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01-310 / 1,59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푸틴·젤렌스키, 내달초 파리서 첫 직접대면…분쟁해소 모색

    12월 9일 파리서 우크라이나 사태 해법 모색 4자 정상회담 열려 마크롱 중재로 성사…젤렌스키 집권 후 첫 '노르망디 형식' 회담 러시아의 크림반도 강제 병합 이후 심각한 갈등을 빚어온 러시아와 우크라이나의 정상이 파리에서 처음으로 얼굴을 마주하고 해법을 논의한다. 프랑스 대통령실 엘리제궁은 에마뉘엘 마크롱 대통령이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독일 정상을 오는 12월 9일 파리로 초청해 우크라이나 분쟁의 해법을 모색하는 4자 회담을 연다고 15일(현지시간) ...

    한국경제 | 2019.11.16 01:22 | YONHAP

  • thumbnail
    [전문가 포럼] 脫석유시대 중동 진출전략 재점검해야

    ... 의사를 밝혔다. 최대 가스 매장량을 보유하고 있는 러시아의 에너지 남진 정책도 가속화되고 있다. 러시아에서 유럽으로 수출하던 가스 물량의 약 90%가 우크라이나를 경유하는 상황에서 2014년 러시아가 전격적으로 우크라이나를 침공하고 크림반도를 강제 병합한 사건도 이와 무관치 않아 보인다. 이런 러시아가 시리아 내전을 사실상 승리로 이끌면서 미국이 중동에서 빠져나간 힘의 공백을 메워나갈 것이다. 현재 가스 생산 1위국인 카타르를 필두로 아랍에미리트(UAE), 사우디, 이란 ...

    한국경제 | 2019.11.13 18:10

  • thumbnail
    유튜브 "한국 창작자 생태계 다양하고 역동적…세계적 파급력"(종합)

    ... 지녔다고 13일 밝혔다. 마크 레프코비츠 유튜브 아태지역 크리에이터·아티스트 총괄은 이날 강남구 역삼동 반도카메라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한국 크리에이터의 생태계는 다양하고 다이내믹하다"고 말했다. 레프코비츠 ... 아니라 글로벌 센세이션을 일으킨다"며 "이런 국제적 아티스트만 센세이션한 게 아니라 '크림 히어로즈'처럼 재미난 일상을 소개하는 유튜버의 인기도 대단하다"고 말했다. 유튜브에 따르면 1천만명 ...

    한국경제 | 2019.11.13 15:49 | YONHAP

  • thumbnail
    유튜브 "한국 창작자 생태계 다양하고 역동적…세계적 파급력"

    ... 지녔다고 13일 밝혔다. 마크 레프코비츠 유튜브 아태지역 크리에이터·아티스트 총괄은 이날 강남구 역삼동 반도카메라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한국 크리에이터의 생태계는 다양하고 다이내믹하다"고 말했다. 레프코비츠 ... 아니라 글로벌 센세이션을 일으킨다"며 "이런 국제적 아티스트만 센세이션한 게 아니라 '크림 히어로즈'처럼 재미난 일상을 소개하는 유튜버의 인기도 대단하다"고 말했다. 유튜브에 따르면 1천만명 ...

    한국경제 | 2019.11.13 11:02 | YONHAP

  • thumbnail
    벨라루스 대통령, 오스트리아 방문…"EU와 관계개선 모색"(종합)

    ... 전했다. 루카셴코 대통령은 근래 들어 러시아와는 거리를 두고 EU 등 서방과는 관계 개선을 모색 중이기 때문이다. 벨라루스는 구(舊)소련의 일원으로, 그간 루카셴코 대통령은 러시아와 밀접한 관계를 유지했다. 그러다 러시아가 크림반도를 병합한 지난 2014년 이후 벨라루스도 병합될 수 있다는 의구심에 러시아와 거리를 두기 시작했다. 대신 EU의 인권 보호 지적에 부응해 다수의 야당 정치인을 석방하고 유럽 지도자들을 벨라루스로 초청하는 등 EU와 관계 개선을 ...

