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651-10660 / 11,67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승엽 3호 홈런

    이승엽(롯데 마린스)이 일본 프로야구 시범경기 마지막날 3호 홈런을 쏘아올렸다. 이승엽은 23일 일본 지바 롯데마린스타디움에서 열린 야쿠르트 스왈로즈와의 경기에서 2회말 선두 타자로 나와 선발투수 이시도우 가쓰도시를 공략해 비거리 1백25m짜리 중월 솔로홈런을 쳐냈다. 이날 3타수 1안타를 기록한 이승엽의 시범경기 최종 성적은 타율 0.222,3홈런,6타점이다.

    한국경제 | 2004.03.23 00:00

  • 최희섭, 실책으로 동점 빌미

    ... 파울 플라이를 놓치는 실책을 범했다. 기사회생한 질은 결국 적시타를 때려내 1-1 동점을 만들었고, 이 득점은 최희섭의 실책 때문에 비자책점으로 기록됐다. 5번 타순에 들어선 최희섭은 타격에서도 3타수 무안타에 그쳐 시범경기 타율이 0.256(종전 0.275)으로 떨어졌다. 이날 경기는 메츠가 두번째 제임스 볼드윈이 타석에서는 3타수 3안타 4타점, 마운드에서는 5이닝 1안타 무실점으로 맹활약한 데 힘입어 9-1로 승리했다. 한편 지난해 메이저리그 도루왕 ...

    연합뉴스 | 2004.03.22 00:00

  • 최희섭 2안타 .. 4일만에 맹타

    ... 스페이스코스트 스타디움에서 열린 몬트리올 엑스포스와의 경기에서 선발 1루수 겸 4번타자로 나와 3타수 2안타 1타점을 올렸다. 지난 17일 생일 자축 홈런포 이후 3경기 동안 안타를 추가하지 못했던 최희섭은 이날 활약으로 시범경기 타율 0.275(종전 0.243),3홈런,10타점으로 성적을 끌어올렸다. 몬트리올의 선발투수 자크 데이로부터 중전 안타를 뽑아 기분좋게 출발한 최희섭은 2-6으로 뒤지던 6회 왼손투수 랜디 초트로부터 좌중간을 가르는 1타점 2루타를 뿜어냈다. ...

    한국경제 | 2004.03.21 00:00

  • 최희섭, 4일만에 맹타

    ... 스페이스코스트 스타디움에서 열린 몬트리올 엑스포스와의 경기에서 선발 1루수 및 4번타자로 나와 3타수 2안타 1타점을 올렸다. 지난 17일 생일 자축 홈런포 이후 3경기 동안 안타를 추가하지 못했던 최희섭은이날 활약으로 시범경기 타율 0.275(종전 0.243), 3홈런, 10타점으로 성적을 끌어올렸다. 몬트리올의 선발투수 자크 데이로부터 중전 안타를 뽑아 기분좋게 출발한 최희섭은 2-6으로 뒤지던 6회 왼손투수 랜디 초트로부터 좌중간을 가르는 1타점 2루타를뿜어냈다. ...

    연합뉴스 | 2004.03.21 00:00

  • 이승엽, 4경기만에 안타

    ... 호크스와의 시범경기에 지명 4번타자로 출장, 1회말 첫타석 1사 1, 2루에서 깔끔한 우전 안타를 작렬했다. 이승엽은 뒷타자인 5번 베니의 좌전 2루타에 힘입어 득점에 성공했지만 9회말까지 나머지 4타석에서는 모두 플라이볼로 물러나 타율이 종전 0.216에서 0.214로 떨어졌다. 이로써 이승엽은 지난 17일 요미우리와의 시범경기까지 3경기째 무안타의 부진을 털어내 정규리그 개막을 앞둔 배팅감각 회복 가능성을 알렸다. 롯데는 1회말 이승엽의 득점으로 3-3 동점을 ...

