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171-11180 / 11,47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프로야구, 후반기 레이스 21일 시작

    ... `그라운드의 꽃'인 홈런 더비는 홈런 24개의 이승엽(삼성)이 공동 선두인 호세(롯데)와 무서운 기세로 추격중인 우즈(두산.20개)를 따돌리고 토종의 자존심을 지켜낼 수 있을 지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특히 홈런과 타점, 타율, 장타율, 출루율 등 공격 5개 부문에서 선두를 달리고있는 호세는 이만수(당시 삼성)가 지난 84년 홈런과 타점, 타율 등 타자 3개 부문을차지한 기록을 깰 경우 20년 프로야구사에 새로운 이정표를 세우게 된다. 또 마운드에서는 ...

    연합뉴스 | 2001.07.19 09:48

  • 이치로, 21타석 무안타로 부진

    ... 등 극도의 부진에 빠졌다. 이치로는 17일(이하 한국시간) 시애틀에서 열린 애리조나 다이아몬드 백스와의 경기에서 선두타자로 출장했지만 5타석 무안타로 침묵했다. 이로써 이치로는 최근 4경기, 21타석에서 안타를 1개도 뽑지 못해 99년 5월 자신이 일본 오릭스에서 뛸때 기록한 종전 최다타석 무안타기록(17타석)을 넘어섰고 한때 선두로 올라섰던 타율도 0.333으로 아메리칸리그 3위로 떨어졌다. (교도=연합뉴스) jhcho@yna.co.kr

    연합뉴스 | 2001.07.17 19:40

  • 김병현, 이치로와 대결할듯

    ... 투수로 나서게 될 김병현은 시애틀의 중심타자이치로와의 한판 대결이 예상된다. 그러나 언더핸드 투수인 김병현이 좌타자 이치로에게 상대적으로 불리한 상황. 경기가 이치로의 홈구장에서 열리는데다 김병현이 전반기 동안 오른손타자(피안타율 0.155)보다 왼손타자(피안타율 0.213)에게 약한 면모를 보여왔기 때문이다. 하지만 최근 경기에서 탈삼진 행진을 벌이고 있는 김병현이 이치로를 `제물'로삼을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 김병현은 이달 들어 3경기에 등판, ...

    연합뉴스 | 2001.07.12 15:59

  • [홈스쿨] 그래프 차이점 정확하게 .. '초등학생에 적합한 수학교육법'

    ... cm까지 표기하지는 않는다. 이러한 것들을 이론이 아닌 생활 속에서 느낄 수 있도록 유도해야 한다. 규칙성과 함수 5학년 과정에 나오는 비와 비율을 학습할 때 아이들의 관심이 큰 야구를 갖고 설명해보자. 타자에게 중요한 타율을 알려면 비율부터 공부해야한다. 이러다보면 자신도 모르는 사이에 비율의 의미를 알게 된다. 할인율도 쇼핑을 하면서 아이와 함께 물건값을 깎는 계산을 해보면서 배울수 있다. 할.푼.리는 10을 기준으로 한 것이고 백분율은 100을 ...

    한국경제 | 2001.07.11 15:09

  • [사설] (10일자) 은행 경영실적 호전됐다지만

    ... 비해 일본은 90년 이후 1백42개 금융기관을 정리하는데 그쳤다. 문제는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한 자발적인 노력이 크게 부족하다는 점이다. 일본 은행들은 자율합병을 통해 대형화를 빠른 속도로 진행하고 있으나 우리는 합병 자체가 타율적으로 진행되고 있는데다 그나마도 내부진통이 심해 걱정이 이만저만이 아니다. 단적인 예로 우리금융 지주회사와 자회사들간에 경영이행각서(MOU) 체결을 놓고 벌어진 시비만 해도 그렇다. 지주회사가 자회사의 예산 인력관리 임원문책 등을 요구할 ...

