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641-11650 / 12,29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공직사회 대개혁 예고 .. 새정부 '국정과제 토론' 결산

    ... 공무원들이 당선자가 생각하는 방향을 전혀 이해하지 못하고 있으며 이해하려는 노력조차 하지 않고 있다는 판단인 것 같다"고 말했다. 수평적 대화와 자율적 행동, 개방적 문화를 추구하는 노 당선자에게 비쳐진 관료들의 모습은 대부분 수직적이며 타율적 문화의 타성에 젖은 소극적인 주체들이라는 것이다. 이에 따라 노 당선자는 자신이 추구하는 개혁의 머리와 손발이 돼야 할 관료사회에 대한 개혁으로부터 시작하지 않을까 하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인수위의 다른 관계자는 "당선자가 ...

    한국경제 | 2003.01.26 00:00

  • 대통령.與野대표 정례회동 .. 盧당선자

    ... 회의실에서 '부패 없는 사회, 봉사하는 행정'을 주제로 한 국정과제 토론회에서 대통령에 취임하면 본격적인 개혁을 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고 정순균 인수위 대변인이 전했다. 정 대변인은 "행정개혁을 하되 외부의 외과의사를 동원하는 듯한 타율적 개혁이 아니라 공무원 내부에서 개혁방향을 찾아야 한다는 뜻"이라며 "공무원 스스로 변신하지 않으면 고통스런 개혁이 될수 있다는 점이 강조됐다"고 설명했다. 노 당선자는 또 검찰에 대해 "국민의 신뢰 회복이 문제라는 지적이 있다"며 ...

    한국경제 | 2003.01.23 00:00

  • [프로야구] 현대, 박종호와 1억5천만원에 재계약

    프로야구 현대가 내야수 박종호와 지난 시즌 연봉(1억3천500만원)보다 1천500만원 오른 1억5천만원에 재계약했다. 2000년에 타격왕에 올랐던 박종호는 지난 시즌에는 타율 0.266, 홈런 7개로 다소 부진했었다. 이로써 현대는 47명의 대상 선수중 42명과 재계약을 마쳤다. (서울=연합뉴스) transil@yna.co.kr

    연합뉴스 | 2003.01.23 00:00

  • [다산칼럼] 정치개혁의 王道..朴孝鍾 <서울대 교수.정치학>

    ... 정치와 권력집중,자의적 권력을 행사하는 권력 부서는 그대로 두고,교육 의료 보험 사회 경제분야에 대해 개혁의 당위성을 외친다면,'자신의 눈의 들보'는 보지 않고 '남의 눈의 티끌'만 보는 위선에 불과하다. 또 하나 지적할 것은 타율적 개혁보다 자율적 개혁이 개혁의 본 모습이라는 사실이다. 병을 고치려 할 때도 의사의 처방보다,병을 낫겠다는 환자의 의지가 훨씬 더 중요하지 않은가. 이런 점에서 정부가 자신의 영역에 대한 개혁보다 경제 등 남의 영역을 개혁한다고 ...

    한국경제 | 2003.01.23 00:00

  • 盧 "검찰수사 신뢰 회복을"

    ... "인수위 차원에서 행정조직 개편이 없다고 한 것이 자칫 앞으로 5년동안 계획이 없다는 것으로 오인되고 있으나 졸속으로 인수위 시절에 안한다는 뜻"이라며 "행정개혁위원회는 반드시 설치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다만 "행정개혁을 하되 타율적이거나 단기적인 개혁은 하지 않겠다"며 "아프지만 잘라야 할 것은 잘라내는 자세가 필요하며, 잘라낸다고 해서 인원감축 의미보다는 새로운 일거리를 찾아내 창조적으로 개혁해 나가는 자세가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서울=연합뉴스) 김현재기자 ...

    연합뉴스 | 2003.01.23 00:00

  • 최희섭, SI 선정 '1루수 부문 유망주'

    ... 중 4명은 개막전 선발로 뛰게 될 것이라고 전제한 뒤 "최희섭은 프래드 맥그리프가 시카고를 떠난 뒤 주전을 꿰찰 최우선 선수"라고 평가했다. SI는 또 최희섭이 2001년 손목 부상에서 회복한 뒤 지난 해 트리플A에서 26홈런,타율 0.287을 기록했으며 지난 해 9월에는 한국인으로서는 처음으로 1루수로 메이저리그에 진입했다는 등의 상세한 설명도 곁들였다. 하지만 SI는 최희섭은 LA 다저스에서 이적해 온 에릭 케로스의 강력한 도전을받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

    연합뉴스 | 2003.01.21 00:00

  • 최희섭, 풀시즌 빅리거 꿈 안고 출국

    ... 프로그램을 불만없이 소화해 냈던 최희섭은 이번 스프링캠프에서 베테랑 에릭 캐로스와 피말리는 주전 1루수 경쟁을 벌여야 한다. 지난해 최희섭은 후반기 빅리그 무대에 첫 발을 디뎠지만 24경기에서 홈런 2개르 포함해 50타수 9안타(타율 0.180), 4타점, 6득점의 초라한 성적에 그쳤다. 때문에 최희섭은 방출된 프레드 맥그리프 못지않은 매서운 방망이 실력을 갖춘강타자 캐로스를 넘어 붙박이 1루수 자리를 확보하기 위해서는 정규시즌 시험무대인 스프링캠프에서 코칭스태프에 ...

    연합뉴스 | 2003.01.21 00:00

  • 두산, 장원진.최용호와 재계약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는 16일 외야수 장원진(34), 투수 최용호(27)와 2003년 연봉을 재계약했다. 지난 시즌 슬럼프에 빠져 타율 0.275, 1홈런, 30타점에 그쳤던 장원진은 지난해 연봉보다 1천만원이 삭감된 1억3천700만원에 사인했고 최용호도 1천만원이 깎인5천700만원에 계약했다. (서울=연합뉴스) cty@yna.co.kr

    연합뉴스 | 2003.01.16 00:00

  • 프로야구 기아, 진필중도 영입

    ... 보강이 필수적이라는 판단속에 과감한 모험을 택한 셈이 됐다. 진필중과 유니폼을 바꿔 입게 된 우완 투수 손혁은 지난 시즌 2승1패 방어율 3.72에 그쳤지만 재기 가능성을 보여 두산 마운드의 선발 끝자리를 차지할 수도 있다. 지난 해 114경기에서 타율 0.216, 5홈런 35타점을 기록했던 외야수 김창희는 정수근, 장원진, 심재학 등 주전 외야수들의 백업요원으로 활동할 전망이다. (서울=연합뉴스) 천병혁기자 shoeless@yna.co.kr

    연합뉴스 | 2003.01.16 00:00

  • 프로야구 현대-기아, 박재홍-정성훈 트레이드

    ... 현대와 기아가 외국인선수 퇴출로 생긴공백을 메우기 위해 트레이드를 단행했다. 현대는 15일 외야수 박재홍을 내주고 대신 기아로부터 내야수 정성훈과 현금 10억원을 받는 트레이드에 합의했다. 이로써 지난해 기아에서 주전 3루수로 타율 0.312에 39타점, 16도루를 기록했던정성훈을 데려온 현대는 용병 마이크 프랭클린 방출로 생긴 3루수 공백을 메웠다. 또 지난 시즌 후 용병 슬러거 루디 펨버튼을 퇴출했던 기아도 장타력을 갖춘 박재홍을 데려옴으로써 거포 부재를 ...

    연합뉴스 | 2003.01.1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