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661-10670 / 11,67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승엽, 2경기 연속 방망이 침묵

    ... 선발출장으나 삼진 1개를 포함해 4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지난 14일 세이부 라이온즈전에서 `괴물투수' 마쓰자카 다이스케에게 삼진 2개로 물러나는 등 3타석 모두 삼진 수모를 당했던 이승엽은 2경기 연속 방망이 침묵이이어지며 타율이 종전 0.267에서 0.235(총 11경기)로 크게 떨어졌다. 반면 이승엽과 팀의 1루수 자리를 다투는 후쿠우라 가즈야는 1루수 겸 5번 타자로 나와 4타수 1안타로 타율을 0.237로 끌어올리며 이승엽을 추월했다. 이승엽은 ...

    연합뉴스 | 2004.03.16 00:00

  • 최희섭 9회 동점타

    ... 최희섭은 15일(한국시간) 멕시코시티의 포로솔스타디움에서 열린 휴스턴 애스트로스와의 경기에서 1-2로 뒤지던 9회초 1타점 적시타로 2-2 무승부를 이끌었다. 이날 3타수 1안타 1볼넷을 얻은 최희섭은 이로써 28타수 8안타로 타율을 0.286(종전 0.280)으로 끌어올렸다. 한편 애틀랜타 5선발을 노리는 봉중근도 2경기 연속 무실점 호투를 이어갔다. 봉중근은 플로리다주 주피터의 로저딘스타디움에서 열린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의 경기에서 선발 존 톰슨에 ...

    한국경제 | 2004.03.15 00:00

  • 최희섭, 9회초 동점타 .. 봉중근 무실점

    ... 최희섭은 15일(이하 한국시간) 멕시코시티의 포로솔스타디움에서 열린 휴스턴애스트로스와의 경기에서 1-2로 뒤지던 9회초 1타점 적시타로 2-2 무승부를 이끌었다. 이날 3타수 1안타, 1볼넷을 얻은 최희섭은 이로써 28타수 8안타로 타율을 0.286(종전 0.280)으로 끌어올리면서 5타점을 기록했다. 최희섭은 9회초 1사후 볼카운트 1-1에서 휴스턴 투수 리키 스톤의 3구를 받아쳐깨끗한 우전안타를 뿜어내 2-2 동점을 만들었으나 후속타 불발로 홈을 밟지는 못했다. ...

    연합뉴스 | 2004.03.15 00:00

  • 이승엽 투런홈런 .. 시범경기 요코하마전 3타수2안타

    ... 4번 타자로 선발 출장,1회초 2사 2루 볼카운트 1-0에서 상대 선발투수 스콧 물렌의 1백24km 짜리 슬라이더를 받아쳐 중월 2점홈런(비거리 1백25m)을 터뜨렸다. 이로써 앞선 2경기에서 5차례나 삼진을 당하며 이어졌던 9타석 무안타 행진을 마감했다. 이날 이승엽은 안타 1개를 보태 3타수 2안타 2타점,1득점의 맹타를 과시하며 시범 8경기에서 홈런 2개를 포함해 타율을 0.292(24타수 7안타)로 끌어올렸고 6타점,4득점을 기록했다.

    한국경제 | 2004.03.13 00:00

  • 최희섭, 이틀 연속 무안타

    ... 연속 무안타에 그쳤다. 최희섭은 13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주피터의 로저딘스타디움에서열린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의 경기에서 후반 교체 출장했으나 안타를 추가하지못했고 팀도 2-5로 패했다. 이로써 최희섭은 시범경기 타율이 1할대(0.190)로 떨어졌지만 선발 1루수 및 4번타자로 나온 윌 코르데로도 2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최희섭은 13일 멕시코로 이동, 멕시코시티에서 열리는 휴스턴 애스트로스와의경기에 출전한다. (서울=연합뉴스) 강건택기자...

