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511-1520 / 1,64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금융시장 '우크라이나 악재'…신흥국 통화가치 일제히 하락

    ... 가스공급 협상에 실패했고, 그 여파로 유럽 전역에 가스 대란이 발생한 적이 있다. 파이낸셜타임스는 유럽 가스 수입량의 15%가 우크라이나를 경유하기 때문에 천연가스 가격이 오르면 유럽 실물 경제에도 큰 타격을 입힐 수 있다고 전망했다. 크림반도 위기로 5월물 옥수수값과 밀 가격은 장중 한때 각각 2.73%, 5.18% 급등했다. ◆푸틴 '도박'에 러시아도 직격탄 우크라이나 사태는 이미 침체기를 맞은 러시아 경제에도 직격탄을 날렸다. 전문가들이 블라디미르 푸틴의 이번 ...

    한국경제 | 2014.03.03 20:55 | 김보라/박병종

  • 러시아, 우크라이나 사태 여파‥주가·환율 급락

    우크라이나 크림반도를 둘러싼 무력충돌 위험이 고조되면서 러시아 통화가치와 주가가 급락했습니다. 러시아 MICEX 지수는 현지시간 3일 오후 1시 24분 현재 전거래일보다 8.36%, 13.23포인트 내린 1323.99를 기록했습니다. MICEX 지수는 장중 한때 9.7% 가량 급락해 지난해 7월 이후 최저치까지 떨어지기도 했습니다. 러시아 루블화 가치는 달러 대비 한때 37루블로 사상최저 수준을 경신했습니다 러시아 중앙은행은 금융시장 불안을 ...

    한국경제TV | 2014.03.03 18:44

  • thumbnail
    [Global Issue] 소용돌이에 빠진 우크라이나…유고연방 전철 밟나

    ... 알려졌다. 국경수비대는 “무장한 사람들이 돈을 건네며 서류절차 없이 야누코비치 대통령이 탄 전세기를 출국시켜 줄 것을 부탁했다 거절당했다”고 설명했다. 친러시아 성향의 동남부지역에선 저항시위가 번지고 있다. 동부 도시 하리코프와 남부 크림반도의 세바스토폴, 케르치 등에서 중앙의회의 권력 장악에 반대하는 시위가 벌어졌다. 반도 남부 세바스토폴에선 러시아계 주민 수만명이 러시아 국기와 해군기를 들고 시내 광장으로 몰려나와 집회를 열었다. 이들은 집회 도중 야누코비치가 이끌던 ...

    생글생글 | 2014.03.03 15:52

  • 코스피, 우크라이나 충격…닷새만에 '후퇴'

    ... 상승했던 코스피지수가 우크라이나 사태에 대한 우려로 닷새만에 하락반전했다. 코스닥지수는 소폭 상승하며 선방했다. 3일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15.30포인트(0.77%) 떨어진 1964.69로 장을 마쳤다. 러시아 군이 크림반도를 사실상 점령해 우크라이나 군과 대치하는 상황이 펼쳐지면서 국내외 증시에 악재가 됐다. 일본 증시와 홍콩 증시가 이날 1% 내외로 하락하는 등 아시아 증시들도 동반 약세였다. 코스피시장에서 외국인이 7거래일만에 매도 전환해 761억원 ...

    한국경제 | 2014.03.03 15:11 | 김다운

  • "3월 주식시장, 외국인 봄바람 타고 2000선 재탈환 시도할 것"

    ... 러시아 간의 새로운 냉전시대의 전개 가능성을 의미한다. 그렇게 된다면 곡창지대인 우크라이나의 곡물 공급 감소로 인해 국제 곡물가격이 급등하는 등 글로벌 경제에 충격을 줄 여지가 있다. 따라서 핵심은 과연 러시아가 우크라이나 특히 크림 반도에 군사 개입에 나설 것인가 하는 점이다. 하지만 실제 군사공격보다는 군사력 과시 및 정치 외교적 공세 등의 전방위 압박에 치중할 가능성이 크다. * 3월 미국 경기 회복 가능성은 1, 2월 한파가 지속된 점을 감안하면, ...

