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161-11170 / 13,04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최희섭, 2타수 무안타 침묵

    ... 22일(한국시간) 플로리다주 주피터의 로저딘스타디움에서 열린 플로리다 말린스와 시범경기에서 올메도 사엔스 대신 1루수로 교체 출장했으나 2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전날 워싱턴 내셔널스전에서 2타수 1안타 1타점을 기록했던 최희섭의 시범경기 타율은 0.250(4타수 1안타)이 됐다. 최희섭은 이날 3-8로 크게 뒤진 7회초 1사 주자가 없는 상황에서 유격수 땅볼로 물러났고 8회 3점을 보태 6-8까지 추격한 2사 1, 2루에서는 삼진으로 아웃됐다. 다저스는 결국 6-8로 ...

    연합뉴스 | 2006.03.22 00:00

  • 승엽.종범.찬호 'WBC 올스타'..일본, 쿠바꺾고 우승

    ...고)가 WBC가 선정한 올스타팀에 뽑혔다. 이승엽은 21일(한국시간) 대회 결승전이 끝난 뒤 16명으로 구성된 미디어 패널이 선정한 '2006 WBC 올 토너먼트 팀'에서 최고 1루수로 선정됐다. 이승엽은 이번 대회에서 타율 0.333에 홈런 5개와 10타점을 올려 홈런과 타점부문 1위를 기록했다. 타율 0.400,2루타 6개로 발군의 활약을 펼친 이종범은 켄 그리피 주니어(미국),스즈키 이치로(일본) 등과 함께 최고 외야수에 뽑히는 영광을 안았다. ...

    한국경제 | 2006.03.21 00:00 | 김경수

  • 이승엽.이종범.박찬호, WBC 올스타 선정

    ... 박찬호(33.샌디에이고)가 WBC가 선정한 올스타팀에 뽑혔다. 이승엽은 21일(한국시간) 대회 결승전이 끝난 뒤 16명으로 구성된 미디어 패널이 선정한 '2006 WBC 올 토너먼트 팀'에서 최고 1루수에 등극했다. 이승엽은 타율 0.333에 홈런 5개와 10타점을 올려 홈런과 타점 1위에 올랐다. 타율 0.400, 2루타 6개로 발군의 활약을 펼친 이종범은 켄 그리피 주니어(미국), 스즈키 이치로(일본) 등과 함께 최고 외야수에 뽑히는 영광을 안았다. 3세이브, ...

    연합뉴스 | 2006.03.21 00:00

  • thumbnail
    [재미있는 통계] 40. 퍼센트의 비교

    ... 할 수 있을까? 절대로 그렇게 말할 수 없다. 퍼센트끼리 직접 비교할 수 있는 경우는 유일하게 두 퍼센트가 계산된 기준이 같을 경우에만 가능하다. 야구의 예를 들어 보자. 야구에서는 퍼센트의 다른 표현인 할·푼·리를 사용하는데 타율이 3할3푼인 김야구 선수와 2할9푼인 나안타 선수가 있다면 누가 더 훌륭한 선수일까? 3할3푼이 2할9푼보다 높으니까 김야구 선수가 더 훌륭한 선수라고 하는 사람은 야구 팬이 아닐 확률이 높다. 왜냐하면 야구 팬이라면 타율 계산시 분모가 ...

    한국경제 | 2006.03.20 09:35 | 현승윤

  • 이승엽, MLB 기량 갖춘 선수 4위 .. ESPN

    ... 것"이라고 덧붙였다. 질레트는 "이승엽이 수비에서도 내야수의 송구를 잘 걷어올렸고 넓은 수비범위를 자랑했다"며 좋은 점수를 줬다. 올해 22살이 된 쿠바의 주포 구리엘은 프로 투수들의 공을 1년만 적응한다면 메이저리그에서도 평균 타율 0.300을 때리고 20~30홈런을 너끈히 쏘아올릴 수 있는 유망주라는 점에서 전체 1위에 선정됐다. 150Km의 광속구를 뿌리는 마쓰자카는 직구는 물론 투심-포심 직구, 체인지업, 커브, 슬라이더 등 각종 변화구를 자유자재로 뿌린다는 ...