    연합뉴스 | 2004.03.13 00:00

  • 이승엽, 2경기 연속 방망이 침묵

    ... 선발출장했으나 올 시즌 최다인 5차례 타석에 오르고도 삼진과 볼넷 2개씩을 묶어 3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지난 7일 주니치 드래곤즈전에서 3타석 연속 삼진의 빈타에 시달렸던 이승엽은2경기 연속 무안타 행진으로 시범경기(총 7경기) 타율이 종전 0.278에서 0.238로 떨어졌다. 지난 98년부터 5년간 국내에서 홈런왕을 다퉜던 지난해 센트럴리그 홈런왕(40개)타이론 우즈(요코하마)도 일본으로 옮겨 성사된 2라운드 거포 대결에서 2타석 모두중견수 플라이로 물러나 ...

    연합뉴스 | 2004.03.11 00:00

  • 한국메이저리거 동반 출격..서재응, 무실점 호투-최희섭, 또 2루타

    ... 최희섭(25·플로리다 말린스)은 LA 다저스와의 경기에 4번타자 겸 1루수로 선발 출장해 2루타를 터뜨리며 타격 상승세를 이어갔다. 이날 2타수 1안타를 쳐내 3경기 연속 안타를 기록한 최희섭은 시범경기 17타수 4안타로 타율을 0.235(종전 0.200)로 끌어올렸다.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의 봉중근(24)도 이날 레이크브에나비스타의 크래커잭스타디움에서 열린 필라델피아 필리스와의 경기에서 2이닝을 2안타 무실점으로 막았다. 반면 김병현은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의 경기에 ...

    한국경제 | 2004.03.11 00:00

  • 최희섭, 올 시즌 첫 홈런

    ... 치고 나간뒤 타석에들어서 몸쪽으로 파고드는 직구를 그대로 끌어당겼고 팀은 단숨에 승부를 뒤집은뒤윌 코르데로 등의 홈런이 이어지면서 9-3으로 역전승했다. 이로써 시범경기 성적도 15타수 3안타, 3타점으로 전날 0.166이었던 타율을 0.200으로 끌어올린 최희섭은 7회 수비때 래리 수튼과 교체됐다. 최희섭은 "나를 믿고 4번 타자로 올린 감독에게 고맙다"면서 "바뀐 스윙폼이 조금씩 몸에 익어가면서 타격감이 상승세에 있다"고 밝혔다고 에이전트인 이치훈씨가전했다. ...

    연합뉴스 | 2004.03.10 00:00

  • 최희섭, 연이틀 장타쇼 .. 메츠전 시범경기 첫 홈런

    ... 10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포트세인트루시 트레디션필드에서 열린 뉴욕 메츠와의 시범경기에 1루수 겸 4번타자로 선발 출장,6회초 무사 2루에서 상대 투수 페드로 펠리시아노의 직구를 끌어당겨 우월 2점홈런을 날렸다. 최희섭은 이날까지 4경기 연속 선발 출장,정규리그 주전임을 예고했고 시범경기 첫 4번타자로 기용한 감독의 신임에 홈런으로 보답했다. 최희섭은 시범경기 성적 15타수 3안타 3타점으로 전날 0.166이었던 타율을 0.200으로 끌어올렸다.

    한국경제 | 2004.03.10 00:00

  • 이승엽, 우즈ㆍ페르난데스와 거포 대결

    ... 늘어서 마지막 대결은 이승엽의 승리로 끝났다. 우즈는 지난해 일본프로야구에서 데뷔 첫해 40홈런으로 센트럴리그 공동 홈런왕에 올랐고 페르난데스도 32개의 대포를 쏘아올려 나름대로 성공을 거뒀다. 이에 따라 올해 목표를 30홈런과 타율 0.290 이상으로 정한 이승엽이 이들이 보는 앞에서 쾌조의 장타력을 선보인다면 자신감을 얻어 일본에서 승승장구할 수 있는발판을 마련할 수 있다. 지난 5일 오릭스 블루웨이브 경기에서 마수걸이 홈런으로 짜릿한 손맛을 되찾은만큼 ...

    연합뉴스 | 2004.03.1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