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53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특파원 시선]'유럽축구선수권대회'로 옮겨간 러시아-우크라 분쟁(종합)

    크림 우크라에 넣고 민족주의 구호 새긴 우크라 대표팀 유니폼에 러 항의 '구호 일부 삭제' 유럽축구연맹 중재안에 우크라 지도로 가리는데 동의 유럽 최대 축구 국가 대항전 '유럽축구선수권대회 2020'(이하 유로 2020)이 ... 우크라이나에'-'영웅들에 영광을'이란 구호가 목 부분 바깥쪽과 안쪽에 각각 새겨져 있었다. 러시아는 7년 전 크림 주민들의 투표 결과를 근거로 반도를 병합했지만, 우크라이나와 서방은 이를 강제 점령이라고 주장하고 있으며 국제법적으로도 ...

    한국경제 | 2021.06.12 17:26 | YONHAP

  • thumbnail
    [특파원 시선]'유럽축구선수권대회'로 옮겨간 러시아-우크라 분쟁

    크림 우크라에 넣고 민족주의 구호 새긴 우크라 대표팀 유니폼에 러 항의 '구호 일부 삭제' 유럽축구연맹 중재에도 양측 모두 반발하며 '장외전' 유럽 최대 축구 국가 대항전 '유럽축구선수권대회 2020'(이하 유로 2020)이 ... 우크라이나에'-'영웅들에 영광을'이란 구호가 목 부분 바깥쪽과 안쪽에 각각 새겨져 있었다. 러시아는 7년 전 크림 주민들의 투표 결과를 근거로 반도를 병합했지만, 우크라이나와 서방은 이를 강제 점령이라고 주장하고 있으며 국제법적으로도 ...

    한국경제 | 2021.06.11 21:08 | YONHAP

  • thumbnail
    유로 유니폼에 크림반도 넣은 우크라이나…러시아, UEFA에 항의

    UEFA "장비 규정에 따라 승인받은 유니폼" 크림반도를 둘러싼 우크라이나와 러시아의 갈등이 축구 대표팀의 유니폼 디자인을 놓고도 이어졌다. 영국 BBC는 9일(한국시간) "러시아가 우크라이나의 2020 유럽축구선수권대회(유로 2020) 유니폼이 '정치적'이라며 유럽축구연맹(UEFA)에 항의 서한을 보냈다"고 전했다. 안드리 파벨코 우크라이나축구협회(UAF) 회장은 현지시간으로 6일 자신의 페이스북 계정을 통해 우크라이나 축구 대표팀의 유로 ...

    한국경제 | 2021.06.09 10:28 | YONHAP

  • thumbnail
    바이든, '러와 대립' 우크라 정상 7월 초청…세번째 백악관 회담

    ... 스위스 제네바에서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첫 대면 회담을 한다. 바이든 대통령이 유럽 순방 전에 젤렌스키 대통령과 통화한 것은 우크라이나에 대한 지지를 과시하려는 노력을 뜻하며, 또 푸틴 대통령과의 회담에서 러시아의 계속된 크림반도 점령에 대한 우려를 제기하면서 우크라이나를 방어하겠다는 것을 시사한다고 정치전문매체 더힐이 전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지난 4월 젤렌스키 대통령과 통화에서 러시아군의 우크라이나 국경 집결에 대한 우려를 표명한 바 있다. 앞서 젤렌스키 ...

    한국경제 | 2021.06.08 05:42 | YONHAP

  • thumbnail
    정상회담 앞둔 러, 미 제재에 맞서 "달러 자산 줄일 것"

    ... 실루아노프 러시아 재무장관은 이날 상트페테르부르크 국제경제포럼(SPIEF)에서 중앙은행처럼 NWF의 달러 자산을 줄일 것이라면서 변화가 한 달 내에 일어날 것으로 언급했다고 로이터 통신은 전했다. 러시아는 2014년 우크라이나 크림반도 병합에 대해 서구권이 제재에 나서자 그동안도 달러화 비중을 점진적으로 줄이는 정책 기조를 취해왔다고 통신은 설명했다. 이 행사에서 알렉산드르 노박 러시아 부총리는 바이든 행정부가 러시아에 대한 제재를 지속하면 달러 표시 원유 계약도 ...

