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1,99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흑인 목숨 중요하다"…일본에서도 항의 시위

    ... 미국 경찰이 무자비하게 대응해 흑인 남성을 숨지게 한 것에 항의했다. 이들은 "흑인의 목숨은 중요하다", "차별을 멈추라" 등의 내용이 담긴 영어 및 일본어 피켓·현수막 등을 들고 행진하기도 했다. 최근 일본 경찰이 도쿄 도심에서 쿠르드족 남성을 불심검문 하는 과정에서 완력으로 제압하고 폭행한 것에 대한 비판의 목소리도 나왔다. 회사원 오타 고조(太田耕造·33) 씨는 "경찰이 외국인에 대해 과도한 불심검문을 하는 것은 세계 공통이다. 여기서 목소리를 높이지 않으면 안 된다"고 ...

    한국경제 | 2020.06.06 19:41 | YONHAP

  • thumbnail
    터키 의회, 테러 관련 혐의로 야당 의원 3명 제명

    ... 향해 "민주주의의 적"이라고 비판했다. 베르베로을루 의원은 야당 성향 신문에 터키 정보기관과 관련한 이미지를 넘긴 혐의로 기소돼 징역 5년 10개월 형을 선고받았다. 친(親)쿠르드 성향의 HDP 소속 의원들은 터키 내 쿠르드족 분리주의 무장조직인 '쿠르드노동자당'(PKK)과 관련한 혐의로 기소됐다. 귀벤 의원은 SNS를 통해 터키군의 '올리브 가지' 작전을 비판한 혐의로 기소돼 징역 6년 3개월 형이 선고됐다. '올리브 가지'는 2018년 터키군이 시리아 ...

    한국경제 | 2020.06.05 22:08 | YONHAP

  • thumbnail
    "日경찰, 쿠르드족 남성 목 조르고 폭행"...美 `흑인 사건` 재연

    미국 경찰이 흑인 남성을 강압적으로 체포하다가 숨지게 한 사건의 파문이 커지는 가운데 일본 경찰이 쿠르드족 남성을 불심검문 하는 과정에서 물리력을 행사해 비판을 받고 있다. 31일 마이니치(每日)신문 보도에 의하면 15년 전에 일본에 온 후 장기체류 비자를 얻어 음식점에서 일하는 터키 출신 쿠르드족 남성은 최근 도쿄도(東京都)에서 경찰관으로부터 부당하게 폭행을 당했다며 신원이 밝혀지지 않은 경찰관 2명을 27일 도쿄지검에 고소했다. 이 남성은 ...

    한국경제TV | 2020.05.31 22:02

  • thumbnail
    "日경찰, 쿠르드 남성 목 조르고 폭행…미국 경찰과 마찬가지"

    불심검문 중에 물리력 행사했다가 고소당해…도쿄서 항의시위 미국 경찰이 흑인 남성을 강압적으로 체포하다가 숨지게 한 사건의 파문이 커지는 가운데 일본 경찰이 쿠르드족 남성을 불심검문 하는 과정에서 물리력을 행사해 비판을 받고 있다. 31일 마이니치(每日)신문 보도에 의하면 15년 전에 일본에 온 후 장기체류 비자를 얻어 음식점에서 일하는 터키 출신 쿠르드족 남성은 최근 도쿄도(東京都)에서 경찰관으로부터 부당하게 폭행을 당했다며 신원이 밝혀지지 않은 ...

    한국경제 | 2020.05.31 21:40 | YONHAP

  • thumbnail
    터키, 테러 관련 혐의로 친쿠르드 성향 민선시장 4명 체포

    ... 주지사는 중앙정부가 임명한다. 체포된 시장들은 터키의 쿠르드분리주의 무장조직인 쿠르드노동자당(PKK)과 관련한 혐의를 받고 있다. 터키 정부는 PKK를 자국 내 최대 안보 위협세력으로 여기고 있으며, 터키 동남부는 인구 구성 중 쿠르드족의 비율이 높은 지역이다. 전날 터키 동부 반 주에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외출이 금지된 65세 이상 노인에게 구호 물품을 전달하던 봉사자 2명이 괴한의 총격에 사망했다. 터키 정부는 이를 PKK의 소행으로 ...

