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501-11510 / 13,27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최희섭, 13일 만에 안타 사냥

    ... 출장은 광주일고 1년 선배 김병현(26)과 투.타 대결을 펼쳤던 지난 4일 콜로라도 로키전 이후 1주일 만으로 그 동안 대타로 가끔 타석에 들어섰으나 범타로 물러나곤 했다. 최희섭은 이날 4타수 1안타 1득점을 기록, 시즌 타율이 0.251이 됐다. 샌디에이고 선발로 우완 헨슬리가 등판하면서 선발 출장 기회를 잡은 최희섭은 1회말 볼카운트 2-1에서 바깥쪽으로 흐르는 4구째를 공략, 깨끗한 우전안타를 만들어냈고 오스카 로블레스의 우익수쪽 깊숙한 2루타와 ...

    연합뉴스 | 2005.09.11 00:00

  • 이승엽, 4타수 무안타 '주춤'

    ... 이승엽은 11일 인보이스 세이부돔에서 벌어진 일본 프로야구 세이부 라이온스와의 원정 경기에 7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장해 4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지난 6일 라쿠텐 골든이글스전의 3타수 무안타에 이어 3경기 만의 방망이 침묵으로 타율이 0.270(종전 0.273)으로 소폭 하락했다. 2회 첫 타석에서 상대 선발 좌완 호아시 가즈유키를 상대로 2루 땅볼로 물러난 이승엽은 4-6으로 뒤진 4회에 다시 선두로 나와 바뀐 투수 우완 미야코시 도오루와 마주했다. 이승엽은 ...

    연합뉴스 | 2005.09.11 00:00

  • 이승엽, 3타수 1안타

    이승엽(29.롯데 마린스)이 10일 벌어진 일본프로야구 세이부 라이온스와의 원정경기에 5번 지명타자로 선발출장해 2볼넷 포함 3타수 1안타를 기록했다. 이승엽은 이로써 시즌 타율을 종전 0.272에서 0.273으로 조금 올렸다. 이승엽은 2회 선두타자로 나와 헛스윙 삼진으로 돌아섰고 4회에도 선두타자로 나와 1루 직선타로 물러났다. 6회에도 선두타자로 나온 이승엽은 우전안타를 때렸지만 후속타 불발로 득점하지는 못했다. 7회와 9회에는 각각 ...

    연합뉴스 | 2005.09.10 00:00

  • 최희섭, 대타 삼진

    ... 대타로 나와 베니테스에게 삼진 아웃당한 바 있다. 7일은 결장했다. 이로써 최희섭의 올 시즌 대타 성적은 39타수 8안타(0.205), 1홈런 15삼진을 기록하게 됐다. 통산으로는 62타수 8안타(0.129) 29삼진이다. 시즌 타율은 0.252. 다저스는 9회 오스카 로블레스의 극적인 우월 투런포로 8-8 동점을 만들고 계속된 1사 만루에서 마이크 에드워즈의 끝내기 우전 안타로 9-8 뒤집기승을 거뒀다.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cany9900...

    연합뉴스 | 2005.09.08 00:00

  • 김병현, 생애 2번째 주간 MVP 좌절

    ... 클레멘스와 선발 맞대결을 펼쳤던 지난 4일 휴스턴 애스트로스전에서 9이닝 2실점 완투승으로 주간 2경기(16⅔이닝) 2승과 함께 13탈삼진, 방어율 1.69를 기록했다. 다른 주간 MVP 후보로는 다저스의 제프 켄트(2홈런 등 타율 0.400, 9타점), 데릭 로(1승, 방어율 0.00, 1경기 완투승), 샌프란시스코의 마무리 투수 알만도 버니츠(4세이브, 방어율 2.25) 등이 명단에 올랐다. 한편 아메리칸리그에선 지난 주 3홈런 등 타율 0.414, 12타점의 불방망이를 ...