    한국경제 | 2001.07.09 17:10

  • 투수 릭 리드, 부상으로 올스타전 불참

    ... 감독인 바비 발렌타인 감독은 9일 등과 목 부분 경련 증세를 보이는 리드를 올스타팀 명단에서 제외하고 플로리다 말린스의 외야수 클리프 플로이드(29)로 교체했다고 밝혔다. 올 시즌 7승4패를 기록중인 리드는 방어율 부문에서 리그 5위(3.10)에 올라 있으며 대체 투입되는 플로이드는 타율 0.342에 21개의 홈런과 70타점을 기록, 공격전 부문에서 리그 상위권에 올라 있다. (세인트피터즈버그 AP=연합뉴스) chil8811@yna.co.kr

    연합뉴스 | 2001.07.09 16:58

  • [2001 프로야구] 마운드 높이따라 '울고 웃고'

    현대와 롯데가 마운드의 차이로 웃고 울고 있다. 현대의 경우 8개 구단 중 최저의 팀타율에도 불구하고 철벽 마운드로 팀순위 1위를 되찾은 반면 롯데는 최고의 팀타율을 자랑하지만 마운드의 부진으로 최하위로 추락했다. '야구는 투수놀음'이라는 야구계의 격언이 그대로 맞아떨어지고 있다. 현대는 치열한 선두다툼을 벌이는 삼성과의 주말 2연전을 모두 승리로 이끌면서 단독 선두를 되찾았다. 삼성과는 1게임차.현대의 계속되는 고공비행은 팀 최다 홈런포(1백10개)의 ...

    한국경제 | 2001.07.08 17:58

  • [박찬호 올스타 선발] 빅리그 정상급 투수 '公認'

    ... 박찬호 수출효과도 눈부시다. 그가 94년 미국 진출 이후 벌어들인 돈은 2백40억원으로 자동차 1만대를 수출해 얻은 이익금과 맞먹는다. ◇명실상부한 에이스=올 시즌 박찬호의 성적은 탈삼진 4위(1백28개),방어율 5위(2.91),피안타율 2위(0.192) 등 투수 전 부문에 걸쳐 상위권에 랭크돼 있다. 특히 박찬호는 케빈 브라운,앤디 애시비,드라이포트 등 선발투수들의 부상과 부진으로 붕괴 직전까지 갔던 LA 마운드를 소생시킨 1등공신이다. 8승으로 다승부문에서 11위에 ...

    한국경제 | 2001.07.05 17:24

  • 박찬호, 메이저리그 올스타 선정

    ... 동료였던 노모 히데오(현재 보스턴 레드삭스)에 이어 2번째로 올스타에 선정되는 영광을 안았다. 박찬호는 6년 연속 100탈삼진을 달성하며 올 시즌 다승 공동 11위(8승), 탈삼진 4위(128개), 방어율 5위(2.91), 피안타율 2위(0.192) 등 투수 전 부문에 걸쳐 리그상위권에 랭크돼 있고 지난 2일 발표된 올스타 야수 명단에 다저스 선수가 한 명도 끼지 않아 올스타 기용이 예견됐었다. 특히 올 시즌 메이저리그 최다인 14경기 연속 퀄리티스타트(QS:6이닝 ...

    연합뉴스 | 2001.07.05 10:14

  • [프로야구] 용병에 맞선 심재학의 고독한 싸움

    올시즌 유독 매섭게 돌아가고 있는 용병들의 불방망이에 맞서 타격 부문에서 심재학(두산)이 토종 타자의 자존심을 걸고 고독한 싸움을 하고 있다. 심재학은 3일 롯데전에서 4타수 3안타의 물오른 방망이를 휘두르며 타율 0.357로 전날 공동 선두였던 에레라(0.353.SK)와 산토스(0.347.해태)를 제치고 이 부문선두로 뛰어올랐다. 타격 3위에 올라있는 호세(0.348.롯데)까지 감안하면 심재학이 없었더라면 타격부문은 용병들만의 잔치가 될 뻔했다. ...

    연합뉴스 | 2001.07.04 1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