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56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전설적인 유격수 지터의 탬파베이 대저택, 254억원에 매각

    ... 수영장, 보트 시설 등을 온갖 부대시설을 갖췄다. 약 2천44㎡ 크기로 탬파베이 남부 지역에선 가장 비싸고 규모가 큰 부동산이다. 지터는 지난해 4월 탬파베이 버커니어스와 계약해 거처가 필요해진 미국프로풋볼(NFL) 최고의 쿼터백 톰 브래디에게 이 주택을 빌려줘 화제를 모았다. 지터는 뉴욕 양키스에서만 20년을 뛰고 2014년 은퇴했다. 양키스의 전성기 시절 11년 반 동안 주장으로 활약했다. 지난해 1월 명예의 전당에 헌액됐다. 1표 차로 아쉽게 ...

    한국경제 | 2021.05.15 08:51 | YONHAP

  • thumbnail
    '박찬호처럼'…NFL 선수 출신 로모, US오픈 예선 탈락

    ... 쳤다. 로모는 2타가 모자라 최종 예선 출전권 1장이 걸린 연장전에 진출하지 못했다. 로모는 2010년에는 1차 예선을 통과해 최종 예선까지 진출했지만, US오픈 출전권을 따는 데는 실패했다. NFL 댈러스 카우보이스에서 쿼터백으로 뛰다가 은퇴 후 방송 해설가로 활동하는 로모는 메이저리그 출신의 박찬호(48)처럼 빼어난 골프 실력을 가진 소문난 골프광이다. 프로 골프 선수가 되고 싶어 프로 대회에 꾸준히 출전해온 로모는 아직 컷 통과조차 해낸 적이 없다. ...

    한국경제 | 2021.05.13 14:53 | YONHAP

  • thumbnail
    연 소득 2038억원…UFC 스타 맥그리거 1년 수입 최고 운동선수 등극

    ... 파이트' 등으로 1억5800만달러를 벌었다. 최근 1년간 1억달러 이상의 수입을 거둔 운동선수는 축구 스타 리오넬 메시(34·아르헨티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6·포르투갈), 미국프로풋볼(NFL) 쿼터백 닥 프레스콧(28·미국)까지 총 4명이다. FC바르셀로나의 메시는 소속팀에서 받은 연봉과 아디다스 등 후원사에서 받은 금액으로 총 1억3000만달러를 벌어 2위에 이름을 올렸다. 메시의 라이벌 호날두(유벤투스)는 1억2000만달러로 ...

    한국경제 | 2021.05.13 11:54 | 조수영

  • thumbnail
    "메시·호날두 제쳤다"...예상밖 `수입 1위` 운동선수

    ... 브랜드 `루츠 오브 파이트` 등으로 1억5천800만달러의 수입을 챙겼다. 최근 1년간 1억달러 이상의 수입을 거둔 운동선수는 축구 스타 리오넬 메시(34·아르헨티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6·포르투갈), 미국프로풋볼(NFL) 쿼터백 닥 프레스콧(28·미국)까지 3명 더 있었다. FC바르셀로나 스타인 메시는 소속팀에서 받는 천문학적인 연봉, 아디다스 후원 계약 등을 포함해 총 1억3천만달러를 벌어들여 2위에 이름을 올렸다. 메시와 함께 세계 축구계를 양분하는...

    한국경제TV | 2021.05.13 09:41

  • thumbnail
    UFC 스타 맥그리거, 최근 1년간 운동선수 수입 1위

    ... 브랜드 '루츠 오브 파이트' 등으로 1억5천800만달러의 수입을 챙겼다. 최근 1년간 1억달러 이상의 수입을 거둔 운동선수는 축구 스타 리오넬 메시(34·아르헨티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6·포르투갈), 미국프로풋볼(NFL) 쿼터백 닥 프레스콧(28·미국)까지 3명 더 있었다. FC바르셀로나 스타인 메시는 소속팀에서 받는 천문학적인 연봉, 아디다스 후원 계약 등을 포함해 총 1억3천만달러를 벌어들여 2위에 이름을 올렸다. 메시와 함께 세계 축구계를 양분하는...

