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11-2013 / 2,01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라크, 쿠웨이트에 화학무기지뢰 매설 가능성...미군소식통

    ... 이란과의 전쟁에서 수년동안 지뢰전을 벌였다"고 지적하고 "이라크가 구입이 가능한 모든 국가로부터 상당량의 지뢰를 구입했으며 이 가운데는 최첨단 지뢰도 포함돼 있다"고 말했다. 이 소식통은 이중 일부는 이라크가 생산해 이란군과 쿠르드족 민간인에게 사용한 것으로 알려진 화학약품을 채울 수 있는 지뢰가 있다고 말했으나 보안을 이유로 이라크의 화학무기지뢰 성능에 관해 미군당국이 갖고있는 정보는 밝힐 수 없다고 말했다. 미군은 이라크가 다국적군의 지상공격을 저지하기 ...

    한국경제 | 1991.02.12 00:00

  • 다국적군 한달이내 쿠웨이트서 이라크군 축출 가능성

    사담 후세인 이라크대통령에 반대하고 있는 쿠르드족은 걸프전쟁 이후 10만명이 훨씬 넘는 이라크군들이 탈영, 북부 이라크의 쿠르드족 거주지역으로 도망했다고 지난달 31일 주장했다. 쿠르드 애국연합 (PUK)의 아메드 바르마니 대변인은 로이터통신에 12만9천명의 이라크군과 15만명의 민간인들이 바그다드와 기타 지역을 떠나 북부지역의 여러 도시들에서 피난처를 구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또 공습으로 인해 수백명의 민간인 사상자가 발생했으며 ...

    한국경제 | 1991.02.01 00:00

  • 88년 한해 공권력살인 수만명...국제사면위원회 보고

    ... 나타났다. 반면 체코와 동독에서는 단기수감자들의 숫자가 늘었다. 터키에서는 고문행위가 여전히 "광범하게 그리고 조직적으로" 자행되고 있다. 남태평양의 프랑스령 슈 칼레도니아에서는 재판없는 처형과 고문행위가 계속되고 있다. 중동과 북아프리카에서는 일부 인권상황의 "개선조짐"이 있으나 인권상황이 악화된 곳도 많다. 이라크군은 화학무기로 쿠르드족 5,000명을 살해했고 이스라엘군은 점령한 아랍영토에 거주하는 팔레스타인 300명이상을 죽였다.

    한국경제 | 1989.10.2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