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1,10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클라라, 브라톱만 걸치고 댄스삼매경…볼륨 몸매에 눈길[TEN★]

    배우 클라라가 아찔한 의상으로 시선을 모았다. 클라라는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러 편의 짧은 동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동영상 속 클라라는 브라톱에 속바지만 입은 채 메이크업을 받고 있다. 메이크업을 받던 클라라는 흥에 취해 깜찍한 댄스를 추는가 하면, 도도한 눈빛으로 카메라를 응시하는 등 다양한 매력을 발산했다. 특히 볼륨감 넘치는 그의 몸매가 보는 이들의 시선을 매료시킨다. 한편 클라라는 2019년 2살 연상의 재미교포 출신 사업가 ...

    텐아시아 | 2021.05.15 05:00 | 서예진

  • thumbnail
    클라라, 초미니 입고 현란한 스텝…'일상이 섹시'[TEN★]

    배우 클라라가 섹시한 일상을 공유했다. 클라라는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그의 일상이 담긴 한 편의 동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동영상 속 클라라는 짧은 미니스커트에 샌들을 신은 채 천진난만하게 물장난을 즐기고 있다. 또 다른 장면에서는 차 안에서 민소매 티를 입은 클라라가 어딘가로 이동하는 모습이다. 그는숲 속에서 기지개를 펴며 한가로운 시간을 보내는가 하면, 카페에서 케이크를 먹는 등 소소한 일상을 선보였다. 한편 클라라는 2019년 2살 ...

    텐아시아 | 2021.05.14 13:10 | 서예진

  • thumbnail
    오페라 '브람스', 악곡 선정 효과적이나 캐릭터 입체성은 부족

    ... 달오름극장에서 초연의 막을 올렸다. 국립오페라단(예술감독 박형식)이 제작한 작곡가 전예은의 '브람스'다. 지난 7일 글로리아오페라단의 '아이다'로 개막한 제12회 대한민국오페라페스티벌의 두 번째 작품이기도 하다. 브람스, 슈만, 클라라의 가곡, 칸타타, 관현악곡 등을 이 세 사람의 관계와 사랑에 유연하게 엮어 넣은 이 작품에 대한 관심은 뜨거웠다. 4회 공연이 일찍부터 전석 매진돼, 현장 구매를 하러 왔다가 발길을 돌린 관객도 꽤 있었다고 한다. 관객들이 이 ...

    한국경제 | 2021.05.14 09:54 | YONHAP

  • 오페라로 만나는 브람스

    ...페라단이 독일 작곡가 요하네스 브람스(1833~1897)의 연정을 오페라로 풀어낸다. 오는 13~16일 국립극장 달오름극장에서 펼쳐지는 오페라 공연 ‘브람스…’를 통해서다. 이번 작품은 평생 사모했던 클라라 슈만과 스승이자 그녀의 남편인 로베르트 슈만 부부 사이에서 갈등하는 브람스의 이야기다. 브람스는 스무 살에 슈만 부부를 만났다. 로베르트 슈만은 브람스를 ‘천재’라고 치켜세우고 지원했다. 혈기왕성한 청년 브람스는 ...

    한국경제 | 2021.05.04 17:18 | 오현우

  • thumbnail
    클라라, 레깅스 말고 원피스에도 드러나는 S라인+각선미 [TEN★]

    배우 클라라가 결혼 이후에도 변함없는 독보적인 비주얼을 과시했다. 3일 클라라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별다른 멘트 없이 여러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클라라는 몸매 라인이 드러나는 타이트한 원피스를 입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머릿결이 날리는 모습을 연출하려는 듯 고개를 좌우로 흔드는 모습이 눈길을 끈다. 특히 클라라는 꾸준한 관리를 통해 완성된 남다른 몸매로 사선을 사로잡았다. 군살없이 매끈하고 탄력적인 각선미가 감탄을 자아낸다. 클라라는 ...

