데타" 탄핵안을 기어이 통과시킨 공화당을 비난하는 민주당의 표현이다. 그러나 전체 국면은 아직 엎치락 뒤치락이다. 밥 리빙스턴 하원의장 내정자의 혼외정사와 사임소식은 반전과 반전의 백미를 장식했다. 어떻든 ... 과유불급 또한 귀기울일 만한 금언임에 틀림없다. 요즈음 미 의회가 벌이는 촌극을 보고 있노라면 워싱턴은 덩치만 지 정신연령이 낮은 도시가 아닌가 하는 착각을 느낀다"고 말한 존스홉킨스 대 노교수의 얘기가 예사롭게 들리지 않는다. ...

    한국경제 | 1998.12.21 00:00

  • [골프] 최경주, 이븐파 중상위권 .. 브리티시오픈 1R

    ... 최경주는 16일 오후(한국시간) 영국 사우스포트의 로열버크데일CC(파70)에서 열린 대회 첫 라운드에서 버디4, 보기4개로 이븐파인 70타를 쳐 중상위권에 진입했다. 이로써 최경주는 2라운드에서 첫날의 컨디션만 유지한다면 오프를 통과, 상위권 진입까지 노릴 수 있게 됐다. 한편 올들어 "2년생 징크스"로 주춤하고 있던 타이거 우즈는 5언더파 65타를 마크, 공동선두에 나서 시즌 첫 메이저 우승 도전장을 내밀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

    한국경제 | 1998.07.17 00:00

  • 레너드 세계랭킹 '6위' .. 1위 우즈...엘스/노먼 순

    ... 6위로 껑충 뛰어 올랐다. 영국왕립골프협회는 31일 세계랭킹 11위였던 레너드가 지난주 플레이어스챔피언십 우승으로 8.59점을 얻어 6위에 올랐다고 밝혔다. 1주전 5위에 올랐던 콜린 몽고메리(영국)는 플레이어스챔피언십에서 오프를 통과하지 못해 7위(8.43점)로 떨어졌고 닉 프라이스(짐바브웨)는 8.79점으로 5위에 올랐다. 어니 엘스(남아공)의 추격을 받고있는 타이거 우즈(미국)는 12.71점으로 점수 변동없이 세계랭킹 1위를 유지했고 엘스와 ...

    한국경제 | 1998.03.31 00:00

  • 우즈/몽고메리/노먼 기대속 '메르세데스 챔피언십' 9일 오픈

    ... 거둬 골프가 농구와 미식축구에 버금가는 대중스포츠로 자리잡는데 앞장서겠다"고 다부진 포부를 밝혔다. 그레그 노먼에 대한 기대도 만만치가 않다. 노먼은 지난해 앤더슨챔피언십 정상에 오른뒤 꾸준하게 상위권에 랭크했으며 오프를 통과한 토너먼트 평균소득이 10만3천여달러로 오히려 우즈를 앞서고 있다. 노먼은 또 올시즌 1승을 거둔다면 7년연속 우승을 거두는 타이기록을 수립한다. 이부문 기록수립자는 지난81년까지 7년연속 우승을 맛본 리 트레비노. ...

    한국경제 | 1998.01.0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