    한국경제 | 2021.05.13 09:00 | YONHAP

  • thumbnail
    '증시 고소공포증'에 자산배분 펀드로 피신하는 투자자들

    ... 투자하자니 주가가 이미 오를 대로 올랐다고 보는 투자자가 적지 않다. 최근 인플레이션 이슈에 증시가 연일 출렁이는 것도 투자자에겐 부담이다. 이때 자산배분펀드는 수익률은 높지 않아도 안정적인 알파를 노리는 대안이 될 수 있다. 조홍래 쿼터백자산운용 대표는 “작년처럼 주식시장이 우상향하는 구간을 지나 최근 지수가 등락을 거듭하니 많은 투자자가 일방향 베팅 상품보다 안정적인 자산배분 상품에 관심을 보이는 것 같다”고 설명했다. 안정적인 성과 돋보여 ...

    한국경제 | 2021.05.11 16:34 | 이슬기

  • thumbnail
    '쿼터백→야구→타이트엔드' 티보, NFL 잭슨빌과 1년 계약할 듯

    팀 티보(34)가 미국프로풋볼(NFL) 무대로 복귀한다. 'NFL 네트워크'는 11일(한국시간) 잭슨빌 재규어스가 티보와 1년 계약을 체결할 계획이라고 보도했다. 티보는 쿼터백에서 타이트엔드(공격의 리시버 역할과 수비의 블로커 역할을 모두 수행하는 멀티플레이어)로 포지션을 변경했다. 플로리다대 은사에서 잭슨빌 감독으로 부임한 어반 메이어와 재결합할 예정이다. 티보는 한때 NFL을 주름잡았던 스타 쿼터백이다. 플로리다대에 재학 중이던 2007년에는 ...

    한국경제 | 2021.05.11 08:10 | YONHAP

  • thumbnail
    앤디 위어의 새 SF '프로젝트 헤일메리'

    ... 운명이었다. 그는 인류와 지구를 절멸 위기에서 구해낼 수 있을까. 외계에서 온 특별한 존재와의 만남은 이야기를 더욱 흥미롭고 감동적으로 확장한다. 헤일 메리(Hail Mary)는 풋볼 용어로 패색이 짙은 경기 막판 역전을 노리고 쿼터백이 적진 깊숙이 날리는 확률 낮은 장거리 패스를 뜻한다. 종말 직전 지구를 구하기 위한 마지막 회심의 일격이란 의미를 담은 미국식 작명인 셈이다. 위어는 1972년 미국 캘리포니아에서 태어났다. 여덟 살 때부터 아서 C. 클라크, ...

    한국경제 | 2021.05.04 10:55 | YONHAP

  • thumbnail
    '초특급 쿼터백' 로런스, 잭슨빌에 NFL 전체 1순위 지명

    역대 최고의 대학 쿼터백으로 불린 트레버 로런스(22)가 잭슨빌 재규어스의 품에 안겼다. 잭슨빌은 30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클리블랜드에서 열린 미국프로풋볼(NFL) 신인 드래프트 첫날 행사에서 전체 1순위로 로런스를 지명했다. 미국 대학 풋볼에 조금이라도 관심이 있는 팬들이라면 질리도록 들어봤을 로런스는 일찌감치 1순위 후보로 꼽혔다. 2021 NFL 신인 드래프트가 '로런스 드래프트'라는 말이 나올 정도였다. '10년에 한 번 나올까 ...

    한국경제 | 2021.04.30 17:18 | YONHAP

  • thumbnail
    '야구선수 은퇴' 티보의 반전, 타이트엔드로 NFL 재도전

    미국프로풋볼(NFL) 스타 쿼터백 출신이라는 특이한 이력 속에 야구 선수에 도전했던 팀 티보(34)는 지난 2월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무대를 밟지 못한 채 마이너리거로 은퇴를 선언했다. 그때만 해도 티보의 운동선수로서의 삶도 함께 끝났다고 여겨졌지만 놀라운 반전이 기다리고 있었다. 'NFL 네트워크'와 ESPN 등 여러 현지 매체들은 30일(한국시간) 티보가 타이트엔드(공격의 리시버 역할과 수비의 블로커 역할을 모두 수행하는 멀티플레이어)로 ...

    한국경제 | 2021.04.30 07:4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