    연합뉴스 | 2004.03.21 00:00

  • 최희섭, 4일만에 맹타

    ... 스페이스코스트 스타디움에서 열린 몬트리올 엑스포스와의 경기에서 선발 1루수 및 4번타자로 나와 3타수 2안타 1타점을 올렸다. 지난 17일 생일 자축 홈런포 이후 3경기 동안 안타를 추가하지 못했던 최희섭은 이날 활약으로 시범경기 타율 0.275(종전 0.243), 3홈런, 10타점으로 성적을 끌어올렸다. 1회 몬트리올의 선발투수 자크 데이로부터 중전 안타를 뽑아 기분좋게 출발한 최희섭은 2-6으로 뒤지던 6회 1사 2루에서 왼손투수 랜디 초트의 바깥쪽 공을 ...

    연합뉴스 | 2004.03.21 00:00

  • 플로리다, 최희섭 기량 향상에 흡족

    ... 로빈슨 코치는 "2사 2루에서 가만히 서서 세번째 스트라이크를 지켜보기를 바라지 않는다. 배트를 내밀어 공을 맞혀야 한다"면서 최희섭에게 늘 타석에서 공격적인자세를 취할 것을 강조하고 있다. 최희섭은 지난해 0.218의 낮은 타율에도 0.350의 높은 출루율을 기록하는 등 뛰어난 선구안을 자랑했지만 이제는 팀내 유일한 왼손 거포로서 해결사 역할을 해야한다. 이 기사는 또 최희섭이 펜스를 넘길 수 있는 파워는 물론 라인 드라이브 히터로서 자유자재로 밀고 당겨서 ...

    연합뉴스 | 2004.03.18 00:00

  • 이승엽, 일본 홈런왕 로즈에 완패

    ... 17일 일본 지바의 마린스타디움에서 열린 요미우리와의 시범경기에 4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 6회까지 4차례 타석에 들어섰지만 볼넷 1개를 골랐을 뿐3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이로써 3경기째 시원한 안타를 뽑아내지 못한 이승엽의 타율은 0.235에서 0.216으로 다시 떨어졌다. 이승엽은 1회 상대 선발 매튜 랜들로부터 볼넷을 골라 출루했지만 득점으로 연결시키지 못했고 이후 3회와 6회에도 2루수 앞 땅볼에 그쳤다. 7회부터는 후쿠우라 가즈야 대신 1루수를 ...

    연합뉴스 | 2004.03.17 00:00

  • 최희섭, 생일 자축 홈런포

    ... 경기에서 2호 아치를 그린 이후 사흘만에 홈런포를 가동하며 주전 1루수 자리를 확고히 했다. 선발로 출전한 최희섭은 미겔 카브레라의 희생플라이로 1-0으로 앞서던 1회말주자 2명을 놓고 볼티모어의 제2선발로 내정된 로드리고 로페스로부터 큼지막한 우월 홈런을 날렸다. 이날 2타수 1안타를 기록한 최희섭은 시범경기 통산 30타수 9안타(0.300), 3홈런, 8타점으로 3할대의 타율에 진입했다. (서울=연합뉴스) 최태용기자 cty@yna.co.kr

    연합뉴스 | 2004.03.17 00:00

  • 최희섭, 선발 굳히기 .. 시범경기 볼트모어전 생일자축 3점포

    ... 부진했지만 2002년에는 15승9패(방어율 3.57)를 기록하는 등 잠재력을 인정받아 올 시즌 제2 선발을 노리고 있는 투수다. 이날 2타수 1안타를 친 최희섭은 시범경기 통산 30타수 9안타(0.300),3홈런,8타점으로 3할대 타율에 진입했다. 최희섭은 또 지난해 24차례의 시범경기에서 2개의 홈런을 쳤던 데 비해 올해는 11경기 만에 3개의 홈런을 때려 장거리 타자로서의 활약을 예고했다. 지난 시즌이 끝난 뒤 1루수 부문에서 골드글러브를 받았던 데릭 리(시카고컵스)와 ...

    한국경제 | 2004.03.1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