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2,02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벨라루스에서 유럽행 막힌 이라크 난민 431명 귀국

    ... 돌아왔다고 AFP, 로이터 통신이 보도했다. 이라크 쿠르디스탄 자치지역 정부 대변인은 이날 벨라루스 민스크에서 출발해 에르빌에 도착한 첫 난민수송 여객기에 모두 431명이 탑승했다고 전했다. 에르빌에서 난민 중 대다수인 쿠르드족들을 내려놓은 여객기는 나머지 난민들을 싣고 바그다드로 향했다고 이라크 외무부가 밝혔다. 익명을 요구한 30세 쿠르드족 난민은 난민수송 여객기 탑승 전 로이터 통신에 "아내만 아니라면 나는 이라크로 돌아가지 않고 싶다"며 "그러나 아내는 ...

    한국경제 | 2021.11.19 02:57 | YONHAP

  • thumbnail
    과거 난민위기와 다르다…벨라루스-폴란드 사태는 교묘한 계획?

    ... 정부가 오히려 난민을 학대한다는 주장도 나온다. 국경을 넘어온 이주민을 별도의 신문 절차도 없이 다시 벨라루스로 돌려보내고 있다는 것이다. 인권단체들은 이같은 조치가 국제법 위반 소지가 있다고 지적하고 있다. 이라크 출신의 쿠르드족 이주민인 바이야 아와트는 NYT에 "닭장의 닭이 된 기분이다. 내 운명은 벨라루스·폴란드 경찰의 손에 달렸다"며 "한쪽은 민스크로 돌아가지 못 하게 하고, 다른 한쪽은 자기 나라로 들여보내 주질 않는다"고 한탄했다. 사태에 대한 ...

    한국경제 | 2021.11.18 11:04 | YONHAP

  • thumbnail
    시리아 동부서 폭탄 테러…정부군 장군 등 5명 사망

    ... 명령으로 병력은 크게 줄었다. 시리아는 2011년 '아랍의 봄' 민중봉기의 여파로 바샤르 알아사드 대통령이 이끄는 정부군과 반군으로 양분돼 10년째 내전을 겪고 있으며, 2014년께 IS가 시리아·이라크를 근거로 발호해 큰 피해를 당했다. 현재 시리아 북서부는 반군이, 북동부는 쿠르드족 자치정부가 장악하고 있다. 여기에 미국과 러시아, 터키 등 외국 세력이 주둔 중이며 IS 잔당도 근절되지 않아 곳곳에서 무력 충돌이 벌어지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11.15 20:01 | YONHAP

  • thumbnail
    파월 추모 물결 속 침공당한 이라크선 "신의 심판받을 것"

    대다수는 전쟁 후유증으로 비판 vs 쿠르드족은 "민족 대의에 기여" 애도 파월, 이라크전쟁 정당화한 유엔 연설 '오점' 인정하기도 18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별세한 콜린 파월 전 미국 국무장관을 애도하는 추모 물결이 이어지고 있다. 하지만, '파월 연설'이 도화선이 된 미국 침공으로 큰 상처를 입은 이라크에서는 고인을 비판하는 목소리까지 나오는가 하면 일각에선 고인을 기리는 등 상반된 반응이 나오고 있다고 영국 ...

    한국경제 | 2021.10.19 11:23 | YONHAP

  • thumbnail
    시리아 "이스라엘이 팔미라 인근 통신탑 공습…1명 사망"

    ... 논의했다. 또 시리아는 이집트, 요르단과 함께 레바논의 연료 공급을 위한 작업도 진행하고 있다. 2011년 3월 '아랍의 봄' 민중봉기의 영향으로 발생한 시리아 반정부 시위는 알아사드 정권의 유혈진압 후 내전으로 악화했다. 이 내전으로 약 50만 명이 사망했으며 수백만 명의 피란민이 발생했다. 당시 시리아는 러시아, 이란과 동맹을 맺고 반대 세력을 물리쳤으나 쿠르드족의 세력이 강한 시리아 북부 지역은 완벽히 장악하지 못한 상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10.14 10:38 | YONHAP

