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701-11710 / 13,04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승엽, 2일 마지막 수능시험 돌입

    ... 방망이가 잘 돌았고 컨디션도 최고조에 올라 있다. 그러나 정작 중요한 시험무대는 지금부터다. 이승엽은 일본 진출 첫 해였던 지난 해에도 캠프 기간 자체 연습경기에서는 연일 장타를 자랑했지만 정작 시범경기가 벌어지자 14게임에 출전해 타율 0.222, 3홈런, 6타점에 그쳤고 삼진은 무려 16개를 당했다. 시범경기에서의 부진은 곧장 정규리그로 이어졌다. 시즌 초반부터 철저한 견제를 펼친 일본 투수들의 정확한 제구력과 낙차 큰 유인구를 공략하지 못한 이승엽은 일찌감치 ...

    연합뉴스 | 2005.03.01 00:00

  • AP 통신, 최희섭에 스포트라이트

    ... 데이비드 로스와 폴 바코가 공격보다는 수비형 선수이기 때문에 최희섭이 올 시즌 부진하면 투수를 포함해 세 타자가 `물방망이'가 되는 셈이라 구단이최희섭의 타격에 거는 기대가 각별하다. 최희섭은 플로리다에서 모두 95경기에 나와 타율 0.270에 15홈런, 40타점, 52볼넷을 기록했지만 LA로 건너와서 타율 0.161로 극심한 빈타를 겪으면서 지난 시즌 벤치를 지키는 때가 더 많았다. 최희섭은 "올해는 나의 때가 될 것"이라며 자신감을 드러냈고 동료 2루수 ...

    연합뉴스 | 2005.02.28 00:00

  • 최희섭, 다저스 2년 연속 플레이프행 열쇠

    ... 역할을 해 줄 것"이라며 강한 기대감을 표시했고 최희섭에게 강한 믿음을 보내고 있는 데포데스타 단장과 트레이시 감독도 최희섭을 관심있게 지켜보고 있다. 지난해 7월31일 플로리다 말린스에서 다저스로 전격 트레이드된 뒤 15홈런 등 타율 0.251, 46타점에 그쳤던 최희섭이 올 시즌 붙박이 1루수를 보장받은 만큼 좋은 성적표로 기대에 부응해야 한다. 지난 시즌 내셔널리그 서부지구에서 2게임차로 라이벌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를 제치고 지구 챔피언을 차지했던 다저스는 ...

    연합뉴스 | 2005.02.27 07:18

  • `좌타자 킬러' 구대성의 방망이 실력은

    ... 실력은 그리 떨어지지 않는 투수였다. 고교 2학년이던 지난 87년 제42회 청룡기 때 결승전을 벌인 경남고를 맞아 11회완투하며 6-5 승리를 이끌고 우수투수상을 받은 구대성은 5경기에서 홈런과 타점은없었지만 13타수 4안타(타율 0.308)로 3할대 타율을 기록했다. 역시 우수투수상을 받았던 88년 제18회 봉황대기에선 5경기 모두 클린업트리오인 3번 타자로 활약하며 20타수 8안타 2타점의 매서운 타격감을 뽐냈다. 물론 고교 때와 강속구에 송곳 제구력, 까다로운 ...

    연합뉴스 | 2005.02.27 00:00

  • 최희섭, 다저스 2년 연속 플레이프행 열쇠

    ... 중요한역할을 해 줄 것"이라며 강한 기대감을 표시했고 최희섭에게 강한 믿음을 보내고 있는 데포데스타 단장과 트레이시 감독도 최희섭을 관심있게 지켜보고 있다. 지난해 7월31일 플로리다 말린스에서 다저스로 전격 트레이드된 뒤 15홈런 등타율 0.251, 46타점에 그쳤던 최희섭이 올 시즌 붙박이 1루수를 보장받은 만큼 좋은성적표로 기대에 부응해야 한다. 지난 시즌 내셔널리그 서부지구에서 2게임차로 라이벌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를제치고 지구 챔피언을 차지했던 다저스는 ...