    연합뉴스 | 2006.03.20 00:00

  • [WBC] 이승엽 등 '월드스타'로 급부상

    ... WBC 시작 전부터 미국 언론으로부터 '눈여겨 볼 선수 5걸' 가운데 한명으로 꼽혔고, 기대에 200% 부응하며 이번 대회 최고의 스타로 떠올랐다. 이승엽이 WBC 예선과 본선 7경기를 거치며 거둔 성적은 홈런 5개, 10타점에 타율도 4할에 육박한다. 이승엽은 이로써 아드리안 벨트레(4개.도미니카공화국)와 켄 그리피 주니어(미국), 데릭 리(미국), 데이비드 오티스(도미니카공화국.이상 3개) 등 쟁쟁한 메이저리거들을 따돌리고 홈런왕을 굳혔다. 도쿄에서 벌어진 예선 ...

    연합뉴스 | 2006.03.19 00:00

  • [WBC] 4강은 2개의 '창'과 2개의 '방패'

    ... 비해 처지고 쿠바는경기당 4.17점을 허용해 4강 진출국 가운데 가장 마운드가 허약한 것으로 나타났다. 하지만 공격력에서는 역시 중남미 특유의 탄력과 힘을 내세운 도미니카공화국과 쿠바가 한국이나 일본보다 낫다는 평가. 팀 타율 0.266인 도미니카공화국은 애드리언 벨트레, 데이비드 오티스, 앨버트 푸홀스 등 거포 라인이 필요할 때 한방씩 터트려주는 등 파괴력이 무섭다. 쿠바 역시 팀 타율 0.269에 이르는 타격이 돋보인다. 프레데릭 세페다, 아리엘 ...

    연합뉴스 | 2006.03.17 00:00

  • [WBC] 이종범 '뜻깊은 한방..일본 침몰하다'

    ... 미국을 꺾은 14일 역사적인 날에는 이종범의 방망이가 투혼으로 빛났다. 감기로 인한 목 통증에 시달리면서도 안타로 진루해 이승엽의 홈런 때 홈을 밟는 등 4타수 2안타 불방망이를 휘둘렀다. 이날 경기까지 이종범의 6경기 성적은 타율은 0.429(21타수 9안타)에 출루율 0.550. 공격의 첨병으로서 어느 빅리거 못지 않은 눈부신 활약이었다. 기술과 정신력에서 이처럼 모범을 보여주고 있는 주장 이종범이 있는 한 WBC 초대 챔피언도 먼 얘기가 아닌 듯 하다. ...

    연합뉴스 | 2006.03.16 00:00

  • thumbnail
    '바람의 아들' 적시타 한방에 日 '30년 발언' 오만 잠재웠다

    ... 가볍게 안타를 치고 나가 이승엽의 홈런 때 홈을 밟으면서 일본에 씻을 수 없는 상실감을 안겼다. 세계 최강으로 꼽히는 미국을 꺾은 14일에는 이종범의 방망이가 투혼으로 빛났다. 감기로 인한 목 통증에 시달리면서도 안타로 진루해 최희섭의 홈런 때 홈을 밟는 등 4타수 2안타 불방망이를 휘둘렀다. 이날 경기까지 이종범의 성적은 타율 0.429(21타수 9안타)에 출루율 0.550.공격의 첨병으로서 어느 빅리거 못지 않은 활약을 펼치고 있다.

    한국경제 | 2006.03.16 00:00 | 한은구

  • thumbnail
    [WBC] 한국, 4강 진출 ... 야구사 다시 썼다

    ... 2볼넷, 무실점으로 처리했다. 그러나 한국야구의 저력은 역시 종반에 발휘됐다. 7회까지 1안타에 그치던 한국은 8회 1사 뒤 김민재가 볼넷을 고른 뒤 이병규가 중전 적시타를 날렸다. 이병규는 이전 타석까지 21타수 3안타, 타율 0.142로 극심한 부진을 보였지만 가장 중요한 승부처에서 한 방을 날린 것. 이 순간에 기막힌 행운도 뒤따랐다. 이병규의 중전 안타때 1루 주자 김민재는 2루를 돌아 다소 무리하다 싶을 정도로 3루로 질주했고 송구가 정확하게 ...

    연합뉴스 | 2006.03.1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