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91-500 / 3,09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연장전 앞둔 이미림에게 김송희 코치는 "이미 잘했다" 조언

    ... 싶은 걸 해봐라'고 말했다"고 밝혔다. 김 코치가 이미림과 인연을 맺은 것은 올해 6월 한국여자오픈에서 이미림이 탈락하고 난 뒤였다고 한다. 김 코치는 "그때 연락이 와서 골프가 너무 안 된다고, 샷 난조가 온 지 3년 정도 ... 김 코치는 "사실 지금 당장 성적을 내기엔 불안정한 상태라고 생각해서 전혀 욕심이 없었다"며 "심지어 이틀 전에 통과를 했을 때는 '예선 통과 축하한다'고 말했을 정도"라고 말했다. 다만 "3라운드 끝나고 통화하면서 '자꾸 ...

    한국경제 | 2020.09.14 15:01 | YONHAP

  • thumbnail
    문경준, 이틀 연속 선두…김한별, 1타차 추격(종합)

    ... 우승했다. 미국프로골프(PGA) 투어에서 뛰는 노승열(29)과 유러피언투어에서 활동하는 왕정훈(25)이 3타차 공동 3위(8언더파 205타)에 포진, 역전을 노린다. 한편 대회 조직위원회는 예상했던 75명보다 적은 64명이 통과하자 우승 상금을 약 100만원 올린 2억6천30만3천688원으로 증액하는 등 통과 선수 상금 배분을 바꿨다. 통과한 64명 가운데 최하위에게 돌아가는 상금도 490만원에서 506만1천461원으로 많아졌다. /연합뉴

    한국경제 | 2020.09.12 17:29 | YONHAP

  • thumbnail
    김시우, PGA 개막전 2R 7언더파 '맹타'…18세 김주형 통과(종합)

    ... 코리안투어에서 '10대 돌풍'을 일으킨 김주형(18)은 전날보다 주춤했으나 공동 54위(5언더파 139타)로 통과에 성공했다. 1라운드 한국 선수 중 가장 높은 공동 11위(5언더파 67타)에 올랐던 김주형은 이날은 버디 ... 부산경남오픈에서 준우승한 그는 생애 두 번째로 PGA 투어 대회에 출전했다. 지난달 메이저대회 PGA 챔피언십에서는 탈락을 면치 못했으나 한 달 만에 다시 도전한 미국 무대에서 3라운드에 진출하는 성과를 올렸다. 조던 스피스(미국)와 ...

    한국경제 | 2020.09.12 12:02 | YONHAP

  • thumbnail
    김시우, PGA 투어 개막전 2R 7언더파 '맹타'…상위권 도약

    ... 높은 공동 11위(5언더파 67타)에 올랐던 김주형은 이날은 버디 4개를 낚았으나 보기 2개와 더블보기 1개도 써내 타수를 줄이지 못했다. 이틀간 합계 5언더파 139타를 기록한 그는 50위권에 자리했다. 10시 현재 예상 통과 기준이 5언더파로, 김주형은 PGA 투어 대회에서 처음으로 통과할 가능성은 남겨뒀다. 이경훈(1언더파 143타), 최경주(이븐파 144타)는 이날 타수를 줄였으나 100위 밖으로 밀려 통과가 사실상 좌절됐다. 배상문(3오버파 ...

    한국경제 | 2020.09.12 10:11 | YONHAP

  • thumbnail
    '무관의 제왕' 문경준, 신한동해오픈 2라운드 선두(종합)

    ...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 제네시스 대상을 탔다. 평균타수 1위에 올랐을 뿐 아니라 15차례 대회에서 한 번도 탈락이 없었고 톱10에만 7번 입상하는 기복 없는 성적이 포인트로 정하는 대상 수상자로 손색이 없었다. 문경준은 ... 코리안투어에서 누구보다 성실하게 훈련하고, 꾸준한 성과를 낸 선수로 꼽힌다. 올해도 문경준은 6개 대회 모두 통과했고 두 번 톱10에 한 번도 30위 밖으로 밀린 적이 없다. 그는 24개 대회 연속 통과라는 꾸준함을 ...

