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641-10650 / 11,67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최희섭, 4호째 홈런..4타수 3안타

    ... 뿜어냈다. 지난 17일 볼티모어 오리올스와의 경기 이후 열흘만에 터진 대포다. 최희섭은 이후 2타석에서 안타 2개를 때려내는 맹타를 과시했지만 뒷타자들이침묵해 타점이나 득점을 추가하지는 못했다. 최희섭은 이날 3안타로 시범경기 타율을 0.296(종전 0.260)으로 크게 높였고, 4홈런, 13타점의 수준급 성적을 유지했다. 플로리다는 최희섭에 이어 타석에서 들어선 라몬 카스트로가 랑데부 홈런을 쳐1회에만 3점을 안고 기분좋게 출발했지만 연장 10회말 라울 ...

    연합뉴스 | 2004.03.27 00:00

  • 이승엽, 개막전 대비 최종 담금질

    ... 마지막으로 담금질했다. 이승엽은 26일 오후 1시30분부터 일본 사이타마현의 세이부돔구장에서 가볍게몸을 푼 뒤 동료 투수가 던져준 배팅볼을 7개나 펜스를 넘기며 절정의 타격감을 보였다. 14차례의 시범경기에서 3홈런 등 타율 0.222, 7타점을 기록했던 이승엽은 다음날(27일) 원정 개막전에서 세이부 라이온스의 에이스 마쓰자카 다이스케와 맞대결할예정. 세이부의 선발로 등판할 예정인 마쓰자카도 홈구장에서 가벼운 훈련으로 결전을 준비했다. 지난 14일 ...

    연합뉴스 | 2004.03.26 00:00

  • 서재응-최희섭 '장군멍군' ‥ M L 진출후 첫 맞대결

    ... 들어선 최희섭은 몸쪽 공을 끌어당겨 펜스까지 굴러가는 시원한 2루타를 터뜨려 1회 삼진을 앙갚음했다. 서재응은 이어 6회 2사2루의 마지막 위기에서 맞이한 세번째 승부에서 최희섭을 2루 땅볼로 처리해 대미를 장식했다. 최희섭은 4번째 타석에서 구원투수를 상대로 볼넷을 골라 이날 50%의 출루율을 기록했다. 서재응은 이날 호투로 시범경기 방어율을 6.75(종전 9.53)로 떨어뜨렸고, 최희섭도 타율을 0.260(종전 0.255)으로 끌어올렸다.

    한국경제 | 2004.03.26 00:00

  • 서재응.최희섭, 맞대결서 장군멍군

    ... 때려 1회 삼진을 앙갚음했다. 서재응은 이어 6회 2사2루의 마지막 위기에서 맞이한 세번째 승부에서 최희섭을 2루 땅볼로 처리해 대미를 장식했다. 최희섭은 4번째 타석에서 구원투수를 상대로 볼넷을 골라 이날 50%의 출루율을 기록했다. 서재응은 이날 호투로 시범경기 방어율을 6.75(종전 9.53)로 떨어뜨렸고, 최희섭도 타율을 0.260(종전 0.255)으로 끌어올렸다. (서울=연합뉴스) 강건택기자 firstcircle@yna.co.kr

    연합뉴스 | 2004.03.26 00:00

  • 서재응.최희섭, 맞대결서 장군멍군

    ... 아쉬웠다. 두번째 타석에서 2루 땅볼로 물러난 최희섭은 서재응과의 마지막 승부에서 펜스까지 굴러가는 시원한 2루타를 때려 1회 삼진을 앙갚음했다. 최희섭은 4번째 타석에서 구원투수를 상대로 볼넷을 골라 이날 50%의 출루율을기록했다. 서재응은 이날 호투로 시범경기 방어율을 6.75(종전 9.53)로 떨어뜨렸고, 최희섭도 타율을 0.260(종전 0.255)으로 끌어올렸다. (서울=연합뉴스) 강건택기자 firstcircle@yna.co.kr

