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551-11560 / 13,27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최희섭, 대타로 나와 범타

    ... 다저스타디움에서 벌어진 미국프로야구 필라델피아 필리스와의 홈경기에서 2-6으로 뒤진 8회말 1사 1루에서 8번타자 제이슨 랩코 대신 타석에 나와 좌익수 플라이에 그쳤다. 최희섭의 수비 위치인 1루에는 올메도 사엔스가 선발로 나와 5번 타자로서 4타수 무안타 1타점을 기록했다. 최희섭은 시즌 타율이 종전 0.249에서 0.248로 조금 떨어졌다. 다저스는 필라델피아에 4-8로 졌다. (서울=연합뉴스) 장재은 기자 jangje@yna.co.kr

    연합뉴스 | 2005.08.10 00:00

  • 서재응, LA 다저스 훌톤과 14일 선발 맞대결

    ... 왼손타자 최희섭의 선발 출장 가능성이 높지만 포수 제이슨 필립스와 제프 켄트를 1루수로 기용하는 등 최희섭에 기회를 주지 않는 짐 트레이시 감독의 '심술'이 맞대결 성사 여부의 관건이다. 최희섭은 서재응을 상대로 11타수 4안타 타율 0.364에 홈런 1개를 기록 중이다. 다저스 타선에서는 세자르 이스투리스가 서재응을 상대로 6타수 3안타, 타율 0.500을 기록 중이고 왼손타자 J.D. 드류는 5타수 4안타 타율 0.800에 홈런 1개를 쳐내며 강세를 보이고 ...

    연합뉴스 | 2005.08.10 00:00

  • 이승엽, 2타점 3루타

    ... 안타를 치고 싶었다. 추가점으로 연결돼 더욱 좋았다"며 소감을 밝혔다. 그러나 롯데는 마무리 고바야시가 4-2 두 점차의 리드를 지키지 못하고 9회 동점을 허용했고 이승엽은 돌아선 말 공격에서 가키우치로 교체됐다. 그는 3타수 1안타로 시즌타율은 0.260을 마크했다. 롯데는 연장 12회 2점을 허용, 결국 4-6으로 졌고 선두 소프트뱅크 호크스와의 승차가 5게임으로 벌어졌다.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cany9900@yna.co.kr

    연합뉴스 | 2005.08.10 00:00

  • 박찬호 10일 메츠전 등판...다시 만나는 호적수들

    ... 그 해 시즌 중반 몬트리올 엑스포스에서 보스턴으로 이적한 뒤 첫 경기에서 박찬호와 맞붙어 화제가 되기도 했다. 이번엔 박찬호가 내셔널리그로 복귀해 두 번째 등판에서 플로이드를 만나게 됐다. 박찬호를 상대로 21타수 8안타 타율 0.381에 홈런 4개 , 2루타 2개를 뿜어내며 무려 10타점을 박찬호로부터 빼앗았다. 다저스 시절 배터리를 이룬 마이크 피아자와도 모처럼 맞대결을 벌이게 됐다. 다저스 간판선수로 군림하던 피아자는 당시 햇병아리이던 박찬호를 ...

    연합뉴스 | 2005.08.09 00:00

  • 최희섭, 선발 출장 2안타 2타점

    ... PNC파크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피츠버그 파이리츠와의 원정경기에 1루수 겸 6번 타자로 선발 출장해 4타수 2안타 2타점으로 소속팀의 6-4 승리를 이끌었다. 전날 대타 출장해 무안타에 그쳤던 최희섭은 이날 13경기만에 선발 출장해 맹타로 타율을 0.249(종전0.245)까지 끌어올렸다. 2회 첫타석에서 상대 투수 이안 스넬에게 헛스윙 삼진을 당했던 최희섭은 3-0으로 앞선 3회 무사 만루에서 중전 적시타로 2타점을 뽑았다. 최희섭은 5회 1사 1루에서 라이언 보겔송에게 ...

