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611-10620 / 11,10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프로야구] 양준혁, 4타수 4안타 폭발

    ... 있다. 양준혁은 13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삼성증권배 2002프로야구 롯데와의 경기에서 홈런 1개를 포함해 4타수 4안타 1타점 3득점으로 맹활약하며 팀의 8-3 승리에기여했다. 93년부터 지난 해까지 9년 연속 3할대 타율을 기록하며 올해 초 국내 타자 중최고 몸값(4년간 최대 27억2천만원)으로 친정팀 삼성에 복귀한 양준혁은 지난 달 월평균 타율 0.215을 기록할 정도로 빈타에 시달렸다. 이 때문에 전날까지 시즌 타율 0.260을 기록하며 중심타선에서 ...

    연합뉴스 | 2002.06.13 00:00

  • [프로야구] 양준혁, 4타수 4안타 폭발

    ... 있다. 양준혁은 13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삼성증권배 2002프로야구 롯데와의 경기에서 홈런 1개를 포함해 4타수 4안타 1타점 3득점으로 맹활약하며 팀의 8-3 승리에기여했다. 93년부터 지난 해까지 9년 연속 3할대 타율을 기록하며 올해 초 국내 타자 중최고 몸값(4년간 최대 27억2천만원)으로 친정팀 삼성에 복귀한 양준혁은 지난 달 월평균 타율 0.215을 기록할 정도로 빈타에 시달렸다. 이 때문에 전날까지 시즌 타율 0.260을 기록하며 중심타선에서 ...

    연합뉴스 | 2002.06.13 00:00

  • 삭발투혼 박찬호, 13일 시즌 3승 재도전

    ... 좋은 성적을 거뒀던 전례에 비춰본다면 이번 삭발도 부진 탈출의 전환점이 되기를 팬들은바라고 있다. 하지만 박찬호가 상대해야 할 신시내티는 내셔널리그 중부지구 선두를 달리고있는 강팀이다. 뚜렷하게 돋보이는 강타자는 없지만 3할대 타율의 좌타자 션 케이시와 애덤 던이 중심타선에 버티고 있고 11홈런을 기록중인 후안 앤카니시온도 경계대상이다. 다만 선발 맞대결을 펼칠 우완 크리스 리츠머(25)가 메이저리그 2년 통산 10승에 그친 신예여서 다소 위안이 된다. ...

    연합뉴스 | 2002.06.11 00:00

  • 기아, 새 용병타자 펨버튼 영입

    프로야구 기아 타이거즈는 7일 새로운 용병타자로 메이저리그 경력의 루디 펨버튼(33)을 영입하기로 결정했다. 부진한 타격 성적으로 퇴출된 워렌 뉴선 대체선수로 영입되는 펨버튼은 지난 95년부터 3년간 보스턴 등에서 뛰며 메이저리그 통산 타율 0.336에 23타점을 기록했고올 시즌 멕시칸리그 57경기에 출장, 타율 0.381에 53타점으로 맹활약했다. (서울=연합뉴스) chil8811@yna.co.kr

    연합뉴스 | 2002.06.07 00:00

  • 박찬호, 8일 애틀랜타 상대로 3승 도전

    ... 않아 보인다. 또 하나 눈여겨 볼 것은 박찬호가 LA 다저스 시절 패전 위기에 몰리거나 박빙을승부를 펼칠 때마다 결정적인 한방을 선사하며 `도우미' 역할을 했던 개리 셰필드와맞대결. 올해 초 애틀랜타 유니폼으로 갈아입은 셰필드는 타율 0.251과 8홈런에 머물러있지만 지난 99년 이후 3년 연속 3할대 타율과 30홈런, 100타점 이상을 기록했던 강타자여서 옛 동지와 맞서게 된 박찬호의 힘겨운 승부가 예상된다. 셰필드와 함께 중심타선에 포진된 `존스 듀오'도 ...

    연합뉴스 | 2002.06.06 00:00

  • 일본 4월 실업률 5.2% 유지

    4월중 일본의 완전실업률(계절조정치)은 5.2%로전달과 같은 수준을 유지했다고 니혼게이자이 신문이 31일 총무성 발표를인용, 보도했다. 완전실업자수는 전년 동기대비 27만명 늘어난 375만명으로 13개월 연속 증가했다. 완전실업자 가운데 근무처의 인원정리나 도산 등에 따른 "타율"실업자는 121만명, "자율" 실업자는 104만명이었다. [한국경제]

    한국경제 | 2002.05.31 09:44

  • 日 4월 완전실업률 5.2%, 전달 수준 유지

    4월중 일본의 완전실업률(계절조정치)은 5.2%로전달과 같은 수준을 유지했다고 니혼게이자이(日本經濟)신문이 31일 총무성 발표를인용, 보도했다. 완전실업자수는 전년 동기대비 27만명 늘어난 375만명으로 13개월 연속 증가했다. 완전실업자 가운데 근무처의 인원정리나 도산 등에 따른 `타율' 실업자는 121만명, `자율'실업자는 104만명이었다. (서울=연합뉴스) 이승관기자 humane@yna.co.kr

    연합뉴스 | 2002.05.31 00:00

  • [프로야구] 송진우 6연승..다승선두 질주

    ... 적시타로 1점을 보태 쐐기를 박았다. 추격에 나선 SK는 3-9로 뒤진 8회 김재구의 마수걸이 투런홈런 등으로 3점 만회에 그쳤다. 삼성 선발 임창용은 7이닝을 5안타 3볼넷 6실점으로 막고 시즌 5승째를 올렸다. 반면 시즌 타율 0.253의 타격 부진에 빠진 삼성의 간판타자 양준혁은 올 시즌처음으로 선발 엔트리에서 빠졌다. ●마산(두산 9-0 롯데) 두산 에이스 박명환과 구원투수 이재영이 완봉승을 합작했다. 두산 선발 박명환은 6이닝을 5안타 5탈삼진 무실점으로 ...

    연합뉴스 | 2002.05.30 00:00

  • [프로야구] 올 시즌 홈런 '홍수'

    ... 투수가 볼카운트를 유리하게 이끌어 갈 수 있게 됐고 지난 해 유례없는 `타고투저'를 주도했던 호세 등 대형 용병 슬러거들이 퇴출되거나 부진한 것을 고려하면 기현상에 가까운 것이기 때문이다. 실제로 24일까지 8개 구단의 평균 팀 타율은 0.259로 지난해의 0.274에 비해 낮아진 반면 방어율은 지난 해 4.71에서 올해 4.25로 오히려 크게 향상되는 등 타고투저가 급격하게 수그러들었다. 홈런 10걸을 보더라도 지난 해는 홈런왕 이승엽(삼성.39개)과 막판까지 ...

    연합뉴스 | 2002.05.24 00:00

  • [프로야구] 마해영, 최고의 결승타 제조기

    ... 연타석 솔로포를 날려 10-1 승리를 이끌기도 했다. 이런 마해영의 맹활약상은 홈런더비 3위(15개)로 공동선두 이승엽과 송지만(이상 17개)을 바짝 뒤쫓고 있고 타점과 최다안타(53안타), 득점(38득점)에서 각각 2위와 장타율 3위(0.669), 타격 6위(타율 0.325)에 오르는 등 공격부문의 화려한 성적에서도 나타나 있다. 지난 달 3할대를 밑도는 타율(0.286)로 4번 타자의 자존심을 구겼던 것에 비하면 비약적인 상승세다. 이달 들어 고감도 ...

    연합뉴스 | 2002.05.2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