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371-11380 / 13,26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승엽, 14타수 2안타로 시범경기 마감

    ... 침묵에 빠지며 개막전 4번 타자 수성에 비상이 걸렸다. 이승엽은 26일 도쿄돔에서 벌어진 히로시마 도요카프와의 시범 경기 최종전에 1루수 겸 4번 타자로 선발 출장, 4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이로써 이승엽은 14타수 2안타(타율 0.143), 3타점으로 시범 경기를 마감했다. 이승엽은 이날 1회 1사 2,3루에서 1루 실책으로 출루하며 팀의 결승타를 올렸다. 요미우리의 4-1승. 그러나 이후 유격수 땅볼, 좌익수 뜬공, 삼진으로 물러나 기대했던 안타는 ...

    연합뉴스 | 2006.03.26 00:00

  • 이승엽, 방망이 침묵 '안풀리네'… 3경기 연속 무안타

    일본프로야구 요미우리 자이언츠의 이승엽(29)이 14타수 2안타(타율 0.143),3타점으로 시범경기를 마감했다. 이승엽은 26일 도쿄돔에서 벌어진 히로시마 도요카프와의 시범 경기 최종전에 1루수 겸 4번 타자로 선발 출장,4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3경기 연속 무안타. 이승엽은 이날 1회 1사 2,3루에서 1루수 실책으로 출루하며 팀의 결승타를 올렸다. 요미우리가 4-1로 이겼다. 곤도 아키히토 요미우리 수석코치는 25일 '요미우리의 개막전 ...

    한국경제 | 2006.03.26 00:00 | 한은구

  • 최희섭, 한국선수 `무덤' 보스턴서 새 출발

    ... 플로리다 말린스로 트레이드되고도 오른손 타자 윌 코데로와 제프 코나인, 데이먼 이즐리 등과 경쟁해 붙박이로 나서지 못했다. 급기야 2004년 7월 전격 트레이드로 LA 다저스 유니폼을 입었으나 지난 해도 들쭉날쭉한 출장으로 타율 0.253, 15홈런, 42타점에 그친 뒤 스토브리그 기간 영입된 거물급 내야수 노마 가르시아파라에게 밀려 보스턴으로 옮기는 아픔을 맛봤다. 다저스에 남았다면 가르시아파라의 1루 백업 요원 겸 왼손 대타 전문으로 벤치 신세를 면하지 ...

    연합뉴스 | 2006.03.25 00:00

  • thumbnail
    최희섭, 보스턴으로 전격 이적

    ... 백업요원으로 활약하거나 트레이드 될 것이라는 두 가지 가능성이 동시에 거론됐다. 이번 시즌을 앞두고 연봉 조정 신청자격을 얻은 최희섭은 72만5천달러에 계약했으나 이적과 관련한 보도는 끊이지 않았던 것. 지난 시즌 15개의 홈런 등 타율 0.253, 42타점을 기록한 최희섭은 지명타자 제도를 채택한 아메리칸리그의 새로운 환경에 적응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한국인 선수로는 조진호와 이상훈, 김선우, 김병현(이상 콜로라도 로키스), 송승준(캔자스시티 로열스)에 이어 ...

    연합뉴스 | 2006.03.25 00:00

  • 이승엽, 7타석 연속 무안타

    ... 출장했으나 4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지난 22일 야쿠르트전에서 결승타를 포함해 3타수 2안타 2타점의 맹타를 휘둘렀던 이승엽은 23일 요코하마 베어스타스전 3타수 무안타에 이어 이날도 침묵해 7타석 연속 안타를 뽑지 못했다. 시범경기 타율도 0.200(10타수 2안타)으로 떨어졌다. 2회말 첫 타자로 나서 상대 선발 사사오카 겐의 공을 노리고 힘껏 방망이를 돌렸으나 좌익수 플라이가 됐고 이후 3차례 타석도 모두 선두타자로 나왔지만 4회 우익수 플라이, 7회 1루 ...

