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331-11340 / 13,26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최희섭, 1안타 2타점..3경기 연속 안타

    ... 이어 3-0으로 앞선 2회 1사 1,2루에서 1타점 우전 적시타를 터뜨려 2타점째를 올렸다. 5회와 6회는 모두 삼진으로 물러났고 9회에는 볼넷으로 출루했다. 포터킷은 10-3으로 대승했다. 지난 15일부터 실전에 투입된 최희섭은 샬럿과의 3연전에서 첫날 홈런을 쏘아올리는 등 11타수 4안타(타율 0.364), 3타점, 3볼넷으로 맹활약을 펼쳐 빅리그 재진입 가능성을 높였다.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cany9900@yna.co.kr

    연합뉴스 | 2006.04.17 00:00

  • 이승엽, 센트럴리그 최고 좌타자 '우뚝'

    일본프로야구 이승엽(30.요미우리 자이언츠)이 센트럴리그 15게임만에 리그 최고 좌타자로 우뚝서며 성공신화를 써가고 있다. 17일 현재 이승엽은 득점 1위(20개), 타격 2위(타율 0.414), 최다안타 2위(24개), 타점 공동3위(15개), 홈런 공동 6위(4개), 출루율 2위(0.485), 장타율 5위(0.707) 등 도루를 제외한 공격 전부문에서 리그 최상위권을 질주하며 단박에 센트럴리그 간판 타자로 부상했다. 특히 우타자가 득세하고 ...

    연합뉴스 | 2006.04.17 00:00

  • 최희섭, 트리플A 첫 경기서 솔로 홈런

    ... 뒤 근 한 달 간에 맛본 짜릿한 손맛. 실전감이 떨어져 있는 상태에서 좌투수를 상대로 밀어서 아치를 그렸다는 점이 고무적이다. 그는 시범 경기에서 보스턴 이적 후 4경기에서 5타수 무안타 1타점을 포함해 총 8경기에 출전해 타율 0.077(13타수 1안타) 2타점에 그치며 부진했다. 최희섭은 이날 1회 첫 타석에서는 볼넷, 2회에는 1루 땅볼로 아웃됐다. 7회에도 볼넷을 얻어 좋은 선구안을 보였다. 8회에는 2루 땅볼에 그쳐 3타수 1안타 2볼넷으로 ...

    연합뉴스 | 2006.04.15 00:00

  • 이승엽 '현미경 분석' 뛰어넘는다

    ... 승리(3연전에서 2승 이상)했다. 지난 3월31일부터 도쿄돔에서 벌어진 개막 3연전에서 이승엽은 요코하마를 상대로 첫날부터 불방망이를 휘두르며 강인한 인상을 남겼다. 요코하마와의 1차전 첫 타석에서 결승 2타점 적시타를 비롯, 3경기에서 타율 0.500(10타수 5안타)을 때리고 홈런 2방에 4타점을 올리는 등 발군의 활약을 펼쳤다. 그러나 장소를 요코하마로 옮겨 벌어지는 3연전은 전과는 다른 양상으로 흐를 가능성이 크다. 제대로 한 방을 먹은 요코하마는 일본 특유의 '현미경 ...

    연합뉴스 | 2006.04.14 00:00

  • 최희섭, 15일 트리플A서 재활 시작

    ... 본격적인 재활 훈련을 위해 로드 아일랜드주 포터킷으로 이동할 예정이다. 최희섭이 부상에서 빨리 완쾌해 제 컨디션을 찾는다면 빅리그에 올라올 여지도 있어 보인다. 보스턴의 주전 1루수로 뛰고 있는 케빈 유킬리스는 14일 현재 타율 0.346을 때리고 6타점을 올리는 등 선전하고 있으나 좌타 백업 후보인 노장 J.T 스노는 타율 0.222로 부진한 편이어서 그의 부진이 계속된다면 최희섭이 그 자리를 꿰찰 가능성도 있다.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cany...

