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91-2100 / 2,13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콜 총리, 대이라크 경제재제 지속 주장

    헬무트 콜 독일총리는 이라크의 전제적인 지도체제가 쿠르드 족에 대한 전쟁을 중단할 때까지 국제적인 대이라크 경제제재 조치가 계속 유효한 것으로 남아야만 할 것이라고 9일 주장했다. 콜 총리는 한 성명을 통해 이라크측의 쿠르드족에 대한 잔학행위를 강력히 비난하면서 "독재자 사담 후세인에게 무고한 사람들에 대한 야만적인 박해를 즉각 중지 할 것을 요구한다"고 밝히고 이러한 박해가 중단될 때까지 "유엔 안보리가 이라크에 대해 부과한 경제제재 ...

    한국경제 | 1991.04.10 00:00

  • < 산업면 톱 > 시멘트 수출시장 붕괴

    걸프전의 전후처리가 지연되면서 중동에 혼란이 가중되고 있다. 이라크가 지난 3일 안보리가 제시한 조건들을 모두 수락한다고 발표했고 이에 따라 유엔이 걸프전 종결을 공식 선언했지만 정작 사태는 의외의 방향으로 빗나가고 있다. 쿠르드족에 대한 무차별 학살이 자행되고 있으며 이라크와 이란간의 새로운 충돌도 예고되고 있다. 후세인이 패전을 정치적으로 수습하는 동기로 새로운 문제를 일으키고 있는 것이다. 한편 미국은 아랍내 여론 때문에 후세인에게 마지막 일격을 ...

    한국경제 | 1991.04.09 00:00

  • 이라크남부 주둔 미군 철수 시작..유엔결의문 수락따라

    ... 모든 미지상군이 남부 이라크로 부터 철수하는데는 1개월 이상이 걸릴 수 있을 것이라고 예상한 바 있다. 미관리들은 걸프주둔 미군의 대부분이 미국독립기념일인 오는 7월4일 이전 귀국 할 가능성이 높으며 병참부대는 장비의 포장및 운송 관계로 연말까지 걸프지역에 머물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한편 걸프주둔 미공군에는 7일 부터 북부 이라크에서 굶주림에 허덕이고 있는 쿠르드족난민들에게 보급품 공수를 시작할 수송기를 엄호하라는 명령을 하달됐다.

    한국경제 | 1991.04.07 00:00

  • 쿠르드족, 이라크 해외공관들 공격...이라크군 만행 규탄

    ... 경찰에 따르면 쿠르드인들은 이밖에 함부르크, 하노버, 프랑크푸르트, 뉘른베르크, 슈투트가르트 등지에서 반이라크 시위를 벌인 것으로 알려졌다. 파리에서는 쿠르드인들을 주축으로 한 1천5백여명의 시위자들이 이라크 당국의 쿠르드족 유혈탄압에 항의하는 대규모 시위를 벌였다. 시위자들은 지난 88년 이라크군의 독가스 사용으로 5천여명의 쿠르드인들이 사망한 하라브자 마을 사건의 사진을 들고 "쿠르드족 학살 중단", "살인마 후세인과 그 동조자인 부시는 각성하라"는 ...

    한국경제 | 1991.04.06 00:00

  • 이라크 정부 "반란 완전 분쇄"발표

    ... 반군세력들은 5일이라크 정부의 이같은 사면 제의는 "역겨운 농담"에 불과하다며 제의를 단호히 일축했다. 다마스쿠스에 거점을 두고 있는 쿠르드 민주당(KDP)의 한 대변인은 "후세인의 제의는 후세인 일당이 저지른 추악한 범죄로 인한 쿠르드족의 상처를 치유하지 못할 것"이라며 "우리는 후세인의 제의을 신뢰하지 않으며 그의 말은 역겨운 농담에 불과하다"고 주장했다. KDP의 마수드 바르자니 당수도 4일 반군들이 장악하고 있는 산악지방의 한 마을에서 개최된 집회에서 ...