    연합뉴스 | 2005.08.08 00:00

  • 이승엽, 후반기 첫 결장

    ... 출장하지 않았다. 지난 달 26일 세이부 라이온스전을 시작으로 재개된 후반기 레이스에서 이승엽의 결장은 이번이 처음. 전날 오릭스 버팔로스전에서 1루수로 선발 출전했으나 2타수 무안타에 그친 이승엽은 이달 들어 6경기에서 타율 0.158(19타수 3안타) 3타점의 부진을 겪고 있다. 대신 후쿠우라 가즈야가 1루수, 베니 아그베아니가 지명타자, 가키우치가 좌익수로 각각 기용됐고 롯데는 홈런 2방을 앞세워 니혼햄의 추격을 4-3으로 따돌렸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5.08.08 00:00

  • [글로벌 우수기업] 이계형 한국표준협회장 "품질활동 지원시스템 구축해야"

    ... 회장은 "중소기업 지원시책에는 여러 가지가 있을 수 있으나 품질 활동 지원정책은 확실하고도 가시적으로 생산성을 높일 수 있어 중소기업 본연의 역량에 맞는 정책"이라고 설명했다. 다른 중소기업 지원책이 상대적으로 리스크가 크고, 타율적이고 외부적인 요인에 의해 기업의 발전·변화를 유도하는 반면 품질관리 활동은 과학적 관리기술을 활용해 전 종업원이 자율적·능동적으로 참여하는 것이어서 기대효과가 훨씬 크다는 것이다. 이 회장은 "변화에 익숙하지 않은 중국 근로자의 ...

    한국경제 | 2005.08.08 00:00 | 문혜정

  • 서재응 완벽투 7⅓ 무실점 승리...구대성 구원성공

    ... 플라이로 잡아내며 자기 임무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구대성은 방어율을 3.68로 낮췄다. 메츠는 로베르토 에르난데스와 브래든 루퍼가 나머지 이닝을 무실점으로 막아내 2-0으로 승리했다. 완벽한 피칭이었다. 컵스 타선은 전날까지 팀타율 0.273, 팀 홈런 137개로 각각 내셔널리그 2위에 올라 있는 막강한 공격력의 팀. 그러나 이날 서재응의 완벽한 제구력에 맥을 추지 못한채 영패를 면치 못했다. 4회까지 서재응이 허용한 안타가 고작 1개. 그것도 3회 2사 후 ...

    연합뉴스 | 2005.08.07 00:00

  • 박찬호, 샌디에이고 영입 5걸 가운데 기대 모으는 선수 2위

    ... 매리너스 출신의 포수 미겔 올리보는 17%의 표를 받아 3위에 올라 있고 구원투수 폴 콴트릴(2%)과 포수 데이비드 로스(1%)가 각각 그 뒤를 잇고 있다. 란다는 박찬호보다 앞선 7월24일 신시내티에서 샌디에이고로 이적했으며 이후 6일 현재 11경기에서 38타수 8안타, 홈런 1개, 타율 0.211로 기대에 미치지 못하고 있다. 시즌 통산 성적은 홈런 13개에 타율 0.281. (알링턴=연합뉴스) 김홍식 특파원 ka1227@yna.co.kr

    연합뉴스 | 2005.08.07 00:00

  • 이승엽, 삼진 1개 등 2타수 무안타

    ... 버팔로스와의 경기에 1루수 겸 7번 타자로 선발 출장해 삼진 1개 등 2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전날 같은 팀과의 경기에서 안타를 신고하며 3타수 1안타로 2경기 연속 무안타의 부진에서 벗어났던 이승엽은 이날 안타 사냥을 하지 못해 시즌 타율이 종전 0.261에서 0.260으로 조금 떨어졌다. 0-4로 뒤진 3회말 선두타자로 오릭스 선발 투수 하기와라 준(우완)을 만나 중견수 플라이로 물러난 이승엽은 4-1로 따라붙은 4회 1사 2, 3루의 찬스를 맞았다. 하지만 ...

    연합뉴스 | 2005.08.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