    텐아시아 | 2021.05.04 06:00 | 노규민

  • thumbnail
    12돌 맞은 '오페라 페스티벌' 올해 주제는 '여성의 삶'

    ... 다시 오페라 본연의 예술성에 초점을 맞춰 화려하게 열릴 전망이다. 올해 페스티벌에서 초연하는 작품은 국립오페라단의 '브람스'로 5월13일부터 16일까지 나흘 간 상연된다. '브람스'는 14살 연상의 클라라 슈만을 평생 마음에 품고 독신으로 생을 마감한 독일의 작곡가 브람스의 삶을 그린 오페라다. 한승원이 연출, 전예은이 작곡했다. 개막작은 올해 창단 30주년을 맞는 글로리아오페라단의 '아이다'다. '아이다'는 ...

    연예 | 2021.04.20 17:52 | 장지민

  • thumbnail
    '포스트 카스트로' 시대…쿠바 총서기에 미겔 디아스카넬

    ... 물려주며 그가 카스트로 형제를 이을 후계자임을 분명히 했다. 이후 2019년 쿠바가 43년 만에 대통령직이 부활하면서 디아스카넬의 직함은 대통령으로 바뀌었다. 디아스카넬은 쿠바 혁명 이후에 출생한 세대다. 1960년 쿠바 중서부 산타클라라의 노동자 집안에서 태어났다. 2003년 공산당 정치국에 합류했으며 라울 카스트로가 국가평의회 의장에 오른 이듬해인 2009년 고등교육부 장관으로 임명됐다. 2012년에는 행정부 2인자인 국가평의회 수석부의장에 지명돼 카스트로 형제의 ...

    한국경제 | 2021.04.20 17:09 | 안정락

  • thumbnail
    '여성의 삶' 주제 오페라 페스티벌 내달 개막…'브람스' 등 6편

    ... 예정이라고 20일 밝혔다. 작품들은 서울 서초구 예술의전당 오페라극장과 자유소극장, 서울 중구 국립극장 달오름극장 등에서 공연된다. 페스티벌 초연작은 다음 달 13~16일 열리는 국립오페라단의 '브람스'다. 14살 연상의 클라라 슈만을 평생 마음에 품고 독신으로 생을 마감한 독일 작곡가 브람스의 삶을 그린 작품으로 작곡가 전예은과 연출가 한승원이 협업했다. 개막작은 올해 창단 30주년을 맞는 글로리아오페라단의 '아이다'다. 고대 이집트를 배경으로 이집트의 ...

    한국경제 | 2021.04.20 14:45 | YONHAP

  • thumbnail
    혁명 후 태어나 비틀스 듣던 디아스카넬, 쿠바에 변화 가져올까

    ... 물려받았을 때부터 외신들은 그의 음악 취향에 주목했다. 자전거 여행을 즐기고 청바지도 즐겨 입는 디아스카넬 대통령은 카스트로 형제 등 혁명 세대와는 다른 '신세대'임은 분명하다. 그는 쿠바 혁명 이듬해인 1960년 중서부 산타클라라의 노동자 집안에서 태어났다. 대학에선 전자공학을 전공했다. 청년 시절부터 공산당에서 활동한 그는 1994년 비야클라라주 당 총서기로 임명됐고, 주민들과 친근하게 소통하는 실용주의적인 관리자로 명성을 쌓았다. 2003년 공산당 정치국에 ...

    한국경제 | 2021.04.20 05:56 | YONHAP

  • thumbnail
    대전예술의전당 회원을 위한 음악회 '손열음 리사이틀'

    15일 오후 아트홀…슈만 관련 레퍼토리 선보일 예정 대전 예술의전당은 15일 오후 7시 30분 아트홀에서 전당 회원을 위한 음악회 '피아니스트 손열음 리사이틀'을 연다. 브람스가 슈만의 아내인 클라라 슈만에게 헌정했다는 '여섯 개의 피아노 소품 Op.118', 슈만이 쇼팽에게 헌정한 '크라이슬레리아나 Op.16', 그 보답으로 쇼팽이 슈만에게 보낸 '발라드 2번 Op.38' 등 레퍼토리를 선보인다. 멘델스존의 '론도 카프리치오소 Op.14'도 ...

    한국경제 | 2021.04.14 09:4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