    한국경제 | 1991.04.06 00:00

  • "미국-일본 무역관계 구체적 진전"...부시 대통령 밝혀

    ... 미국의 이같은 반응은 일본에서 경악을 불러일으켰다고 강조했다. 가이후 총리는 미국을 방문하기 전 일본에 대한 서방측의 비난에 "이가 갈린다 "고 말한 것으로 보도됐는데 그가 회담장소로 향하는 동안 약 1백명의 시위대가 쿠르드족을 비롯한 이라크 반군에 대한 일본의 지원을 촉구하는 구호를 외쳤다. 가이후 총리의 수석보좌관 오시마 타다모리는 이번 방문을 통해 미국의 대일 비판을 완화하고 우호적인 분위기를 조성하기 희망한다고 말했다. 부시 대통령은 일본의 ...

    한국경제 | 1991.04.06 00:00

  • 미국, 이라크 반군과 회담 개시

    ... 지원을 승인하는 비밀 명령서에 조인했었다고 미 정보소식통들이 이날 말했다. 미국무부의 존 켈리 중동문제 담당 차관보는 이날 미국내에 거주하는 이라크 시아파및 수니파 회교도 출신 인사 6명과 회담을 가진데 이어 이번주중에 쿠르드족을 포함한 기타 단체 대표자들과 3차례의 회담을 가질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마거릿 터트와일러 국무부 대변인은 첫날 회담이 기자들을 따돌리기 위해 정확한 회담 시간을 밝히지 않은 채 국무부 청사내가 아닌 모처에서 이뤄진데 ...

    한국경제 | 1991.04.04 00:00

  • 이라크 정부군, 전략요충지 잇따라 탈환

    이라크 정부군은 쿠르드족 반군이 본부를 설치했던 북부의 전략 요충지 자코외에 다후크 및 에르빌도 탈환했다고 이라크 관영 INA 통신이 1일 보도했다. 이 통신은 정부군이 31일 밤 터키와의 국경에서 40km 떨어진 다후크와 키르쿠크 북방 80km 의 에르빌을, 이어 1일 정오에는 터키와의 접경도시 자코를 탈환했으며 반 군중 일부는 퇴각하고 일부는 투항했다고 보도했다. 터키의 아나톨리안 통신도 자코 근처에서 지난 3월31일 이라크 정부군과 ...

    한국경제 | 1991.04.02 00:00

  • 미국무부, 쿠르드반군과 정치회담 예정

    미국무부 관리들이 이번주 사담 후세인 이라크 대통령의 축출을 위해 전투를 벌이고 있는 쿠르드족 반군 대표들과 최초의 정치적인 회담을 가질 계획이라고 미국무부 대변인이 1일 밝혔다. 리처드 바우처 대변인은 이 회담이 쿠르드 반군 지도자들의 요청으로 이뤄지는 것이나 이라크내전에 대해 중립을 고수한다는 미국의 정책이 변화됐다는 것을 알리는 것은 아니라고 말했다. 그러나 이번 회담은 미국이 정부군에 패퇴하고 있는 있는 이라크 반군들을 지원하기를 ...

    한국경제 | 1991.04.02 00:00

  • 이라크 총리, 발란 진압 선언

    사둔 하마디 이라크 총리는 30일 이라크내의 반정부폭동 이 완전 종식 되었다고 선언하고 현정부가 국가재건과 민주개혁을 추진해 나갈것 이라고 다짐했다. 하마디 총리는 이날 이라크 남부의 시아파 회교도와 북부의 쿠르드족 반란에 관한 엇갈린 보도가 나오고 있는 가운데 가진 한 TV연설을 통해 "종파적인 폭동이 마지막 숨을 거뒀다"고 말했다. 하마디는 반군들이 미국주도 다국적군과의 전쟁이 끝난 직후 `중요한 시기에 이라크의 등을 찔렀다''고 ...

    한국경제 | 1991.03.3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