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81-290 / 3,38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트럼프 대통령, 자신 조롱한 트뤼도 총리에 "위선적" 지적(종합)

    ... 트럼프 대통령은 트뤼도 총리에 대한 불편함과 달리 메르켈 총리에 앞서 만난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에 대해서는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그는 에르도안 대통령과의 만남에 대해 "매우 좋은 만남이었다. 우리는 시리아와 쿠르드에 대해 논의했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터키가 유프라테스강 동쪽 시리아 국경을 따라 설치하려는 '안전지대'와 관련해 "국경과 안전지대는 잘 해결되고 있다. 나는 터키에 큰 신뢰를 갖고 있다. 휴전은 지켜지고 있다"고 밝혔다. ...

    한국경제 | 2019.12.05 02:56 | YONHAP

  • thumbnail
    마크롱, 쿠르드족 문제 놓고 "터키와 견해차 여전"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은 4일(현지시간) 쿠르드 민병대를 테러 단체로 볼 것이냐의 문제를 두고 터키와 견해차를 좁히지 못했다고 말했다. 마크롱 대통령은 이날 영국 런던 근교의 왓퍼드에서 열린 나토(NATO·북대서양조약기구) 정상회의를 마치고 쿠르드족 문제를 두고 터키 측과 "어떤 가능한 공감대도 보이지 않았다"고 말했다고 AFP통신이 전했다. 시리아의 극단주의 테러단체인 이슬람국가(IS) 격퇴전에서 서방의 동맹국들에 협조해온 쿠르드 민병대를 ...

    한국경제 | 2019.12.05 01:28 | YONHAP

  • thumbnail
    [고침] 국제(트럼프 대통령, 자신 조롱한 트뤼도 총리에 "…)

    ... 돈이 있다"고 강조했다. 반면 트럼프 대통령은 메르켈 총리에 앞서 만난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에 대해서는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그는 에르도안 대통령과의 만남에 대해 "매우 좋은 만남이었다. 우리는 시리아와 쿠르드에 대해 논의했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터키가 유프라테스강 동쪽 시리아 국경을 따라 설치하려는 '안전지대'와 관련해 "국경과 안전지대는 잘 해결되고 있다. 나는 터키에 큰 신뢰를 갖고 있다. 휴전은 지켜지고 있다"고 밝혔다. ...

    한국경제 | 2019.12.04 23:42 | YONHAP

  • thumbnail
    터키 장악한 시리아 북동부서 차량 폭탄 테러…2명 사망

    ... 시리아국가군(SNA) 대변인은 4일(현지시간) 시리아 북동부의 국경도시 라스 알-아인에서 차량 폭탄이 터져 적어도 2명이 목숨을 잃었다고 밝혔다. SNA는 터키의 지원을 받는 시리아 반군 연합으로, 터키군이 지난 10월 시리아 북동부를 장악한 쿠르드족의 민병대(YPG)를 몰아내기 위해 군사작전을 개시하자 이에 동참했다. dpa는 라스 알-아인의 병원 관계자를 인용해 사망자 외에도 12명이 부상했다고 전했다. 터키군은 중화기와 제공권을 앞세워 시리아 국경도시인 라스 알-아인과 ...

    한국경제 | 2019.12.04 23:23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대통령, 자신 조롱한 트뤼도 총리에 "위선적" 지적

    ... 돈이 있다"고 강조했다. 반면 트럼프 대통령은 메르켈 총리에 앞서 만난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에 대해서는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그는 에르도안 대통령과의 만남에 대해 "매우 좋은 만남이었다. 우리는 시리아와 쿠르드에 대해 논의했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터키가 유프라테스강 동쪽 시리아 국경을 따라 설치하려는 '안전지대'와 관련해 "국경과 안전지대는 잘 해결되고 있다. 나는 터키에 큰 신뢰를 갖고 있다. 휴전은 지켜지고 있다"고 밝혔다. ...