    한국경제 | 2020.09.11 17:59 | YONHAP

  • thumbnail
    작년 '무관의 제왕' 문경준, 신한동해오픈 2라운드 선두

    ...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 제네시스 대상을 탔다. 평균타수 1위에 올랐을 뿐 아니라 15차례 대회에서 한 번도 탈락이 없었고 톱10에만 7번 입상하는 기복 없는 성적이 포인트로 정하는 대상 수상자로 손색이 없었다. 문경준은 ... 코리안투어에서 누구보다 성실하게 훈련하고, 꾸준한 성과를 낸 선수로 꼽힌다. 올해도 문경준은 6개 대회 모두 통과했고 두 번 톱10에 한 번도 30위 밖으로 밀린 적이 없다. 그는 24개 대회 연속 통과라는 꾸준함을 ...

    한국경제 | 2020.09.11 14:48 | YONHAP

  • thumbnail
    김주형, PGA 투어 시즌 개막전 세이프웨이오픈 출전

    ... 상황에서도 과감히 미국 무대에 도전했다. 8월 초 PGA 챔피언십에 출전해 평소 우상으로 여겨온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미국)와 사진도 찍은 그는 메이저 대회에서 1라운드 이븐파 공동 48위로 선전했고, 2라운드에서 7타를 잃고 통과에는 실패했다. 약 한 달 만에 다시 PGA 투어 대회에 모습을 보이게 된 김주형은 1, 2라운드에서 크리스 베이커, 조지프 브램릿(이상 미국)과 한 조로 경기한다. PGA 투어는 대회 개막 전까지 김주형을 영어 이름인 '톰 ...

    한국경제 | 2020.09.10 08:09 | YONHAP

  • thumbnail
    '써치' 문정희, DMZ 지키는 대한민국 최정예 특수부대 출신 해설사 役

    ... 나는 온화한 미소로 천공리에서의 행복을 전하고 있다. 흰 티셔츠에 청바지를 입은 캐주얼한 옷차림에 그녀만의 자유로운 바이브가 더욱 살갑게 다가온다. 앞치마를 두른 채 사람들을 밝게 맞이하거나, 스쿠터를 타고 민간인 출입 통제선을 통과하는 모습이 딱 씩씩하고 명랑한 천공리 지킴이다. 하지만 아내, 엄마, 해설사가 되기 전 그녀가 특전사였다는 점은 ‘써치’에 어떤 반전을 선사할지 궁금해지는 대목. 자유자재 변신이 가능한 문정희가 이 캐릭터를 ...

    스타엔 | 2020.09.08 10:13

  • thumbnail
    우승하면 누구나 상금 1위…KPGA 신한동해오픈 10일 개막

    ... 한장상(80), 최경주(50), 배상문(34) 등이다. 2005년 이 대회 챔피언 김종덕(59)의 도전도 눈에 띈다. 김종덕은 59년 3개월 9일로 KPGA 코리안투어 최고령 우승 기록도 가능하지만, 현실적인 목표는 대회 최고령 통과다. 이 대회는 코리안투어, 아시아프로골프투어, 일본프로골프투어 등 3개 투어 공동주관이지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올해는 코리안투어 단독 주관으로 개최된다. 작년 우승자 제이비 크루거(34.남아공)도 ...

    한국경제 | 2020.09.08 08:26 | YONHAP

  • thumbnail
    추신수, 19경기·29일 만에 홈런포…시즌 4호

    ... 홈런이었다. 3-6으로 뒤진 8회초 1사 주자 없는 상황, 추신수는 상대 오른손 불펜 사이 스니드의 시속 154㎞ 패트볼을 받아쳐 우중간 담을 넘어가는 솔로 아치를 그렸다. 8월 6일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전 이후 29일 만에 나온 ... 싱킹 패스트볼에 배트를 헛돌렸고, 3회에는 직구를 공략하지 못해 헛스윙 삼진을 당했다. 5회에는 스트라이크존을 통과하는 공을 지켜보다 루킹 삼진으로 돌아섰다. 추신수는 마지막 타석에서 홈런을 치며 자존심을 회복했다. 추신수의 ...

    한국경제 | 2020.09.04 06:4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