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311-11320 / 13,26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박찬호ㆍ김병현, 6일 동반 출격‥2승 도전

    ... 카를로스 삼브라노(25). 삼브라노는 지난 2004년 16승을 포함해 지난 해까지 컵스에서 3년 연속 13승 이상을 올린 영건이라 박찬호(시즌 1승1패.방어율 5.34)로서 쉽지 않은 상대다. 타선에는 지난 해 내셔널리그 타격왕(타율 0.335)과 홈런 2위(46개)에 올랐던 강타자 데릭 리가 손목 부상으로 빠져 있지만 올 해 타율 0.358의 불방망이를 휘두르는 토드 워커와 상대 타율 0.545로 강했던 톱타자 후안 피에르가 경계 대상이다. 부상 복귀 무대였던 ...

    연합뉴스 | 2006.05.02 00:00

  • 최희섭, 4타수 2안타 2타점

    ... 팀이 0-5로 뒤지던 8회 2사 2,3루에서 상대 좌완 구원 프랭클린 그래스키로의 공을 밀어쳐 좌익수 앞 2타점 적시타를 터뜨려 팀의 영패를 막았다. 포터킷의 2-5패. 최희섭은 나머지 두 타석에서는 모두 삼진으로 돌아섰다. 전날 3타수 무안타에 그쳐 연속 경기 안타 행진이 '8'에서 끝났던 최희섭은 다시 안타 행진을 시작했고 시즌 타율도 0.306에서 0.321까지 올랐다.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cany9900@yna.co.kr

    연합뉴스 | 2006.04.30 00:00

  • 최희섭, 마이너리그서 8경기 연속 안타

    ... 포터킷 맥코이 스타디움에서 열린탬파베이 산하 더럼 불스와의 경기에서 지명타자 겸 4번 타자로 나와 2타수 2안타, 2득점의 맹타를 휘둘렀다. 이로써 최희섭은 지난 20일 더럼과 경기 이후 8경기 연속 안타를 기록하며 마이너리그 타율을 0.295에서 0.326로 끌어올렸다. 최희섭은 1회말 1사 1루에서 중전안타를 때려 타격감을 조율한 뒤 팀이 1-2로 뒤지던 3회 2사 후 두번째 타석에서 중견수 쪽 2루타를 치고 나가 다음 타자 제프 베일리의 안타로 홈을 ...

    연합뉴스 | 2006.04.28 00:00

  • 이승엽, 타격 슬럼프 장기화 "왜"

    ... 돌기 일쑤이고 밀어서 치는 타구보다 당겨서 범타에 그치는 경우가 빈번하다. 이승엽은 21일 한신전에서 끝내기 역전 투런포를 쏘아올리고도 "안타를 쳐야 하는데. 계속 이러면 안되는 데"라며 불안한 심정을 드러냈다. 이승엽의 시즌 타율은 4할대를 웃돌다 현재 0.313까지 떨어졌다. 무안타 행진이 지속된다면 이주 중 2할대 추락은 불 보듯 뻔하다. 좌완 투수 상대 타율도 3할대에서 0.250까지 하락했다. 이승엽은 "야쿠르트전에서는 볼배합에서 완전히 말려 공략을 ...

    연합뉴스 | 2006.04.27 00:00

  • 이승엽, 3경기 연속 침묵

    ... 방망이가 사흘째 침묵했다. 이승엽은 27일 히로시마 구장에서 벌어진 히로시마 도요 카프와의 시즌 6차전에서 3타수 무안타 2삼진으로 부진했다. 지난 23일 한신전 두 번째 타석에서 우전 안타를 친 이후 9타수 무안타다. 시즌 타율은 0.313에서 0.302(86타수 26안타)로 떨어졌다. 이승엽은 이날 150Km 강속구를 던지는 히로시마의 에이스 구로다 히로키와 상대했지만 밸런스를 찾지 못하고 이렇다 할 공격을 펼치지 못했다. 이승엽은 2회 첫 타석에서 ...