    연합뉴스 | 2005.02.27 00:00

  • 홍보 실전사례 (홍보 실무서인 '너희가 홍보를 믿느냐'에 실은 글)

    ... 공모 얘기까지도 단 한 줄이나마 같이 처리해 줬으면 더 좋았을 텐데, 하는 아쉬움을 뒤로 하면서 나머지 가판들을 숨가쁘게 거머쥐기 시작한다. 없고, 없어, 없는데, 어----? 여기도 없고----. 16타수 1안타가 이날의 타율이다. 디자인 공모 건은 16타석에서 단 한 개의 안타도 치지 못한 셈이다. '체면은 차렸잖아?' 이 팀장이 실무자들을 위로하는 가운데 박 팀장은 '체면은 무슨?' 하는 표정이다. 최소한 3타수 정도는 더 나오기를 기대했던 눈치다. ...

    The pen | 2005.02.25 17:26

  • 최희섭, 풀타임 1루수 성공 기준

    ... 1루수 확보에 강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지금까지 최희섭이 밝힌 시즌 목표치는 '지난해 성적의 두배' `전 경기 출장에30홈런'. 지난해 7월31일 플로리다 말린스에서 다저스로 전격 트레이드되는 우여곡절을겪으며 15홈런 등 타율 0.251, 46타점에 그쳤던 최희섭의 넘치는 자신감을 보여주는대목이다. 지난 겨우내 3개월 가까이 국내 경남 남해 대한야구캠프에서 3개월 가까이 강도높은 훈련으로 파워가 좋아졌고 방망이 스윙도 한결 빠르고 정교해져 최희섭의 ...

    연합뉴스 | 2005.02.25 00:00

  • 최희섭 25일 스프링캠프 돌입..본격 생존경쟁

    ... 나카무라노리히로도 호시탐탐 최희섭의 1루 자리를 넘보고 있다. 지난해 11월 귀국 후 3개월 가까이 경남 남해 대한야구캠프에서 구슬땀을 흘린덕에 파워가 넘쳐나고 스윙이 빠르고 정교해진 최희섭. 최희섭이 지난해 부진(15홈런 등 타율 0.251, 46타점)을 딛고 `올 해 전 경기출장에 30홈런' 꿈을 이루기 위해 스프링캠프에서 트레이시 감독의 믿음을 살 수 있느냐는 본격 몸 만들기에 들어가는 최희섭 본인의 활약에 달려있는 셈이다. (서울=연합뉴스) 이동칠기자 ...

    연합뉴스 | 2005.02.23 00:00

  • 한국인 빅리거 부활 의지..삭발.특훈

    ... 예의 때문에 초빙한 인스트럭터를 공개하지 않았으나 메이저리그에서 이름만 대도 알만한 거물급 인사라는 점은 확실해 보인다. 지난해 7월31일 플로리다 말린스에서 다저스로 전격 트레이드된 뒤 숀 그린과의주전경쟁에서 밀려 홈런없이 타율 0.161 등 시즌 성적 15홈런 등 타율 0.251, 46타점의 부진을 떨치기 위한 노력의 일환인 셈이다. 최희섭은 국내 체류기간 3개월 가까이 경남 남해 대한야구캠프에서 강도높은 체력훈련으로 힘이 붙어 방망이 무게를 높였고 스윙도 ...

    연합뉴스 | 2005.02.21 00:00

  • 이승엽, `감 좋다'..자체 홍백전 첫 홈런포

    ... 보였다. 홍백전에 좌익수로 선발 출장한 이승엽은 2회 플라이와 3회 펜스에 맞는 타구를깔끔하게 처리하는 등 수비에서도 일단 합격점을 받았다. 이에 따라 일본 진출 첫해인 지난 시즌 총 100경기에서 14홈런 등 타율 0.240(333타수 80안타), 50타점으로 당초 목표했던 `30홈런, 타율 0.290, 100타점 이상'에못미쳤던 이승엽의 올 시즌 불꽃 활약 기대가 높아졌다. (서울=연합뉴스) 이동칠기자 chil8811@yna.co.kr

    연합뉴스 | 2005.02.20 00:00