  • thumbnail
    다시 전운 감도는 시리아…터키 "쿠르드 격퇴 새 군사작전" 경고

    ... "인내심의 한계에 부딪혔으며, 시리아 북부에서 새로운 군사 작전을 수행할 수 있을 것"이라고 경고했다. YPG는 터키 접경지대인 시리아 북동부 쿠르드자치정부의 무장세력인 시리아민주군(SDF)의 주축을 이루는 조직이다. 시리아 북동부의 쿠르드족은 2011년 시리아 내전이 발발하자 자치정부를 수립하는 데 성공했다. 이어 시리아·이라크 등지를 거점으로 수니파 극단주의 테러조직 '이슬람국가'(IS)가 발호하자 미국 등 국제동맹군과 함께 IS 격퇴전에 가담했다. 미국의 지원을 ...

    한국경제 | 2021.10.13 23:41 | YONHAP

  • thumbnail
    에르도안 "미국이 테러 조직 지원…무기·장비 제공해"

    ... 장비를 제공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나는 미국과 적대 관계가 아니라 우호적인 관계를 맺기를 바라지만, 현재 양국 관계는 그다지 좋지 않게 흘러가고 있다"고 덧붙였다. 에르도안 대통령이 언급한 테러 조직은 터키 내 쿠르드족 무장 조직인 '쿠르드노동자당'(PKK)을 의미한다. PKK는 터키 남동부와 이라크 북부·시리아 북동부 등에 거주하는 쿠르드족의 분리독립을 주장하는 무장 조직으로 터키 정부는 이들을 최대 안보 위협 세력으로 여긴다. 1978년 창설한 ...

    한국경제 | 2021.09.25 00:10 | YONHAP

  • thumbnail
    9·11 20주년에 이라크 미군기지 겨냥 드론 공격

    ... 알려지지 않아…친이란 민병대 소행 가능성 9·11 테러 20주년을 맞은 지난 11일(현지시간) 이라크 북부 에르빌 국제공항에 있는 미군 기지 근처에서 드론(무인 항공기) 공격이 있었다고 로이터 통신이 12일 보도했다. 이라크의 쿠르드족 대테러 부대는 폭발물을 실은 드론들이 공격을 감행했다고 밝혔다. 에르빌은 이라크 내 소수민족인 쿠르드족의 자치지역이다. 로이터에 따르면 이번 공격으로 인한 사상자는 즉각 보고되지 않았다. 목격자들은 피습 지역에서 최소 6차례 폭발음이 ...

    한국경제 | 2021.09.13 08:41 | YONHAP

  • thumbnail
    이란 "미사일·드론으로 이라크 북부 테러조직 거점 타격"

    ... 국경 지역에서는 이란 정권에 적대적인 쿠르드계 무장 조직과 혁명수비대 간 교전이 빈발한다고 설명했다. 이란 서북부 국경지대에서 활동하는 쿠르드자유삶의당(PAJK), 이란쿠르드민주당(PDK-I)과 같은 쿠르드계 무장 조직은 대체로 쿠르드족의 자치권 획득을 대의명분으로 반이란 무장투쟁을 벌인다. 그러나 이들 조직은 전투력이 강하지 않은 편이어서 국경 방비를 담당하는 이란 혁명수비대를 게릴라식으로 기습하는 정도에 그치는 것으로 알려졌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9.10 18:10 | YONHAP

  • thumbnail
    터키 "올해 들어 테러리스트 1천865명 무력화"

    ... 작전을 통해 테러리스트를 무력화했다"고 말했다. 이어 "2015년 7월 24일 이후 국내외에서 22차례 군사작전을 수행했으며, 현재까지 1만8천455명의 테러리스트가 무력화됐다"고 덧붙였다. 국방부가 밝힌 '테러리스트'는 터키 내 쿠르드족 분리독립을 주장하는 무장 조직인 쿠르드노동자당(PKK)을 의미한다. 터키 정부는 터키 동부와 이라크 북부, 시리아 북동부 등지를 거점으로 하는 PKK를 최대 안보 위협 세력으로 보고 있으며, 국내는 물론 이라크·시리아 등 인접국의 ...

    한국경제 | 2021.09.06 00:1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