    연합뉴스 | 2006.04.27 00:00

  • 이승엽, 1득점 추가...시즌 23득점

    ... 야쿠르트전 이후 7게임 연속 삼진을 기록했다. 이어 0-2로 끌려가던 4회 2사 2루에서는 볼넷을 얻어 1루로 걸어나갔고 후속 고쿠보 히로키의 역전 우중간 스리런 홈런 때 홈을 밟아 시즌 23득점째를 올렸다. 이승엽의 시즌 타율은 0.317에서 0.313(83타수 26안타)으로 약간 떨어졌다. 이승엽은 21일 연장 11회 끝내기 투런포를 때린 한신전부터 하루 걸러 한 개꼴로 징검다리 안타를 쳐 왔으나 이날 침묵해, 이틀 연속 무안타에 빠졌다. 요미우리는 ...

    연합뉴스 | 2006.04.26 00:00

  • 이승엽 '일요일 홈런 행진 끝'.. 1안타 1득점

    ... 자이언츠)이 '일요일 홈런 행진'을 끝냈다. 이승엽은 23일 도쿄돔에서 벌어진 한신 타이거스와 시즌 3차전에서 네 차례 타석에서 안타를 1개 뽑는데 그쳐 지난 2일 요코하마전부터 3주간 이어온 '일요일 홈런쇼'를 마쳤다. 시즌 타율은 0.333에서 0.329(79타수 26안타)로 약간 떨어졌다. 이승엽은 2회 선두 타자로 첫 타석에 나와 좌완 에구사 히로타카의 몸쪽 직구를 의식적으로 밀었으나 유격수 플라이로 잡혔다. 이어 0-4로 뒤진 4회 2사 1루의 ...

    연합뉴스 | 2006.04.23 00:00

  • MLB 본즈, 통산 709호 홈런 작렬

    ... 이어 메이저리그 통산 홈런 3위에 올라 있는 본즈는 이 홈런으로 통산 홈런을 709개로 늘리며 부문 2위인 루스에 홈런 5개 차로 접근했다. 최근 금지약물 투약혐의로 휘청거리고 있는 본즈는 시즌 개막 이래 2할을 조금 상회하는 타율에 단 1개의 홈런도 터뜨리지 못하는 슬럼프를 겪었지만 이날 '투수들의 무덤'인 쿠어스필드에서 부활의 신호탄을 쏘아올렸다. 선두 타자 오마 비스켈의 홈런으로 1-0으로 앞선 1회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타석에 들어선 본즈는 볼카운트 0-1에서 ...

    연합뉴스 | 2006.04.23 00:00

  • 이승엽, 4월 월간 MVP 후보 '석연치 않은' 탈락

    ... 20일까지 성적으로 후보자를 뽑은 타자 MVP 명단에서 제외됐다. 후원사인 일본생명이 상금 30만엔(240만원)을 주는 MVP 후보에는 고쿠보 히로키, 아베 신노스케(이상 요미우리) 등이 이승엽 대신 이름을 올렸다. 고쿠보는 타율 0.377을 때리고 6홈런에 19타점을 올렸고 아베는 홈런은 없으나 타율(0.377)이 이승엽보다 높아 후보로 뽑혔다. 특히 고쿠보는 화끈한 타격과 순도 높은 팀 플레이로 가장 팬들을 즐겁게 해준 선수를 뜻하는 MEP(Most E...

    연합뉴스 | 2006.04.22 00:00

  • 이승엽 '슬럼프 길어지나...' 4타수 무안타

    타격 슬럼프에 빠져 있음을 인정한 이승엽(30.요미우리 자이언츠)이 또다시 침묵 모드에 접어들었다. 이승엽은 22일 도쿄돔에서 벌어진 한신 타이거스와의 시즌 2차전에서 4타수 무안타 2삼진에 그쳤다. 한동안 4할을 유지했던 타율은 서서히 하락세를 지속하더니 급기야 0.333(75타수 25안타)까지 떨어졌다. 그러나 이날 내야 땅볼로 타점 1개를 추가, 시즌 18타점을 올렸다. 이승엽은 "지난 주말 요코하마전부터 좌완 도이, 요시미, 이번 주 ...

    연합뉴스 | 2006.04.2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