    한국경제 | 2019.11.13 01:04 | YONHAP

  • thumbnail
    벨라루스 대통령, 오스트리아 방문…"EU와 관계 모색"

    ... 전했다. 루카셴코 대통령은 근래 들어 러시아와는 거리를 두고 EU 등 서방과는 관계 개선을 모색 중이기 때문이다. 벨라루스는 구(舊)소련의 일원으로, 그간 루카셴코 대통령은 러시아와 밀접한 관계를 유지했다. 그러다 러시아가 크림반도를 병합한 지난 2014년 이후 벨라루스도 병합될 수 있다는 의구심에 러시아와 거리를 두기 시작했다. 대신 EU의 인권 보호 지적에 부응해 다수의 야당 정치인을 석방하고 유럽 지도자들을 벨라루스로 초청하는 등 EU와 관계 개선을 ...

    한국경제 | 2019.11.12 22:49 | YONHAP

  • thumbnail
    고르비 "'페레스트로이카' 후회 안해…소련 붕괴는 보수파 책임"

    ... 있었다"고 전했다. 고르바초프는 이어 "페레스트로이카의 종말과 소련 붕괴에 대한 책임은 1991년 8월에 쿠데타를 일으키고 그 뒤 소련 대통령의 지위 약화를 이용한 자들이 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1991년 8월 흑해 연안의 크림반도에서 여름휴가를 즐기던 고르바초프는 페레스트로이카 정책에 반대해 쿠데타를 일으킨 보수파들에 연금당하는 처지가 되고 말았다. 보수파의 쿠데타는 비록 '삼일천하'로 막을 내렸지만 고르바초프와 소련 지도부에 돌이킬 수 없는 타격을 입혔다. ...

    한국경제 | 2019.11.11 17:20 | YONHAP

  • thumbnail
    '우크라 녹취록'으로 본 트럼프…"변덕스럽고 아첨에 약해"

    ... "나는 굉장히 오랜 시간 일하기 때문에 밤에 집에 들어가 텔레비전을 보는 일만은 하고 싶지 않았다"면서 "그러나 집에 가서 줄리아니가 뭐라고 하는지 보기 위해 뉴스를 봐야했다"고 말했다. 윌리엄 테일러 우크라이나 대사 대행은 "크림반도를 러시아 영토로 인정하기로 러시아와 합의하는 것과 같은 극적인 변화가 일어날지 몰라 우려했다"며 트럼프 행정부의 갈지자 정책에 불안을 느꼈음을 고백했다. 요바노비치 전 대사가 소환된 사건은 경험이나 전문성보다 진짜든 가짜든 충성심이 ...

    한국경제 | 2019.11.11 11:46 | YONHAP

  • thumbnail
    임블리쏘리 "앞에서 제보하고 뒤에선 구매…이중성이 쇼핑몰과 닮았다" 분통

    ... 길이가 다른 제품 등을 구매할 수 있다"며 "교환,반품이 불가한 제품들"이라고 문제를 제기했다. 블리마켓을 찾아 구매한 일부 고객들은 "구매한 제품의 생산날짜가 지난 2018년 3월이었다. 1년 반도 지난 상품을 쓰려니 찝찝하다", "사은품으로 받은 크림의 유통기한이 6개월 밖에 남지 않았더라", "유통기한이 남았으면 아무 문제없다고 하겠지만 지난해는 관리가 제대로 되지 않는다는 지적을 받았던 이전하기 ...

    연예 | 2019.11.05 08:46 | 이미나/김소연

  • thumbnail
    덴마크, '러시아-독일 가스관' 자국 내 건설 승인

    ... 사업을 반대했다. 유럽에 액화천연가스를 수출하고 싶어하는 미국은 이 사업에 관련된 기업에 대한 제재를 위협하기도 했다. 그러나 세계 최대의 천연가스 수입국으로 러시아에 가스를 크게 의존하고 있는 독일은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크림반도 강제 병합 문제로 러시아에 제재를 가할 때에도 이 가스관 문제는 제재 대상에서 배제했다. '노드 스트림 2' 가스관은 러시아 국영가스회사 가스프롬 소유지만, 80억 유로(약 10조4천억원)에 이르는 사업비의 절반은 5개 유럽 에너지, ...

    한국경제 | 2019.10.31 00:1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