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641-10650 / 12,34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승엽, 2타점 적시타

    ... 롯데는 2회에만 타자 일순하며 12명의 타자가 나서 8득점, 승부를 결정지었다. 이승엽은 그 이닝에 한 번 더 나왔으나 1루 땅볼에 그쳤다. 4회에는 1루 땅볼, 7회에는 좌익수 뜬공으로 아웃돼 4타수 1안타를 마크했고 시즌 타율은 0.267로 약간 올랐다. 또 시즌 56타점을 기록, 프랑코와 함께 팀내 공동 3위를 마크했다. 롯데는 15-1로 대승, 이날 니혼햄에 승리한 선두 소프트뱅크와 4게임차를 유지했다.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cany99...

    연합뉴스 | 2005.08.02 00:00

  • '올해도 다시 한 번', 보스턴 레드삭스의 꿈

    ... 팬이 아니더라도 'Must-watch'의 경기가 된다. 절대절명의 순간 투수의 회심의 공을 겨우겨우 파울로 커트 해냈지만, 라미레즈는 역부족인 것 같았다. 그 투수와의 그 때까지의 다섯 번의 대결에서도 겨우 하나의 안타를 쳐낸 상대타율까지 그런 인상을 뒷받침해 주었다. 역시 날카로운 커브가 떨어지는데, 라미레즈가 도끼로 장작 패듯이 스윙을 했고, 투수 앞에서 크게 튀긴 공은 투수의 머리를 넘어, 2루를 가르며 중견수 앞의 안타로 2루 주자를 홈으로 불러 들였다. ...

    The pen | 2005.08.01 18:00

  • 최희섭, 대타로 나와 볼넷

    ... 이날 상대 선발로 좌완 마크 멀더가 등판함에 따라 벤치를 지키던 중 2-4로 뒤진 7회 대타로 타석에 들어섰다. 최희섭은 상대 바뀐 투수 알 례예스와 풀카운트 승부 끝에 볼넷을 골라 걸어나갔지만 후속타 불발로 홈을 밟진 못했고, 타율은 0.245를 유지했다. 최희섭은 8회초 수비 때 투수 스티브 슈몰로 교체돼 경기를 마감했다. 다저스는 2-5로 뒤진 8회말 리키 리디의 3점홈런으로 극적인 동점을 만들었으나 연장 11회초 상대 타자 짐 에드먼즈에게 결승 투런 ...

    연합뉴스 | 2005.08.01 00:00

  • 추신수, 빅리그 재입성 좌절

    ... 이적으로 빅리그 재진입 가능성을 높였던 추신수(23)가 아쉽게도 다음을 기약하게 됐다. 시애틀 구단은 1일(한국시간) 트리플A 타코마 레이니어스에서 추신수 대신 자말 스트롱을 백업 외야수로 불러 올렸다. 스트롱은 마이너리그에서 타율 0.293 4홈런 36타점, 21도루를 마크 중이었다. 메이저리그에 올라올 수 있는 후보로 아브라함 누녜스(타율 0.260, 12홈런 58타점), 추신수(타율 0.258, 8홈런 32타점,16도루) 등이 꼽혔지만 타율과 도루에서 ...

    연합뉴스 | 2005.08.01 00:00

  • 박찬호, 새 단짝포수 올리보

    ... 틀었다. 2003년에는 야구전문지 '베이스볼 다이제스트'가 선정한 '올해의 신인팀'에 선정됐으며 그해 신인 포수 가운데 최다안타(75안타), 최다 2루타(19개)로 두각을 나타냈다. 올 시즌 54경기에 출장해 0.151의 타율에 홈런 5개를 기록했으며 메이저리그 통산 타율 0.218에 홈런 25개를 쳐냈다. 지난 4월9일 텍사스 레인저스와 시애틀과의 경기에서는 박찬호를 상대로 2타수 1안타로 박찬호를 괴롭히기도 했다. 올 시즌 21개의 도루를 허용하고 ...