    연합뉴스 | 2005.09.07 00:00

  • 최희섭, 대타 삼진

    ... 샌프란시스코의 마무리 아만도 베니테스와 대결을 펼쳤다. 초구 복판 직구를 그대로 보낸 최희섭은 볼카운트 1-1에서 3연속 파울을, 2-2에서 다시 파울을 내는 등 8구까지 접전을 벌였으나 헛스윙 삼진으로 아웃됐고 경기는 그대로 끝났다. 시즌 타율은 0.253을 마크했다. 다저스는 4연패에 빠지며 지구 1위 샌디에이고와의 승차가 7.5게임까지 벌어져 포스트시즌 진출 꿈을 접어야할 처지다.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cany9900@yna.co.kr

    연합뉴스 | 2005.09.06 00:00

  • 미 언론, 서재응의 최대 무기는 완급조절

    ... 세울 수 있는 구종도 없지만 서재응의 천재성은 바로 투구에 속도를 가미하거나 빼주는 완급조절 능력에서 나온다'고 지적했다. 또 한 구질을 연속으로 던지지도 않아 타자들이 서재응의 공략에 애를 먹고 있고 그는 득점권에서 피안타율 0.154로 짠물 피칭을 이어가고 있다고 덧붙였다. 1998년 방콕 아시안게임 드림팀 Ⅰ에서 서재응의 공을 받아 본 조인성(LG 포수)은 "재응이는 원래 컨트롤이 좋은 투수"라고 극찬한 바 있다. 최근 조성민(한화)의 성공 가능성을 ...

    연합뉴스 | 2005.09.06 00:00

  • 박찬호.김선우, 7.9일 징검다리 출격

    ... 우완 애런 쿡(3승1패, 방어율 3.76)은 지난 7월 말 60일짜리 부상자 명단에서 복귀했지만 최근 4경기에선 3승무패(방어율 2.48)를 기록하는 호조의 페이스여서 박찬호로선 안심할 수 없다. 타자로는 상대전적에서 홈런 4개 등 타율 0.267(30타수 8안타)을 기록한 간판 토드 헬튼과 최근 영양가 만점의 방망이를 휘두르는 브래드 호프를 조심해야 한다. 김선우도 이틀 뒤 샌디에이고를 상대로 4연승과 함께 시즌 5승 사냥에 나선다. 선발 대결을 벌이는 우완 ...

    연합뉴스 | 2005.09.05 00:00

  • 최희섭, 대타 출장해 득점

    ... 2-6으로 크게 뒤진 7회초 무사 1루에서 투수 스티브 스몰 대신 타석에 올라 3루 땅볼로 출루했다. 선행주자 호세 발렌틴이 아웃되고 1루를 밟은 최희섭은 제프 켄트의 만루홈런이 터지면서 홈을 밟았다. 올 시즌 14홈런 등 타율 0.254, 38타점은 변함이 없었고 득점은 39득점으로 늘어났다. 최희섭은 공수교대 후 수비 때 빠졌다. 다저스는 켄트의 그랜드슬램으로 승부를 연장으로 몰고갔지만 10회 콜로라도가 1사 1, 2루에서 브래드 호프가 끝내기 안타를 ...

    연합뉴스 | 2005.09.05 00:00

  • 프로야구 롯데 정수근 엔트리 복귀

    ... 있는 선수단에 이날 새벽 합류했다. 정수근은 지난 19일 등 부위에 통증을 호소하며 전력에서 제외돼 훈련과 치료를 병행해왔다. 롯데는 정수근의 공백을 메우기 위해 그동안 라이온과 박기혁을 1번 타자로 기용했다. 정수근은 시즌 타율 0.288, 출루율 0.379, 도루 21개를 기록하고 있다. 1군 엔트리에서 등록이 말소되기 전까지 5경기에서는 타율 0.143(14타수 2안타)으로 부진했다. 정수근은 "허리가 좋지 않았는데 현재 그렇게 많이 나아진 것은 아니다"며 ...

    연합뉴스 | 2005.08.3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