    한국경제 | 2020.05.15 20:40 | YONHAP

  • thumbnail
    터키 동부서 구호물품 옮기던 봉사자 2명 총격에 사망

    ... 코로나19로 외출이 금지된 65세 이상 노인에게 마스크와 손 소독제, 비누 등을 전달하던 중이었다. 반 주는 "괴한이 탄 차량은 현장에서 도주했으며 이들을 체포하기 위한 작전이 진행 중"이라고 전했다. 터키 당국은 이번 공격이 자국 내 쿠르드 분리주의 무장조직인 쿠르드노동자당(PKK)의 소행으로 보고 있다. 터키 동부는 인구 구성 중 쿠르드족의 비율이 높은 지역으로 쿠르드족의 분리 독립을 주장하는 PKK의 테러가 이어지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5.15 01:24 | YONHAP

  • thumbnail
    '수용소 내 반란' IS 포로수용소서 또 폭동 발생

    시리아 쿠르드족이 관리하는 수니파 극단주의 테러조직 '이슬람국가'(IS) 포로수용소에서 폭동이 발생했다. 시리아 북동부를 장악한 쿠르드족의 민병대(YPG)가 주축이 된 시리아민주군(SDF)의 키노 가브리엘 대변인은 4일(현지시간) 성명을 내고 "알 하사카의 포로수용소에서 하루 동안 발생한 폭동을 종식했다"고 밝혔다. 가브리엘 대변인은 "SDF 및 국제연합군 대표와 포로 대표 간 협상을 통해 수용소 내 반란은 ...

    한국경제 | 2020.05.04 21:04 | 신현보

    #IS
  • thumbnail
    시리아 북동부 IS 포로수용소서 하루 동안 폭동

    시리아 쿠르드족이 관리하는 수니파 극단주의 테러조직 '이슬람국가'(IS) 포로수용소에서 폭동이 발생했다. 시리아 북동부를 장악한 쿠르드족의 민병대(YPG)가 주축이 된 시리아민주군(SDF)의 키노 가브리엘 대변인은 4일(현지시간) 성명을 내고 "알 하사카의 포로수용소에서 하루 동안 발생한 폭동을 종식했다"고 밝혔다. 가브리엘 대변인은 "SDF 및 국제연합군 대표와 포로 대표 간 협상을 통해 수용소 내 반란은 하루 만에 통제됐다"고 전했다. 그는 ...

    한국경제 | 2020.05.04 20:44 | YONHAP

  • thumbnail
    시리아 북부서 차량 폭탄 테러…40명 이상 사망

    ... 지역인 아프린 중심지에서 폭탄이 장착된 연료 트럭을 폭발시켰다"고 비판했다. PKK는 터키 내 쿠르드 분리주의 무장조직으로 터키 정부는 이들을 최대 안보 위협 세력으로 여긴다. 지난해 10월 터키는 시리아 북동부를 장악한 쿠르드족의 민병대가 PKK의 시리아 분파라고 주장하며 유프라테스강 동쪽 시리아 국경을 넘어 군사작전을 개시했다. 영국 런던에 본부를 둔 시리아 내전 감시단체인 시리아인권관측소도 아프린의 시장에서 연료 트럭이 폭발해 적어도 22명이 숨지고 27명이 ...

    한국경제 | 2020.04.29 01:29 | YONHAP

  • thumbnail
    "시리아 북동부서 지뢰 폭발로 친터키 반군 사상"

    ... 영국 런던에 본부를 둔 시리아 내전 감시 단체인 시리아인권관측소는 24일(현지시간) 시리아 북동부 하사카 주(州)의 아흐라스 마을에서 지뢰가 폭발해 여러 명이 죽거나 다쳤다고 밝혔다. 아흐라스는 지난해 10월 터키군과 시리아 쿠르드족 간 전투가 발생한 라스 알-아인 인근의 작은 마을로 터키가 지원하는 시리아 반군 일파가 장악한 곳이다. 시리아인권관측소는 사상자 대부분이 친(親)터키 반군이라고 전했다. 터키는 지난해 10월 시리아 북동부를 장악한 쿠르드족의 민병대가 ...

    한국경제 | 2020.04.24 21:4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