    연합뉴스 | 2006.03.25 00:00

  • [프로야구] 롯데 3홈런.21안타 폭발..LG 5연승

    ... SK와 경기에서 홈런 3방을 포함해 장단 21안타를 몰아치는 등 선발 전원 안타.득점으로 17-4 대승을 거뒀다. 롯데는 1승 뒤 이어졌던 4연패의 사슬을 끊고 힘찬 도약의 발판을 마련했다. 앞서 4경기에서 홈런 1개와 팀 타율 0.234에 그쳤던 롯데 타선이 모처럼 화끈한 공격력을 뽐냈다. 롯데 타선이 폭발한 건 1회초 2사 후. 상대 선발로 나선 5년차 고효준(좌완)의 제구력 난조를 틈타 볼넷 2개와 땅볼로 2사 2, 3루를 만든 롯데는 이대호의 ...

    연합뉴스 | 2006.03.25 00:00

  • 추신수, 마이너리그로 강등

    ... 추신수(24.시애틀 매리너스)가 마이너리그로 내려가 정규시즌 개막전 출장이 불투명해졌다. 시애틀은 24일(한국시간) 추신수를 마이너리그 트리플A 타코마 레이니어스로 내려 보냈다고 밝혔다. 추신수는 이번 스프링캠프 시범경기에서 10경기에 출장, 타율 0.333(21타수 7안타)을 기록했다. 그러나 스즈키 이치로가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을 마치고 캠프에 복귀하면서 외야 경쟁이 어려워졌고 추신수 자신이 왼쪽 팔꿈치에 경미한 부상을 한 것으로 전해져 올 시즌을 마이너리그에서 시작할 ...

    연합뉴스 | 2006.03.24 00:00

  • [프로야구] 박병호 "주전 1루수 양보 없다"

    ... 경쟁에서 살아남아야 한다. 3루수 훈련도 소화하긴 했지만 3루 역시 박기남, 이종열 뿐 아니라 상무에서 제대한 '다크호스' 추승우까지 합류해 비집고 들어갈 틈이 없기 때문에 무조건 1루수로 승부를 걸어야 한다. 시범 경기에서 타율 5할에 육박하는 불방망이를 휘두르고 있는 박병호는 "최근 방망이 페이스 좋은 편인데 오늘은 홈런 다음 타석에서 생각이 많아져 좋은 공을 못친 게 못내 안타깝다"고 아쉬움을 드러냈다. 박병호는 "쟁쟁한 선배들과의 주전 경쟁을 하고 있는데 ...

    연합뉴스 | 2006.03.24 00:00

  • 이승엽, 방망이 침묵.. 3타수 무안타

    ... 스타디움에서 열린 일본프로야구 요코하마 베어스타스와 시범경기에서 1루수 겸 4번 타자로 선발 출장했으나 3타수 무안타의 빈 방망이를 돌렸다. 전날 야쿠르트전에서 결승타를 포함해 3타수 2안타 2타점의 맹타를 휘둘렀던 이승엽은 시범경기 타율이 0.333(6타수 2안타)으로 떨어졌다.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 일본 대표팀 에이스였던 동료 우에하라 고지가 전날 밤 귀국한 뒤 경기장을 찾으면서 이승엽은 나란히 관중에게 WBC 활약상이 소개됐지만 전날 보여줬던 호조의 타격감을 ...

    연합뉴스 | 2006.03.23 00:00

  • 최희섭, 2타수 무안타 침묵

    ... 22일(한국시간) 플로리다주 주피터의 로저딘스타디움에서 열린 플로리다 말린스와 시범경기에서 올메도 사엔스 대신 1루수로 교체 출장했으나 2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전날 워싱턴 내셔널스전에서 2타수 1안타 1타점을 기록했던 최희섭의 시범경기 타율은 0.250(4타수 1안타)이 됐다. 최희섭은 이날 3-8로 크게 뒤진 7회초 1사 주자가 없는 상황에서 유격수 땅볼로 물러났고 8회 3점을 보태 6-8까지 추격한 2사 1, 2루에서는 삼진으로 아웃됐다. 다저스는 결국 6-8로 ...

    연합뉴스 | 2006.03.2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