    연합뉴스 | 2006.04.14 00:00

  • 이승엽, 시즌 12타점 .. 4경기 연속 멀티히트

    ... 볼넷을 골랐고 5회 1사 후에는 2루 땅볼에 그쳤다. 7회 1사 2루의 타점 찬스에서는 상대 우완 구원 하세가와 마사유키의 바깥쪽 약간 빠진 듯한 포크볼이 스트라이크 판정을 받으면서 3구 삼진으로 물러났다. 4타수 2안타로 시즌 타율은 0.400에서 0.409(44타수18안타)로 약간 올랐다. 요미우리는 1-1이던 4회 야노 겐지, 가와나카의 연속 2루타로 2점을 달아난 뒤 6회 다시 야노의 2루타 등으로 2점을 보태 5-1로 사실상 승부를 갈랐다. 최종 ...

    연합뉴스 | 2006.04.13 00:00

  • 이승엽 '꿈의 4할 타율' ‥ 시즌 5번째 멀티히트 기록

    일본 프로야구 요미우리 자이언츠의 4번타자 이승엽(30)이 시즌 다섯 번째 '멀티 히트'(2안타 이상) 경기를 펼치며 꿈의 4할 타율에 진입했다. 이승엽은 12일 일본 도쿄돔에서 벌어진 히로시마 도요 카프와의 시즌 2차전에서 4번타자 겸 1루수로 선발 출장해 3회와 7회 각각 안타를 기록,4타수 2안타로 활약했다. 최근 4경기 연속 안타이자 시즌 다섯 번째 멀티 히트로 가파른 타격 상승세를 이어간 이승엽은 이로써 타율도 0.389에서 0.400으로 ...

    한국경제 | 2006.04.12 00:00 | 김경수

  • 이승엽, 시즌 5호 멀티히트..4할타율 진입

    일본 프로야구 요미우리 자이언츠의 4번타자 이승엽(30)이 시즌 다섯 번째 멀티히트(2안타 이상)경기를 펼치며 꿈의 4할 타율에 진입했다. 이승엽은 12일 도쿄돔에서 벌어진 히로시마 도요카프와 시즌 2차전에서 4번 타자 겸 1루수로 선발 출장해 3회와 7회 각각 안타를 기록, 4타수 2안타로 활약했다. 지난 8일 주니치 드래곤스와 경기 이래 4경기 연속 안타이자 시즌 다섯 번째 멀티히트로 가파른 타격 상승세를 이어간 이승엽은 이로써 타율도 0.389에서 ...

    연합뉴스 | 2006.04.12 00:00

  • 이승엽의 요미우리, 리그 우승확률 89%

    ... 완승을 거둔 요미우리 소식을 전한 뒤 '요미우리가 23년만에 개막 후 첫 10경기에서 8승(2패)을 올렸다. 과거 8승을 거뒀던 9번 중 8번이나 센트럴리그를 우승했다'며 시즌 출발이 완벽하다고 분석했다. 요미우리는 지난해 타율 0.198로 눌렸던 '거인 킬러' 히로시마 에이스 구로다 히로키를 상대로 7회 타자 일순하는 엄청난 응집력으로 대거 5점을 뽑았다. 지난해 자이언츠 역사상 처음으로 80패(62승)를 당하며 리그 5위로 추락한 요미우리는 올 시즌 ...

    연합뉴스 | 2006.04.12 00:00

  • 이승엽 사부 박흥식, "승엽 40홈런.3할 타율 가능"

    "(이)승엽이가 지금 같은 페이스라면 올 해 40개의 홈런과 3할 타율, 100타점 이상도 충분히 가능하다" `아시아 홈런킹' 이승엽(30.요미우리 자이언츠)의 국내 프로야구 삼성 라이온즈 시절 사부(師父)였던 박흥식(44) 삼성 타격코치가 11일 이승엽의 올 시즌 맹활약을 예언했다. 박 코치는 지난 1996년부터 2003년까지 7년 가까이 삼성에서 한솥밥을 먹으며 이승엽의 타격을 지도하는 건 물론이고 심리 상담까지 해주며 아시아 최고의 홈런 ...

    연합뉴스 | 2006.04.1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