    한국경제TV | 2014.03.03 14:48

  • 코스피, 1970선 아래서 약세 지속…PR 매도 확대

    ... 우크라이나 사태 우려 등으로 인해 1970선 아래에서 약세를 이어가고 있다. 프로그램 매물이 특히 부담이다. 3일 오후 1시28분 현재 코스피는 전날보다 15.26포인트(0.77%) 떨어진 1964.73을 나타내고 있다. 러시아 군이 크림반도를 사실상 점령해 우크라이나 군과 대치하는 상황이 펼쳐지면서 국내 증시에도 악재로 작용하고 있다. 코스피시장에서 기관이 1023억원, 외국인이 808억원 순매도로 '팔자'를 나타내고 있으며, 개인만이 1814억원 매수우위다. ...

    한국경제 | 2014.03.03 13:30 | 김다운

  • [ 마켓 진단] 우크라이나 사태, 전반적인 불안감 가중...외환시장 전망은

    ... 산업지역이다. 우크라이나는 국가정체성의 문제에서 출발하며 과연 유럽인지 러시아 권역인지가 문제다. 우크라이나 권역이 어떻게 나누어 지느냐에 따라 원유, 천연가스의 공급이 막힐 수 있다. 또한 러시아의 천연가스가 우크라이나에 지나가고 있고, 크림반도에는 러시아 해군기지가 있어 러시아에게는 우크라이나가 중요하다. 위기감이 고조되는 상황에서 최근 흐름 중 가장 영향을 많이 받고 있는 것은 국제 곡물시장이다. 옥수수 선물가격 주간을 보면 완전히 돌고 있고, 대두도 비슷한 흐름이다. ...

    한국경제TV | 2014.03.03 11:40

  • thumbnail
    [초점]돌발 변수 '우크라이나 사태'…코스피 영향은?

    ... 급락중이다. 러시아 상원은 지난 1일 러시아 대통령이 요청한 우크라이나내 군사력 사용 요청을 만장일치로 승인했으며, 러시아 군대가 크림공화국(크림반도)에 배치되고 있다. 우크라이나 사태는 당분간 증시 변동성을 키우는 리스크로 작용할 것으로 전망된다. 우크라이나 사태가 군사적 충돌로 이어질 지 여부는 불확실하지만, 크림반도의 중요성과 크림반도내 자치 독립 요구 등의 측면에서 군사적 개입 가능성을 완전히 배제할 수 없는 상황이다. 조용환 비엔지증권 애널리스트는 ...

    한국경제 | 2014.03.03 11:03 | 김다운

  • 크림반도 새로운 `화약고`로 부상하나‥국제사회 위기감 고조

    ... 크림반도를 둘러싸고 국제사회에 위기감이 고조되고 있다. 러시아가 대규모 병력을 크림반도로 이동시킨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푸틴 대통령이 우크라이나 내 군사력 사용에 관한 상원 승인까지 받으면서 크림에서의 군사충돌을 우려하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크림 반도는 우크라이나 남부에 있는 반도로 1954년 니키타 흐루쇼프가 러시아에서 우크라이나로 편입시킨 지역이다. 크림 반도 전역에 크림 공화국이 위치해 있다. 우크라이나 영토지만 러시아계 주민이 60%에 ...

    한국경제TV | 2014.03.03 10:36

  • 푸틴, 우크라 중재기구 설치 합의…서방 '압박' 지속

    오바마·메르켈 등 "러시아 크림반도 개입은 국제법 위반" 공감 케리 美국무장관, 우크라이나 방문해 '지원' 예정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우크라이나 사태 해결을 위해 유럽안보협력기구(OSCE)가 이끄는 진상조사기구 및 연락기구를 설치하자는 제안을 수용, 우크라이나 사태가 새 국면을 맞을지 주목된다. 앞서 러시아는 우크라이나에서의 군사력 사용을 상원에서 승인받아 크림반도에 병력 6천명을 이동시킨 것으로 알려지고, 우크라이나가 전군에 전투태세 ...

    연합뉴스 | 2014.03.03 09: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