    연합뉴스 | 2005.08.01 00:00

  • 박찬호 4일 NL 복귀전은 김병현 설욕전

    ... 상대였다. 99년부터 2003년까지 피츠버그 간판 타자로 활약하며 박찬호를 상대로 생애통산 15타수 7안타를 기록한 자일스는 4일 경기부터는 박찬호 최고의 도우미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자일스는 2003년 8월말 당시 유망주 투수인 올리버 페레스, 제이슨 베이 등과 트레이드로 유니폼을 맞바꿔 입었으며 올시즌 7월말 현재 타율 0.292에 타점 56개로 각가 팀내 1위를 달리고 있다. (알링턴=연합뉴스) 김홍식 특파원 ka1227@yna.co.kr

    연합뉴스 | 2005.08.01 00:00

  • 김병현, 4일 샌프란시스코전 선발 등판

    ... 올랐고 샌프란시스코는 5월 18일 이후 첫 만남이다. 특히 지난 4월 18일 쿠어스필드에서 만루포를 허용한 마이클 터커와의 리턴매치에서 복수를 펼칠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샌프란시스코 타선을 상대로 통산 0.153의 낮은 피안타율을 보유 중인 김병현은 터커에게 불의의 만루포를 맞고 2볼넷, 5타점을 내줬다. 터커와 함께 '유이'한 좌타자인 J.T 스노에게도 8타수 1안타 2삼진으로 강한 모습을 보이고 있고 스위티히터인 오마르 비스켈에게도 8타수 2안타로 ...

    연합뉴스 | 2005.08.01 00:00

  • 이승엽, 공격 랭킹 전면에 부상

    ... 26일 후반기 시작과 함께 4경기 모두 출장, 1일 현재 292타석으로 규정 타석(291타석, 게임수(94)X3.1)을 가까스로 넘어서면서 공격 전 부문에서 '제도권'으로 진입했다. 가장 높은 순위를 보이고 있는 것은 역시 장타율. 이승엽은 0.594의 장타율로 마쓰나카 노부히코(0.663), 훌리오 술레타(0.636, 이상 소프트뱅크 호크스)에 이어 당당 리그 3위를 달리고 있다. 7월까지 기록한 71안타 중 홈런이 22방, 2루타가 19개, 3루타가 1개다. ...

    연합뉴스 | 2005.08.01 00:00

  • 이승엽, 후반기 첫 타점..3G 연속 안타

    ... 이승엽은 하지만 7-0으로 크게 앞선 3회 무사 2루의 타점 기회에서 헛스윙 삼진으로 돌아섰고 4회와 6회에도 잇따라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나 아쉬움을 남겼다. 이승엽은 8회 5번째 타석에서 대타 가키우치 테쓰야와 교체돼 경기를 마쳤고 4타수 1안타로 시즌 타율 0.267을 유지했다. 퍼시픽리그 2위 롯데는 이날 12-2 승리로 리그 선두 소프트뱅크와의 승차를 4.5경기로 좁혔다. (서울=연합뉴스) 장재은 기자 jangje@yna.co.kr

    연합뉴스 | 2005.07.31 00:00

  • 최희섭, 시즌 12번째 2루타

    ... 고전했던 최희섭은 올해는 이날까지 22타수 4안타로 나아진 모습을 보이고 있다. 특히 30일 세인트루이스전을 빼고 28일~29일(신시내티전), 이날 경기에서 모두 대타 안타를 기록하며 귀중한 순간 팀에 돌파구를 열어줄 수 있는 선수로 탈바꿈했다. 시즌 타율은 0.245로 약간 올랐다. 다저스는 최희섭의 안타로 4-5까지 추격했으나 6회 3점을 내주며 무너졌고 결국 4-9로 패했다.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cany9900@yna.co.kr

    연합뉴스 | 2005.07.3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