    한국경제 | 2021.06.04 11:42 | YONHAP

  • thumbnail
    러시아 전투기 이륙 준비하다 조종사들 튕겨 나가

    수호이-30SM 사출 좌석 시스템 오작동 2012년 첫 비행한 최신 개량 모델 3월 폭격기서도 비슷한 사고 발생 러시아 크림반도 내 비행기지에서 이륙을 준비 중이던 전투기의 조종사들이 갑작스럽게 기체 외부로 튕겨 나가는 사고가 났다. 23일 타스 통신 등에 따르면 지난 21일 크림반도에 있는 사키 비행기지에서 수호이(Su)-30SM 전투기 1대에 탑승한 조종사 2명이 기체 밖으로 튕겨 나갔다. 당시 이 전투기는 계획된 비행을 준비 중이었다. ...

    한국경제 | 2021.05.23 10:58 | YONHAP

  • thumbnail
    우크라이나 "러시아군 약 10만명 여전히 접경지대에 남아있어"

    우크라 정보기관 수장, '병력 철수' 러시아 측 주장 반박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간 긴장이 지속하는 가운데 약 10만 명의 러시아 군인이 여전히 크림반도를 비롯한 우크라이나 접경 지역에 남아있다고 우크라이나 정보기관 수장이 11일(현지시간) 주장했다. 러시아 온라인 뉴스통신 '뉴스루'에 따르면 이반 바카노프 우크라이나 국가보안국 국장은 이날 한 안보 문제 포럼에 참석해 연설하며 이같이 밝혔다. 앞서 러시아가 우크라이나 접경지대로부터 군대를 철수한다고 ...

    한국경제 | 2021.05.12 16:57 | YONHAP

  • thumbnail
    러시아 카잔 학교서 무차별 총격 사건…"최소 30명 사상"(종합2보)

    ... 전투용으로 이용되는 총기가 사냥용 총으로 허가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일각에선 현재 18세로 정해져 있는 총기 소지 허가 연령을 높여야 한다는 주장도 나왔다. 현지 언론은 이번 사건이 지난 2018년 10월 러시아가 우크라이나에서 병합한 크림반도 항구도시 케르치의 콜레쥐에서 발생한 총격 사건 이후 가장 큰 학내 총격 사건이라고 전했다. 재학생이 일으킨 케르치 학교 총격 사건에선 학생과 교직원 21명이 숨지고 50여명이 부상했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12 01:33 | YONHAP

  • thumbnail
    "EU 회원국, 유럽 병력 기동성 강화 사업에 미국 등 참여 승인"

    ... 속도를 높이는 사업에 북대서양조약기구(나토·NATO) 동맹인 미국, 캐나다, 노르웨이의 참여를 승인했다고 AFP 통신이 전했다. 이 사업은 유럽 전역의 병력 이동을 용이하게 하기 위한 것으로, 2014년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크림반도 강제 합병 이래 러시아의 공격성에 대한 우려가 커지면서 속도가 붙었다. 이는 EU의 '항구적 안보 협력체제(PESCO)' 차원의 계획 가운데 하나로, 여기에 다른 국가가 관여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EU 대외정책을 총괄하는 호세프 ...

    한국경제 | 2021.05.07 01:06 | YONHAP

  • thumbnail
    [책마을] 脫석유 시대…'에너지 패권 지도'가 확 바뀐다

    ... 사실을 잘 알고 있는 건 함께 손잡고 미국과 신(新)냉전을 벌이고 있는 중국과 러시아도 마찬가지다. 저자는 에너지 수출국 러시아와 수입국 중국이 각자의 전략적 목표를 위해 어떻게 협력해 나가고 있는지를 찬찬히 풀어낸다. 러시아의 크림반도 합병으로 인해 러시아와 서방 측의 관계가 최악으로 치닫던 2014년 5월 러시아와 중국이 체결한 막대한 규모의 천연가스 공급 계약이 대표적이다. 이를 통해 러시아는 향후 30년 동안 4000억달러(약 449조원) 규모의 천연가스를 중국에 ...

    한국경제 | 2021.05.06 18:01 | 홍선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