    연합뉴스 | 2004.03.26 00:00

  • I Q 아닌 '강점 지능' 키워라 ‥ '지력혁명'

    영어 단어는 못 외워도 악보와 가사는 기가 막히게 잘 외우는 사람, 역사적 사실은 기억하지 못해도 프로야구 타자들의 타율은 줄줄 꿰고 있는 사람…. 지난 1백년 가량 인간의 지적 능력을 나타내는 척도로 군림해온 지능지수(IQ)는 이런 사람들을 설명하지 못한다. IQ는 인간의 정신능력중 기억ㆍ수리ㆍ지각ㆍ추리ㆍ언어 등 극히 일부만을 측정하기 때문이다. '지력혁명'(문용린 지음, 비즈니스북스, 1만1천원)은 이런 IQ의 한계를 지적하면서 '다중지능이론'이라는 ...

    한국경제 | 2004.03.26 00:00

  • 이승엽, "개막전 출격, 감 잡았다"

    ... 마쳤다. 이승엽은 에이전트인 김기주씨를 통해 "시범경기 마지막날 홈런을 쳤지만 큰 의미는 두지 않는다. 시범경기 성적에 100% 만족하지는 않지만 이제는 감을 잡았다"며 자신감을 밝혔다. 이승엽은 14차례의 시범경기에 출장해 타율 0.222, 3홈런, 7타점을 기록하며 파워에서는 합격점을 받았지만 16개의 삼진을 당하는 등 정확성 면에서는 기대에 미치지 못했다. 이승엽은 "일본 투수들의 다양한 변화구와 생소한 투구폼에 적응하지 못해 내가 가지고 있던 타격폼이 ...

    연합뉴스 | 2004.03.25 00:00

  • 이승엽 3호 홈런

    이승엽(롯데 마린스)이 일본 프로야구 시범경기 마지막날 3호 홈런을 쏘아올렸다. 이승엽은 23일 일본 지바 롯데마린스타디움에서 열린 야쿠르트 스왈로즈와의 경기에서 2회말 선두 타자로 나와 선발투수 이시도우 가쓰도시를 공략해 비거리 1백25m짜리 중월 솔로홈런을 쳐냈다. 이날 3타수 1안타를 기록한 이승엽의 시범경기 최종 성적은 타율 0.222,3홈런,6타점이다.

    한국경제 | 2004.03.23 00:00

  • 이승엽, 27일 日프로야구 대장정 돌입

    ... 라이언스와의첫 경기를 시작으로 140게임을 치르는 대장정에 돌입하는 이승엽은 한국과는 확연히다른 경기 문화와 `아시아 홈런킹'에 걸맞은 활약을 해야 한다는 부담감을 이겨내야한다. 이승엽은 지난 21일까지 치른 시범경기 13게임에 출전해 타율 0.214(42타수9안타), 홈런 2개라는 그리 만족할 수 없는 성적을 남겼다. 아직 새로운 야구 문화에 적응하지 못한 상황에서 시범경기의 성적만으로 정규시즌을 예측할 수 없지만 한국과는 다른 스트라이크 존, 변화 무쌍한 일본 투수들의변화구, ...

    연합뉴스 | 2004.03.23 00:00

  • 박찬호, 6안타 뭇매로 5실점

    ... 높아졌지만 타선의 도움으로 패전은 면했다. 박찬호는 3-1로 앞선 4회말 캔자스시티의 간판 타자 카를로스 벨트란에게 솔로홈런을 맞는 등 집중타를 맞아 4점을 내준 것이 뼈아팠다. 스위치히터 벨트란은 이날 경기 전까지 시범경기 타율 0.486으로 절정의 타격감을 과시하고 있다. 텍사스는 허버트 페리, 브래드 풀머, 알폰소 소리아노, 제이슨 콘티가 나란히 시범경기 첫 홈런을 터뜨리는 등 타선이 폭발해 7-6으로 역전승했다. (서울=연합뉴스) 강건택기자 fi...

    연합뉴스 | 2004.03.2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