    한국경제 | 2019.12.04 23:13 | YONHAP

  • thumbnail
    대서양동맹 파열음…트럼프·마크롱 사사건건 대립·비방

    ... 사사건건 맞붙던 두 정상은 3일 영국 런던서 열린 나토 정상회의서도 나토의 역할, 나토 동맹국인 터키의 위상, 극단주의 무장세력 이슬람국가(IS) 문제를 두고 서로 불만을 터뜨렸다. 특히 반복된 나토의 방위비 분담 문제 외에 터키와 쿠르드족 간 갈등을 놓고 첨예한 의견 대립을 보여 양국 간 갈등의 골은 더 깊어졌다는 것이 안팎의 평가다. 아울러 올해로 창설 70주년을 맞은 서방의 군사동맹인 나토에 균열이 불가피할 것으로 외신은 전망했다. ◇마크롱 "뇌사상태" ...

    한국경제 | 2019.12.04 11:20 | YONHAP

  • "진지하게 합시다"…트럼프 농담에 정색한 마크롱

    ... “마크롱 대통령의 ‘나토 뇌사’ 발언은 매우 모욕적”이라며 “(프랑스를 제외한) 28개 회원국들에게 매우 못된 발언”이라고 맹비난했다. 나토는 회원국인 터키의 시리아 북동부 쿠르드족 민병대 공격 과정에서 갈등을 빚고 있다. 이를 놓고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은 최근 한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나토가 뇌사 상태를 겪고 있다고 공개적으로 비판했다. 이에 대해 마크롱 대통령은 트럼프 대통령과의 회동 직전 기자들과 만나 ...

    한국경제 | 2019.12.04 11:16 | 강경민

  • thumbnail
    마크롱 "나토뇌사 발언 유지…러시아와 대화 나서야"

    런던 나토 정상회의 참석해 언급…터키의 쿠르드민병대 공격도 비판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이 나토(NATO·북대서양조약기구)가 뇌사에 빠져있다고 비판한 자신의 발언을 철회하지 않는다고 밝히고 터키에 대해서도 비판을 이어갔다. 마크롱 대통령은 3일(현지시간) 런던 나토 정상회의에 참석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의 양자회동에 앞서 "내 발언이 여러분들의 반응을 불러일으켰다. 나는 그 발언을 유지한다"고 말했다고 AFP통신 등 외신이 전했다. ...

    한국경제 | 2019.12.04 01:59 | YONHAP

  • thumbnail
    터키 에르도안, 나토에 "테러와의 전쟁 무조건 지원해야"

    ... 지원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다른 회원국들이 터키가 테러리스트로 여기는 집단에 대해 인식을 같이하지 않을 경우 나토의 발트해 국가 방어 계획에 반대할 것"이라고 밝혔다. 에르도안 대통이 언급한 '테러리스트 집단'은 쿠르드민병대(YPG)를 의미한다. 터키는 지난 10월 시리아 북동부를 장악한 쿠르드족의 민병대를 자국 내 쿠르드 분리주의 테러 조직인 '쿠르드노동자당'(PKK)의 시리아 분파라고 주장하며 시리아 국경을 넘어 군사작전을 개시했다. 그러자 ...

    한국경제 | 2019.12.03 18:06 | YONHAP

  • thumbnail
    70돌 나토 런던서 정상회의…균열 속 방위비·동맹미래 등 논의

    ... 관계를 이어오고 있다. 여기에 지난 10월 트럼프 대통령은 나토 동맹국과 상의 없이 돌연 시리아 북동부 미군의 철수 결정을 내렸다. 이에 따라 나토 동맹국인 터키가 유럽을 비롯한 국제사회의 비판과 우려에도 시리아 북동부 쿠르드족 민병대(YPG)를 상대로 한 군사작전을 전개할 수 있게 되면서 나토 내의 불협화음은 더욱 커졌다. 이를 두고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은 최근 영국 이코노미스트와 한 인터뷰에서 미국과 나토 동맹국 사이의 협력과 미국의 리더십 부재, ...

    한국경제 | 2019.12.03 06: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